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뭉클함에 흡족해 하는 소니시대 티파니

가슴뭉클함에 흡족해 하는 소니시대 티파니아름다운 자태의 소녀시대 티파니… 아무래도 사람은 뭐니뭐니해도 자신감이죠. 아래 가슴뭉클함에 흡족스러워하는 표정을 짓는 티파니의 모습을 보니, 저 또한 매우 흡족스럽군요. 소녀시대 티파니 화이팅

흔한 태교교실 마사지 – 아빠는 손을 어찌해야 하는가

흔한 태교교실 마사지 - 아빠는 손을 어찌해야 하는가2014년 7월의 가장 뜨거운 드라마는 장나라가 나오는 운널사(운명처럼 널 사랑해)입니다. 이 드라마는 방송중에도 중국까지 퍼져 많은 중국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고 합니다. 여기에 장혁과 장나라가 드라마 중에 태교교실 마사지를 체험하는데요. 드라마 중 절묘한 시츄에이션… 한번 감상 해 봅시다. 으아니… 드라마 중 이 절묘한 상황은 뭐!? 으아아아…. 그다지 가슴뭉클하지는 않을거 같지만... 저 상황 너무 박진감 넘치는데요? 이 드라마 꼭 보고 싶네요.

무더운 여름엔 무조건 칡냉면 – 캬아 – 근데 이 냉면 어디서 파는거냐?

무더운 여름엔 무조건 칡냉면 - 캬아 - 근데 이 냉면 어디서 파는거냐?무더운 여름엔 냉면… 냉면 중의 최고봉은 역시 칡냉면이죠. 근데 아래 나오는 냉면… 어느 냉면 집 광고인가요? 도대체 선녀처럼 깨끗한 천연의 맛이 어떤 맛인가요? 또 줄줄 흐르는 육수의 향기는 도대체…!? 난, 비빔이 더 좋은데… 참으로 가슴뭉클한 광고군요.

가슴뭉클한 죠깅의 자태를 보여준 최송현 아나운서

가슴뭉클한 죠깅의 자태를 보여준 최송현 아나운서상황으로 보아 어느 따뜻한 날의 오후… 최송현 아나운서가 죠깅을 합니다. 귀걸이에 헤드폰… 그리고 암 밴드까지 맵시있게 착용하고 가슴뭉클하게 죠깅하는 최송현 아나운서… 이쁘나? 뭐 어쩌라는 건 아니고…

가슴 커지려고 암치료를 거부하여 불행해 진 여자

가슴 커지려고 암치료를 거부하여 불행해 진 여자저 개인적으로는 가슴이 큰게 좋은 것인지 나쁜 것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물론 여자의 경우 옷을 입으면 맵시가 나고 안나고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사실인 것 같습니다. 그러나 굳이 억지로 가슴을 키울 필요가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대한민국의 어떤 여성은 가슴을 크게 만들기 위해 유방암 방치를하여, 결국 온몸에 암세포 전이까지 된 사례가 있다고 합니다. 위의 여성이 그 여성분은 아닌것 같습니다. 그러나 참으로 안카깝네요. 유방암 1기에 바로 치료했으면 좋았을텐데...

도우미가 나오는 오락실에서 게임하는 군인 오빠 – 그 집중력에 박수를 보냅니다. 짝! 짝! 짝!

도우미가 나오는 오락실에서 게임하는 군인 오빠 - 그 집중력에 박수를 보냅니다. 짝! 짝! 짝!여기는 중국의 한 오락실. 그런데 이곳은 도우미들이 있는 오락실인 모양입니다. 우리의 오빠… 정말 최선을 다해 게임에 임합니다. 허걱 저 가슴뭉클한 가슴 좀 보세요… 옆에서 건드리고 별짓 다하는데 정말 게임에 최선을 다합니다. 중국 군인 오빠… 화이링~

우리가 알지 못했던 사실–한국인의 체형이 바뀌고 있다

우리가 알지 못했던 사실–한국인의 체형이 바뀌고 있다우리가 알지 못했던 사실… 한국인의 체형이 바뀌고 있는 것 같습니다. 제 주위에는 아래 자료에 나오는 분같은 한국인이 거의 안계시는데요. 언제 한국인의 가슴 크기 평균이 B컵으로 바뀌었나요? 제가 아는 한 우리나라는 그렇게 가슴뭉클한 나라가 아닌데요…

일본의 아이디어 상품 – 당신도 가슴뭉클 해 질 수 있다

일본의 아이디어 상품 – 당신도 가슴뭉클 해 질 수 있다가슴이 납작해 자신감을 뽐낼 수 없는 분들… 이제 당당 해 질 수 있습니다. 가슴뭉클함을 돋보여 주는 아래 제품 한번 봅시다. 일본에서 만든 이 제품 설명서를 보면 참으로 대단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한벌에 우리 나라 돈으로 36,000원 정도 하네요. 아래 자신감 있어 하는 모델의 당당한 얼굴 표정을 보세요. 브래지어 컬러까지 고를 수 있다니… 저는 처음에 진짜 속옷이 다 드러나 보이는 줄 알았습니다. 우리나라에도 어디선가 이 제품이 판매되고 있을까요?

가슴뭉클함을 느끼고 싶었던 탄피

가슴뭉클함을 느끼고 싶었던 탄피2013년… 미국에서 크고 작은 총기 관련 사고가 전역을 뒤흔들고 있습니다. 그런데, 미국의 어떤 주는 신변보호를 위하여 가족별로 무기를 의무 소지하는 법을 강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런데 위의 아가씨가 쏜 총알 탄피가 가슴으로 쏘옥 들어갔나 봅니다. 총알 탄피도 가슴뭉클함을 느끼고 싶었나 봅니다.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