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소프트웨어사 마이크로소프트(MS)의 인터넷 포털기업 인수 제안과 관련해 일본 종합통신사 가 초조해하고 있다.

아시아 경제신문 뉴스바에 따르면,

이는 일본 법인주의 41.1%, 미국 법인의 의결권주 3.9%를 각각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미국 가 MS에 넘어가면 일본 법인의 앞날도 불투명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3일(현지시각)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MS가 인수를 제안한 1일 도쿄 증시에서 주의 1일 종가는 전 거래일 대비1200엔(2.9%) 오른 4만2000엔, 는 전거래일대비 36엔(1.9%) 내린 1904엔을 기록했다.

는 1996년 1월 미국 에 출자해 대주주가 됨과 동시에 일본 법인을 설립했다. 그 후 급속한 인터넷 보급을배경으로 손정의 사장의 지휘 하에 등의 출자 총액의 극대화를 통한 '인터넷 재벌"을 목표로 지금까지 사업을 확장해 왔다.

하지만 2001년 인터넷 버블 붕괴와 함께 통신사업으로 선회해 2006년 봄 영국 보다폰 일본 법인을 인수하면서 종합통신사로 탈바꿈했다.

일본 법인의 나가노 도오루 홍보실장은 3일 브룸버그와의 인터뷰에서 "미국 가 인수 제안에 대해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고 있어 답변할 입장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현재 미국 는 일본 에 33.4%를 출자해 에 이은 2대 주주로 되어 있다.

스티브 발머 MS 최고경영책임자(CEO)는 일본 에 대해 "변경 계획이 없다"고 말해 인수에 성공해도 당분간은 현재 자본관계나 업무 면의 협력 관계를 계속 유지할 방침을 분명히 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facebook posting twit

  • 블랙잭과 GPS가 탑재되어 있는 블랙잭2 비교
  • Asus(아수스)의 초소형 저가 노트북 EeePC
  • IMS를 통한 통신사업자의 서비스 향상
  • 드디어 모습을 드러낸 안드로이드 플렛폼 기반의 구글폰
  • 2008년 2월 현재 전세계 휴대폰 사용자는 총 31.1억명
  • 마이크로소프트(MS)와 야후 연합 vs 구글.. 세계는 지금 포털전쟁
  • 요즘 지름신이 자꾸 유혹하는 IBM X61 서브 노트북
  • 일본 젠택(ZENTEK)은 어떤 회사인가?
  • 요금 20% 깎으라니 … 속타는 이통사, 그러나 소비자는 신난다
  • 해변에서 발견된 27m 초대형 금속통 대소동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