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맥북을 크게 좋아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다 한번 맥북을 써 보았는데 터치패드가 감이 무척 좋았습니다.

제가 가지고 있던 윈도우즈 기반의 노트북 터치패드는 키보드를 치면서 뭔가 하려고 들면 자꾸 이상동작을 했었습니다. 예를 들면 자꾸 윈도우가 변경된다든가, 원치 않는 확대/축소가 된다든가…

그런데 이상하게도 맥북은 그런 오동작을 하지 않았습니다.

생각해 보건데 윈도우즈 기반의 마우스에 기능이 너무 많이 들어가서 그런것 같은 느낌이 들어 오늘 그 기능을 모두 off 해 보았습니다.

우와아아- 그랬더니 제 노트북맥북 부럽지 않은 환경으로 바뀌었습니다.

매번 키보드로 뭔가 치려고 들면 자꾸 커서가 이동하거나 화면이 확대 또는 축소되거나 하는 원치 않는 기능이 동작했는데, 이제는 그런 불편한 기능이 동작하지 않습니다.

기능이 너무 많아도 불편하게 되는 경우가 많네요.

혹시 노트북을 쓰시면서 터치패드를 off하고 쓰시는 분 계시면, 저처럼 일부 기능만이라도 off 하고 써 보세요.

제어판 –> 하드웨어 및 소리 –> 장치 및 프린터 –> 마우스

사용성이 좋지 않았던 노트북 – 터치패드 일부 기능 off로 맥북 부럽지 않는 사용성으로 새롭게 태어나

터치패드 탭 –> 스마트 패드 선택 –> 옵션 –> 선택되어져 있는 옵션 모두 끄기 –> 확인

사용성이 좋지 않았던 노트북 – 터치패드 일부 기능 off로 맥북 부럽지 않는 사용성으로 새롭게 태어나

위에 보시는 것처럼 저는 옵션을 모두 채크하지 않도록 하였습니다.



facebook posting twit

  • 눈길 가는 어린이용 스마트 워치 Wi-Watch A3 – 핸드폰 불필요하고 USIM을 스마트 워치에 직접 삽입 할 수 있어
  • 3D 페도메터(Pedometer) 터치 칼로리 스마트 워치 – USB 인터페이스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스마트 워치, 칼로리 측정은 기본, 8GB의 USB 용량 제공
  • 2014 MWC에 등장한 Yota Phone–땡기는 듀얼 스크린 폰
  • 이제 우리나라 제품 사용을 위한 메뉴얼도 책으로 나와–삼성전자 갤럭시 사용 가이드
  • 메타데이터(metadata)와 통합 콘텐츠 ID–하이퍼링크와 콘텐츠 융합을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를 창출하는 에코시스템의 핵심 컴포넌트
  • 미래 TV – 리모컨 만으로 세상을 바꾼다
  • 농구 그까이꺼 – 왼손은 거들뿐
  • Out of sight, out of mind – 보지 않으면 마음도 멀어진다
  • 흔한 반도의 나이트 전단지 – 우리의 엄지 등장
  • 세상 살고 볼 일 – 벨기에산 강아지 전용 맥주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