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휴양림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2013년 5월 18일. 모처럼 안면도로 가족 나들이 여행을 떠났습니다.

아침 7시에 일어나 출발 시간은 대략 7시 30분.

네비에서 안면도자연휴양림 주차장을 찍고 출발하여 서울(강북)에서 안면도까지 걸린 시간은 대략 2시간정도 소요되었습니다.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주차장은 바글바글 했지만, 주변 경치가 너무도 호화롭고 찬란하여 잘 왔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특히 풀냄새, 꽃냄새가 코안을 파고들며 휴양림에서의 삼림욕을 체험한다는 그 느낌이 스스로 들었습니다.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가족끼리 간만에 여행을 떠나니 왠지 충전도 되는 것 같고 느낌이 좋았습니다.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아래 나무 너무 이뻐서 사진을 찍었는데… 어떻게 자연의 색깔이 저리도 이쁠 수 있을 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아래 박대기 나무 앞에서 두 어린이… 장난도 귀엽게 치더군요.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자연에서 삼림욕을 하니… 뛰지 말라고 하여도 알아서 뛰며 체력을 단련하는 모습도 보였습니다.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의 볼거리가 몇 가지 있는데… 전망대는 주요 코스 중의 하나입니다.전망대에 올라가셔서 볼거리 2가지는 꼭 챙겨서 보세요.

1) 청자 모양의 정원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2) I LOVE YOU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자연을 만끽하며 즐거워 하는 두 어린이의 밝은 모습. 특히 강준휘 어린이의 얼굴 표정을 보면 밝다는 느낌이 듭니다.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아래 꽃은 불두화라는 꽃입니다. 부처님의 머리를 닮았다고 하여 그렇게 이름 지어졌다고 하는데요.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이번 여행 시 아쉬웠던 점은 DSLR을 가져왔다면 참 좋을 뻔 했다는 생각이 들었는데요.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그것은 배경이 너무 아름다왔기 때문입니다.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특별히 운동기구를 사지 않아도 되고, 자연만으로도 이렇게 뛰고 떠들면서 운동할 수 있는 곳이 또 있을까요?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여행의 하일라이트 박대기 나무 꽃…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우리 집 왕자님 강준휘 어린이, 공주님 강재인 어린이, 내무부장관 문선미여사… 우리 가족은 이렇게 자연휴양림을 만끽했습니다.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기념으로 우리 딸과 익살스럽게 한 컷 찍어 보았습니다.

가족 나들이로 떠난 안면도 태안 자연휴양림 여행 – 삼림욕이 무엇인지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싱그러운 곳

주소: 충청남도 태안군 안면읍 승언리 산32-567

전화: 041-674-5019

삼림욕의 천국 – 방태산 휴양림

▣ 방태산 자연휴양림

우리 나라에서 가장 깨끗한 물줄기 가운데 하나로 손꼽히는 내린천. 하지만 최근 들어 래프팅 인구가 급증
하면서 내린천이 심한 몸살을 앓고 있다.

적당한 물살과 수량, 주위의 멋진 자연미가 한데 어울려 한여름 최적의 래프팅 명소로 각광을 받고 있기때문.

그런대로 내린천의 상류는 사정이 괜찮다. 아직까지는 그리 심각하게 걱정하지 않아도 될 정도로 생태계 보존상태가 양호한 편이다.

삼림욕의 천국 - 방태산 휴양림

내린천 상류 지역인 상남에서 현리(기린면)쪽으로 13km쯤 떨어진 곳에 방대천을 가로 지르는 방대교가 놓여져 있다. 이곳에서 방대천 상류쪽으로 더 들어가면 울창한 원시림 지대가 나타난다. 이곳의 정식 지명은 강원도 인제군 기린면 방동리.

지도에 “적가리골”이라 표기되어 있는 이 일대는 근처에 있는 진동리와 함께 우리나라 최대의 원시림 보존지역으로 보호를 받고 있기도 하다. 원시림 안으로 들어가는 초입에는 지난 1997년 5월에 문을 연 방태산 자연휴양림이 자리잡고 있다.

전국 각지에 산재해 있는 많은 휴양림 가운데 그 이름값을 제대로 하는 몇 안되는 휴양림 가운데 하나다.

휴양림 안에 있는 근사한 통나무집은 마치 동화 속에서나 나올법한 “숲속의 오두막”을 연상케 한다.
통나무집(산림문화휴양관)자체가 마치 자연의 일부인 듯한 착각마저 들 정도다.

▣ 방태산의 명물, 2단폭포

삼림욕의 천국 - 방태산 휴양림

방태산 자연휴양림은 개장 초기부터 큰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산림청에서 직접 운영을 하는데다 이곳처럼 자연의 생태계가 잘 보존된 곳도 드물기 때문이다.

실제로 입소문을 통해 방태산 자연휴양림이 널리 알려지기 시작하면서 한여름 피서철과 요즘같은 가을철은 물론이고, 일년 내내 찾아오는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삼림욕의 천국 - 방태산 휴양림

일반 여행자들이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는 통나무집도 주말에는 물론 평일에도 빈 방을 구하기 힘들 정도다. 현재 방태산 자연휴양림에서는 9개의 원룸(10평형 4개, 14평형 1개, 15평형 4개)을 보유하고 있다. 통나무집 바로 앞으로는 소리만 들어도 속이 시원한 물줄기가 지나고 있다.
 
이 물줄기는 방태산 주억봉(해발 1,443m)과 구룡덕봉(해발 1,338m)의 깊은 골짜기에서부터 흘러 내려온다.
물론 휴양림 윗쪽에는 수질을 악화시킬 만한 오염원이 없기 때문에 맑고 깨끗한 물은 언제 보아도 믿음직스럽다.

삼림욕의 천국 - 방태산 휴양림

두 손으로 계곡물을 떠서 마시면 그 맛이 꿀맛같다. 통나무집 앞의 마당바위에서 산책로를 따라 200m쯤 올라
가면 그야말로 멋진 “선경”이 펼쳐진다. 지도상에 “2단폭포” 또는 “이폭포, 저폭포”로 표기되어 있는 곳이다.

폭포 주변의 울창한 숲은 대부분 활엽수로 이뤄져 있어 해마다 10월 15∼20일에는 이 일대가 울긋불긋한 단풍천국으로 변한다. 물론 이번 주에는 이미 단풍이 지기 시작하겠지만, 화려한 단풍 못지 않게 낙엽이 쌓인 방태산의 정취는 무엇보다 사색적이어서 더욱 좋다.

통나무집 난간에서 빠알간 단풍 몇 잎을 바라보며 따끈한 차 한 잔을 마시는 순간 누구라도 시인이 되고 음악가가 된다.

▣ 근처 방동약수터도 유명

방태산 자연휴양림을 찾아온 사람들은 일반적으로 통나무집에서 숙박을 하거나 아니면 통나무집 근처에마련된 야영 테크에다 텐트를 치고 야영을 하게 된다.

두가지 모두 나름대로 방태산에서의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는 방법이다. 물소리를 들으며 잠에서 깨어난후에는 마당바위, 2단폭포, 숲 체험로 등으로 이어지는 가벼운 산책을 즐길 수 있다.

삼림욕의 천국 - 방태산 휴양림

등산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숲 체험로와 이어진 산길을 따라 계속 산을 오를 수 있다. 방태산 휴양림의 등산로의 길이는 약 5km다. 방태산 자연휴양림에서의 숙박이 여의치 않을 경우 근처 마을에서 민박을 할 수도 있다.

휴양림 근처에 있는 방동약수터 역시 빼놓을 수 없는 명소. 지금으로부터 330여년 전인 1670년 한 심마니에 의해 처음 발견되었다. 다른 약수터와는 달리 오래된 엄나무 뿌리 부분에서 물이 샘솟고 있어 묘한 신비감마저 느끼게 한다. 음나무라 불리기도 하는 엄나무는 산삼의 주요 성분인 파낙스를 많이 함유하고 있는데 껍질은 오래 전부터 허리를 치료하는 민간약재로 사용되어 왔다.

삼림욕의 천국 - 방태산 휴양림

특히 닭과 음식궁합이 잘 맞아 미식가들 사이에서는 엄나무 백숙이 널리 알려져 있기도 하다. 방동약수터와 방태산 자연휴양림 근처의 몇몇 음식점에서 엄나무 백숙을 맛볼 수 있다.

▣ 찾아가는 길
중앙고속도로 홍천 나들목에서 44번 국도를 이용해 철정 검문소까지 간 다음 451번 지방도로를 이용해 상남까지 간다. 상남에서는 31번 국도를 이용해 현리(기린면) 쪽으로 가다 방대교를 지나면서 오른쪽으로 꺾어져 들어가면 된다. 방태산 자연휴양림 관리사무소 : 033-463-8590

삼림욕의 천국 - 방태산 휴양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