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일가창립

이혼 한 후에도 분가하여 혼자 살고 싶어요

이혼을 하는 경우 과거에는 반드시 친정으로 복적하도록 되어 있었기 때문에 따로 호적을 갖고자 하는 경우에도 먼저 친정에 복적하고그 다음 분가신고를 하여야 했으나, 1991년부터는 친정으로 복적하거나 일가창립을 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어 본인이 원한다면친정으로 복적하지 않고 바로 호적을 새로이 편제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가족이 자유의사에 의하여 종래의 가(家)에서 분리하여 가(家)를 창설하는 것을 임의분가(任意分家)라고 합니다. 가족이면 남녀,노소, 기혼, 미혼을 불문하고 누구나 자기의 의사에 따라 임의로 분가할 수 있는 것입니다. 미성년자라 할지라도 의사능력만있으면, 법정대리인의 동의를 얻어 분가할 수 있습니다. 한정치산자가 단독으로 분가할 수 있음은 말할 것도 없으나, 금치산자도의사능력이 있으면 후견인의 동의를 요한다는 규정이 없으므로, 후견인의 동의없이 분가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의사능력없는미성년자는 분가할 수 없습니다. 위 사안의 경우 귀하는 자유로이 분가할 수 있습니다. 호주나 부모의 동의를 얻을 필요도없습니다. 언제든지 분가신고를 하면 분가가 됩니다. 분가에 있어서는 아무런 남녀의 차별이 없으며, 미혼여성도 분가하면 호주가됩니다. 분가의 신고는 신고서에 소정사항을 기재한 후 본적지 또는 주소지(현재지)에서 하며, 타시(他市), 읍, 면으로 분가하는때에는 호적등본을 신고서에 첨부하여야 합니다.

이혼하고 친정으로 호적을 옮기고 싶지 않은데 새로 단독 호적을 만들 수 있습니까?

결론적으로 단독 호적 생성이 가능합니다.

이혼한 경우, 친가로 복적하거나 일가창립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민법 제787 조)

귀하가 호적을 친정으로 다시 가져가기를 원하지 않는다면
일가창립신고를 하여 따로 호적을 만들 수 있습니다.

이혼 후 친가로 복적하려는데 친가는 이미 폐가가 된 경우, 어떻게 해야 호적을 갖게 됩니까?

친정 호적이 폐가 또는 무후 된 경우에는

일가창립을 하든지 폐가 또는 무후가 된 친가를 부흥시킬 수 있습니다.
(민법 제787조3항)

귀하의 경우에는
이혼 신고 서에 그 사유를 써넣고
무후가 부흥 또는 일가창립신고를 하면 됩니다.
(호적법 제79조,제106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