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코막힘

아이가 천식에 걸렸다면

천식이란 말 그대로 `헐떡거릴 천(踐), 숨실 식(息)’ 즉 헐떡거리고 괴로워하며 숨을 쉬게 되는 병을 말한다. 천식은 ‘쌕쌕’ 하는 숨소리와 호흡곤란을 일으키는 상태를 말한다.

아이가 천식에 걸렸다면

환절기가 되면 한의원, 이비인후과, 소아과는 쌕쌕거리는 아이들로 붐빈다. 바야흐로 어린이 천식은 극히 일상적이고 흔한 병이 되었다. 우리 나라의 경우 2 ~ 19세 청소년의 4.9%가 이 병을 갖고 있으며, 이중 절반 정도는 자라면서 저절로 낫고, 나머지는 성인이 된 다음에도 계속해서 이 병과 싸워야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천식은 알레르기중 하나인데, 알레르기는 유전성이 많다. 부모 중에 알레르기성 천식이나 알레르기성 비염, 알레르기성 피부염 등이 있으면 아이 의 30% 이상이 어떤 형태의 알레르기든지간에 알레르기 체질이 된다는 것이다.

부모가 모두 알레르기 소질이 있으면 자식의 90% 이상이, 부모 중에 한 사람이 알레르기가 있으면 자식 중에는 40% 이상이 알레르기가 생긴다는 것이다. 즉 2명 중에 1명 이상이 알레르기 체질을 갖고 태어난다는 결과가 나온다.

추운 겨울철이 다른 계절에 비해 기침과 콧물, 코막힘 등의 알레르기성 천식과 알레르기성 비염이 극성을 부리는 계절이다. 밖의 날씨는 춥고 아파트 등 실내는 더우며 건조하여 실내와 바깥의 기온 차이가 많이 난다는 데 문제가 있다. 또한 우리 나라는 근래 아파트에서 생활하는 가정이 늘고 있기 때문에 알레르기성 질환이 더욱 늘어나고 있다.

아파트 실내는 건조할 뿐만 아니라 먼지나 집진드기 등이 밀폐된 공간에 많이 있다. 이러한 것들이 알레르기의 항원이 되어 찬 공기와 어울려 천식과 코 알레르기를 유발하는 것이다.

기관지 천식은 기관지가 여러 가지 기온의 변화, 피로, 심리적 자극, 불안, 스트레스 등에 대해 더할 나위 없이 민감한 증세로 기도의 협착을 일으킬 뿐만 아니라 기침, 호흡곤란, 가래 등의 증상을 나타내는 병이다. 특히 기관지 천식은 소아에게 많이 나타난다. 소아 천식 환자는 전국에 수십만 명이 될 정도로 많다.

아이가 천식에 걸렸다면

최근 들어 어린이 인구의 약 5~10%가 천식이라고 한다 이것은 불과 20~30년 사이에 급격히 증가했다. 어린이가 성인에 비해 환경 오염에 약할 수밖에 없는 근거는 성인에 비해 단위 체중 당 더 많은 물과 공기를 마신다. 이 때문에 물, 공기가 오염되면 상대적으로 더 많은 오염 물질을 흡수할 수 밖에 없다. 또 어린이는 기관지가 좁고 점막이 약해 오염 물질로 기관지가 붓거나 수축되면 호흡곤란을 일으키기 쉽다. 성장, 발달 단계에 있는 어린이가 호흡기 질병에 걸렸을 경우 평생 곤란을 겪게 된다.

환경오염이나 진드기 등이 어린이 천식을 증가시킨 주된 요인이기도 하지만 이것 말고도 주거 구조, 생활 양식의 변화, 곰팡이 등 알레르기의 원인이 되는 물질의 증가, 애완 동물 사육의 일반화, 식생활의 변화, 식품 첨가물의 증가, 이유의 조기화, 스트레스가 많은 사회 등으로 다양하다. 그러나 사실 원인은 충분히 밝혀지지 않고 있다. 문명의 진보와 함께 알레르기성 질환은 늘어나고 있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다.

그건 그렇고 어린이 천식은 60%가 2살 이하, 90%가 초등학교 시기에 발병한다고 한다. 그후 성인이 되어 낫는 경우도 많지만 재발하는 사람도 적지 않는다. 대체로 “어린이 천식의 약 70%는 성인이 되기 전에 치료된다. 반대로 30%는 성인까지 이어진다.”라고 말할 수 있다.

겨울철 코감기 치료방법

제가 코감기/비염과 너무 친한 관계로 이 방법을 공유하게 되었습니다.

먼저 자고일어나면 혹은 감기에 걸린분들은 코가막히면 괜히 짜증나고 아픈것보단 괴롭습니다.

이런코를 뻥~! 쉬원하게 뚫게하는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 수건을 뜨거운 물에넣고 사람피부에 따뜻할 정도로 수건을 만듭니다.

둘째 : 그 따뜻한수건을 코가막힌쪽반돼대는 곳에 수건을 올리고 옆으로 누워 있으면 코가 뻥뚤립니다.

이 치료방법은 병원가면 입과 코에 마스크 씌워주는 치료해주는것과 동일한 방법입니다. 기가 막히죠?

코막힘을 예방하는 10가지 필살기

코감기에 걸리면 콧물이 많이 나고 코막힘이 심해진다.

코가 막히면 진짜 답답하다.
냄새도 못맡고,
음식맛을 못느낀다.
그래서 짜증도 많이 낸다.

특히 겨울철 코감기에 걸렸을때, 콧물이 나는 것을 예방하거나 코막힘을 해결하는 방법을 소개한다.
콧물이 나서 코막힘이 심한 사람들에게는 많은 도움이 될것이다.
 

1. 따뜻한 물을 자주 많이 마신다.
2. 콧등 양쪽을 매일 20~30회씩 문질러 준다(따뜻하게 한다)
3. 발을 따뜻하게 해 준다
4. 자기 전에 소금물(천일염 3%)로 콧속을 세척한다.
5. 증세가 심할 때는 외출을 줄인다
6. 자주 환기를 시켜준다.
7. 자주자주 가벼운 운동으로 몸의 활력을 유지해 준다. 8. 인스턴트 식품은 면역력을 떨어 뜨리므로 절대 삼간다.
9. 실내습도를 50%~60% 이상으로 유지한다. 가습기와 습도계가 필요
10. 외출 시 목도리와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한다

비염은 체질개선과 면역력 개선을 해야 비소로 완치될 수 있다

비염체질을 갖고 있으면 감기도 쉽게 걸리고 감기걸리면 비염증세는 점점 더 심해집니다…
심한 코막힘은 비염증세가 원인 같네요..얼른 좋아져야 할텐데…제가하라는대로 하면 비염 낫습니다..
풀리지 않는 코를 억지로 풀지 마세요…귀까지 멍멍해지고 귀까지 나빠집니다…
냄새를 잘맡지 못하는것도 비염이 원인이죠…..

먼저 힘들어도 이비인후과치료를 잘 받아보세요…
물론 이비인후과치료만 받는다고 비염체질까지 좋아지는게 아니기 때문에 반복적으로 재발이 잘됩니다…

치료받고 양약복용하면 조금 좋아졌다가 약기운떨어지면 금새 반복적으로
콧속건조하고, 코딱지와 코막힘, 누런콧물, 목이 늘 답답하고 컬컬하고…이런것이 생활에 일부가 되죠??

비염은 단순한 콧병이 아닙니다..체질적인 문제입니다..

비염 축농증은 면역질환이면서 체질적으로 GLA등이 정상인보다 늘 부족해서 발병한다고 합니다..  그러니 부족한 만큼 음식으로 채워주면 몸상태는 정상적으로 될수 있고

코막힘, 콧속건조, 코딱지 목이 늘 따갑고 아프며, 목이 컬컬한 증세들이 사라집니다..
 

저는 비염이 심해서 축농증 물혹제거 수술을 10년에 걸쳐 3번이나 받은 경험이 있습니다..그이후에도 계속 재발되어 아주 힘들었지요..

 

하지만  이제 비염 비중격만곡증 축농증 물혹에서 완전히 벗어난 상태입니다..
전에는 냄새도 제대로 맡지 못했는데 냄새도 잘 맡고 있죠…코가 늘 시원하기에 코에 신경이 가지 않습니다..
 

비염은 치료와 함께 체질을 개선해야 완치됩니다…
 

비염증세(콧속건조 코딱지, 목이 컬컬하고 답답하고 냄새 제대로 못맡고 코막힘 연속..) 심하면 꼭 이비인후과치료 받으세요..그리고 더이상 재발되지 않게 관리잘해주세요..그래야 병원치료나 병원약 복용도 쉽게 끊을수 있습니다..

 

비염 축농증  재발되지 않게 체질개선과 면역력을 좋게하는 좋은 식습관 생활습관  정보를  원하시면…..메일을~~이비인후과치료를 받으면서 비염체질개선에 도움이 되는것 꾸준히 드셔보세요..냄새나는 축농증 비염 반드시 치유됩니다..

일반 비염 및 급성 비염 치료 방법

ㅇ 목련꽃(辛夷花, 꽃 봉오리) 말린 것 10g, 도꼬마리 씨(蒼耳子) 20g을 물 1ℓ에 반으로 달여 차처럼 5∼6개월 마시고 목련꽃을 분말하여 면에 싸서 코속을 막아 둔다.
ㅇ 도꼬마리씨(蒼耳子)나 삼백초(三白草)를 달여 씻고 차처럼 마시거나 창이자를 노랗게 볶아 분말하여 느릅나무 뿌리껍질(楡根皮) 달인 물로 매 식후 30분에 1티스푼씩 먹는다 – 알레르기성
ㅇ 칡뿌리를 분말하여 매 식후 30분에 20g씩 먹는다.
ㅇ 영지버섯 10g을 물 1ℓ와 도라지, 대추를 적당히 넣어 연하게 끓여 차처럼 마신다.
ㅇ 연근을 즙내어 면봉으로 골고루 닦아 내고 1컵씩 마신다.
ㅇ 대추 7개와 생강 3쪽 또는 같은 양으로 달여 차처럼 마신다 – 고질적인 감기
ㅇ 오이 꼭지와 국화, 살구씨를 같은 양으로 말려 분말, 면에 싸서 1일 8시간 정도씩 막아 둔다 – 이하 같다
ㅇ 자소엽과 곽향, 백지를 같은 양으로 달여 매 식후 1컵씩 마신다.
ㅇ 계란기름(용어해설 참조)을 냉장하여 탈지면에 적셔서 1일 3∼4시간 정도 콧속을 막아 두고 아침 저녁 식후 30분에 1티스푼씩 먹는다. 식용은 냉동실에 저장하여 얼려서 떠서 먹으면 편리하다 – 중이염, 심장질환, 비만증 등
ㅇ 느릅나무 뿌리껍질(楡根皮)을 진하게 달인 물에 죽염을 반죽하여 탈지면에 묻혀 막아 둔다 – 축농증, 중이염, 비염
ㅇ 취침 전에 죽염을 쌀알의 반 크기로 잘라 2∼4주간 콧속에 넣어 둔다- 코 감기, 코 막힐 때
ㅇ 콧등에 참기름을 바르고 탈지면에 적셔 콧구멍에 1일 30분 이상씩 막아둔다.
ㅇ 죽염이나 천일염을 약하게 타서 한쪽 코로 들이 마셨다가 반대편 코로 씻어 내기를 1일 2∼3회 반복한다.

ㅇ 식이 요법
① 곶감 현미죽
곶감과 현미를 같은 양으로 죽 쑤어 2∼3일 식사로 대용한다

② 매실 율무경단
깨소금 300g과 꿀 400g을 반죽하고 매실 즙 1티스푼, 소금 10g, 살구씨 껍질 벗겨 분말한 것 30g을 걸쭉하게 하여 율무가루 250g을 뿌려 가면서 칼국수 반처럼 만들어 약 10g 정도씩 손에 참기름을 바르면서 경단을 만들고 해조류 분말 한것 50g을 튀김옷처럼 입혀서 알미늄 호일에 1개씩 싸서 냉장하여 매 식간에 1개씩 6개월 이상 먹는다 – 견비통, 변비, 다이어트     

ㅇ 건강 도인술
양쪽 검지로 코를 싸잡듯이하여 양미간에서 부터 코 뿌리까지 3∼5회 훑어 내리고 양쪽 검지를 중심으로 서로 비벼서 열이 날 때 코를 싸잡듯이 하고 코 뿌리까지 18회 열이 나도록 수시로 비벼준다 – 비염, 코막힐 때, 냄새 못맡을 때

잘생긴 코, 건강한 코는 당신의 경쟁력?

○염증 질환 방치하면 피가 부족…차멀미,두통,코피,수족냉증,생리통,위장관 염증으로 발전

잘생긴 코, 건강한 코는 당신의 경쟁력?

놀이방이나 유치원에 다니면서 비염이 생기는 애들이 많다. 콧물(노란색, 끈끈한 점액) 코 막힘. 목이 붓고 머리가 아프다고호소한다. 평소엔 별 증상이 없다가 환절기나 겨울에 감기가 걸리면 누런 코가 많이 나오거나 얼굴이나 뺨이 아프고 몸살기운이있으면 급성 축농증을 의심할 수 있다. 늘 목이 잠기고 머리나 어깨가 자주 아프며 기억력이 감퇴되고, 피로를 자주 느끼며 목으로코 가래가 넘어가면 만성 축농증을 의심할 수 있다.

일교차가 심한 환절기나 꽃가루 미세먼지가 공기 중에 급증하는 시기만 되면 재채기 콧물 코 막힘 눈과 코의 가려움증 호흡곤란 등을호소하는 경우는 알러지성 비염 증상이다. 그러나 축농증과 알러지를 동시에 갖고 있어 일년 내내 아침에 일어나자 마자 재채기 콧물코막힘 코가래로 시작해 하루 종일 코를 풀거나 음식을 먹을 때 콧물이 주르르 흐르거나 저녘엔 코가 건조하고 호흡이 불편하며,책을 보면 눈이 피로하고 기억력이 현저히 저하되는 경우도 많다.

또한 염증과 바이러스 질환을 오래 앓다 보면 피가 부족해지고 식도, 위. 대장, 간, 신장, 방광, 피부 등에 염증을 일으켜 위염 궤양 치질 간질환 신장염 과민성 대장염 코피 수족냉증 불임 생리통 등을 유발하기도 한다.

○비염. 축농증. 알러지성 비염 방치하면 큰 병 된다. 오장육부를 튼튼히 해야…

비강 내시경, 방사선 검사, 면역 검사 자료를 토대로 몸에 나타난 증상만으로도 훌륭한 진찰이 가능하다. 체형, 성격, 얼굴색,추위나 더위, 식은 땀, 식욕, 수면, 소화, 변비 설사, 피부 상태 등을 종합하면 기혈과 오장육부의 상태를 잘 알 수 있다.장부의 기능을 조절해 주면 대부분 치료가 가능하다. 그러나 어려서 폐결핵을 앓았거나 신장염을 심하게 앓은 사람은 다른 환자에비해 효과가 더딘 편이다.

모든 환자에게 다 좋은 처방은 없으며 증상과 체질에 따라 처방을 투여하는 게 가장 좋다. 동의보감이나 방약합편 등의 처방에 신이창이자 도두(작두콩) 유근피, 아불식초 등을 가미한다. 특히 아불식초는 코의 각종 염증에 두루 쓰이는 매우 중요한 약이다.

코의 질환을 치료하는 데 섭생도 빼놓을 수 없다. 자신에게 맞지 않는 알러지 음식은 최대한 절제하고 더불어 술은 가급적 먹지 않는게 좋다. 염증에 술이 나쁘다는 것은 상식에 해당된다. 잘 생긴 코가 첫 인상을 결정하듯이 건강한 코가 당신의 경쟁력이다.

<일오삼한의원 02-557-1175 www.153hanb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