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작정 타본 싱가폴 이층버스 여행 – 부담 없이 즐겼던 시내 탐험

무작정 타본 싱가폴 이층버스 여행 – 부담 없이 즐겼던 시내 탐험우리 집 왕자님 강준휘 어린이의 제안으로 이층버스를 타기로 했습니다. 사실 내무부 장관은 다른 스케쥴을 미리 짰었는데, 강준휘 어린이의 소원을 들어주기로 한 것입니다. 일단 이층버스를 타고 어디든 지하철 역이 있는 곳으로 가서 갈아타기로 하였습니다. 제가 아는 지하철 역은 Tiong Bahru,Queensway,Orchard 등이 있는데요, 일단 가보기로 하였습니다. 버스 정류장 건너편에 우리 가족이 묵었던 호텔이 보이네요. 무료로 제공하는 아침식사가 별...

머라이언 파크에서 바라보는 마리나 베이 샌즈 호텔은 싱가폴 여행시 꼭 봐야 할 볼거리

머라이언 파크에서 바라보는 마리나 베이 샌즈 호텔은 싱가폴 여행시 꼭 봐야 할 볼거리머라이언(Merlion)은 싱가폴의 상징입니다. 이는 1965년 말레이 연방에서 독립한 싱가폴이 정체성을 찾기 위한 방안으로 창조한 동물이라고 합니다. 싱가폴의 사자 머리에 해양국으로서 세계에 강인한 이미지를 심기 위해 인어의 하체를 합성하고, Mermaid와 Lion을 합해 Merlion이라는 신조어를 만들었다고 합니다. 위 사진의 오른편에 보이시는 호텔이 바로 플러톤 호텔(Fullerton Singapore)입니다. 원래 우체국이었는데 지금은 5성급 ...

히포 리버 크루즈 – 싱가폴 클락키에서의 아름다운 야경을 즐겨

히포 리버 크루즈 – 싱가폴 클락키에서의 아름다운 야경을 즐겨싱가폴 클락키(Clarke Quay)의 야경은 싱가폴의 명물 중 하나라고 합니다. 그 중 관광객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관광 상품이 바로 히포 리버 크루즈입니다. 여러 방법으로 표를 구입하는 방법이 있겠습니다만, 저희 가족은 오전에 사이언스 센터를 방문하고 오후 6시경 이곳에 방문하려고 했습니다. 그러나 사이언스 센터에 생각보다 볼 것이 많아 7시 30분쯤 도착했습니다. 토요일이라 그런지 관광객들이 더 많은 것 같았습니다. 위의 사진 오른편에 보이는 노오...

클락 키(Clarke Quay)의 밤은 이국적인 느낌이 물씬 풍겼던 싱가폴에서 꼭 가봐야 할 아름다운 곳

클락 키(Clarke Quay)의 밤은 이국적인 느낌이 물씬 풍겼던 싱가폴에서 꼭 가봐야 할 아름다운 곳싱가폴에서는 가 보아야 할 곳이 몇 곳 있습니다. 그 중 하나가 바로 클락 키(Clarke Quay)입니다. 세월이 흐르면 강산도 변한다더니… 클락키도 그러한 곳 중의 하나인 것 같습니다. 10년 전 이곳에 왔을 때와의 장면이 너무도 다르게 변했습니다. 이곳에 오면 저 클락키라고 쓰여져 있는 곳 앞에서 사진을 많이 찍습니다. 우리 집 내무부 장관인 문선미 여사도 멋지게 포즈를 취해 봅니다. 우리 집 기둥 강준휘 어린이는 동생을 태운 유모차를 끄느라 정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