남들 놀때 놀아야 노는 맛이 난다

회사에 일이 있어 삼일절에 근무를 하고 대신 그 다음날(평일) 대체 휴일을 맞이하였습니다.

물론 직원들과의 합의하에 삼일절 근무를 결정했고, 일할때는 아무 생각이 나지 않았습니다. 오로지 일에만 전념했으니…

좋았던 것은 삼일절에 일한 만큼에 대한 보람은 있었다는 것입니다.

남들 놀때 놀아야 노는 맛이 난다

이제 나쁜 점에 대해 이야기 해 보려 합니다.

삼일절이 뭐 대수냐… 다음날 쉬면 되지… 하고 생각했습니다.

쉬는 날이니 뭔가 좋을 줄 알았는데,

아침에 일어나 애들 학교에 데려다 주고

아침에 인터넷 관련 정보 찾고 메일 보고나서 밥 먹고 나니 하루가 거의 다 끝나 가네요.

책을 봐도 재미가 없고

영화를 봐도 재미가 없네요.

이런날일수록 회사에 가고 싶다는 생각이 문득 드는 이유는 무엇인지…

남들 놀때 놀아야 노는 맛이 난다

역시 남들 놀때 놀아야 노는 맛이 제대로 나는 것 같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