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중독증은 왜 생길까?

임신중독증은 태아와 임신부 모두에게 치명적인 결과를 가져 올 수도 있다는 점에서 매우 위험하다.

대부분 임신 후기인7~8개월경에 발병하는 경우가 많은데 전체 임신부의 9% 정도에서 일어난다.

고혈압이나 단백뇨, 부종 등의 증상을 보이며 심한경우에는 경련까지도 생길 수 있다.

태아에게는 조산, 자궁 내 성장 지연 및 저체중 출생, 태반 조기박리, 자궁 내 태아 사망등의 치명적인 결과가 초래될 수 있으므로 임신중독증이 발생하면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

임·신·중·독·증·예·방·하·는·생·활·법

01. 심리적 안정을 취한다
증상이 가벼운 초기의 경우는 안정 및 식이요법만으로도 좋아질 수 있으므로 충분히 휴식하고, 긴장을 풀어 심리적으로 안정된 상태를 유지한다.

02. 균형 잡힌 식사를 한다
단백질, 식물성 지방, 칼슘, 비타민, 무기질 등을 충분히 섭취한다. 수분이나 염분의 섭취 제한은 도움이 되지 않으므로 무조건 싱겁게 먹을 필요는 없다.

03. 정기 검진을 꼭 받는다
임신중독증은 일반적인 부종과는 달리 아침이 되어도 부기가 가라앉지 않고 급속하게 체중이 증가한다. 이상한 징후가 보일 때는 전문의와 상담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