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애플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미국 내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업자와 관련하여 흥미로운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조사한 시점은 2016년 Q2입니다.

조사에 따르면 미국 넘버원 사업자는 역시 컴캐스트(Comcast)…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여기에 제가 처음 보는 사업자도 몇몇 있네요.

 

흥미로운 포인트 중의 하나는 최근 12개월간(2016년 Q2기준) Pay-TV 서비스를 끊은 가구 수가 무려 18%나 된다는 것.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이와 더불어 Pay-TV를 끊은 사람들의 51%가 지상파(Over-The-Air)를 사용한다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나머지 49%는 TV를 아예 안본다는 의미인지 개인적으로 궁금합니다. 그렇다면 그 49%는 어떤 매체를 이용하는 것인지에 대한 데이터는 이 리포트에 나와있지 않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한편 Pay-TV 사업자를 바꾼 비율은 지난 12개월간 약 8.2%였는데요. 이는 우리나라와 마찬가지로 계약기간이 끝남에 따라 갈아타는 성향으로 판단됩니다. 또, 51%의 사용자는 Pay-TV 사업자를 바꿀 계획이 없는 충성고객으로 조사되었습니다.

Pay-TV에 얼마 정도 돈을 지불하느냐는 조사에 49%가 51-100 USD를 매달 지불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Pay-TV 서비스의 만족도에 대해서는 20.9%가 매우 만족, 56.3%가 만족, 22.8%가 만족하지 않음으로 답변했는데, 가장 큰 이유를 보면 요금이 비싼 편인데도 계속 올리는 것이 주요 불만이고, 다른 불만으로는 쓸데 없는 채널(Bad Channel Selection), 서비스 품질 저하(Poor Cable/Satellite Service), 고객대응미숙(Poor Customer Service) 등이 있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하나 더 – 2016년 Q2기준의 사람들의 TV 사용습관을 살펴 보죠. 조사에 따르면 하루에 1-3시간씩 TV를 보는 사람이 무려 43.9%라는 것. 미국 기준으로 저는 하루에 1시간도 못보는 7.4%의 사람에 해당되는군요.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또 52%가 최대 2시간까지 본방사수를 합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또한, 47.3%의 사람들이 채널탐색(Channel Zapping)에 무려 5-20분의 시간을 매일 쓰고 있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마지막으로 우리나라의 경우 DVR을 사용하는 비율이 높지 않으나, 미국의 경우 스포츠 채널이나 HBO같은 유료채널을 녹화해서 보는 사람들이 많은데요. 67.7%가 매일 DVR(Digital Video Recorder)로 TV를 녹화하여 최대 2시간 정도 시간을 할여하는 것으로 나왔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미국에서 DVR(Digital Video Recorder)의 위력을 보이는 것이 유료채널 때문이기도 한데요. 만약 코드커팅(Cord-Cutting)이 가속화된다면 지상파TV를 녹화하여 보는 사용자도 덩달아 늘어날 것으로 생각됩니다.

TV 시청 습관을 보면 83.1%가 10개 이하의 채널을 주로 사용하는 것으로 사용되었습니다. 즉, Pay-TV 계약 시 아무리 많은 채널이 제공된다 하더라도 결국 주로 사용하는 채널은 10개 이하라는 것.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그렇다 하더라도, Pay-TV 가입 시 제공하는 채널의 숫자는 매우 중요합니다. 32.3%의 사용자는 채널이 많은 Pay-TV를 선호한다고 답하고 있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다양한 채널을 보는 것을 좋아하는 부류(16.9%)에서는 원하는 프로그램을 찾기 어렵다는 의견이 지배적이었습니다. 즉, TV는 여전히 사용하기 어려운 플랫폼이라는 것.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한편 일명 Pay-TV 이탈자(코드커터;Cord-Cutter)의 콘텐츠 이용 행태는 매우 적극적입니다. SVOD(Subcription Video On Demand;월정액형)/TVOD(사용에 따른 과금형;Transaction Video On Demand) 서비스의 사용율이 분기별로 증가하는 추세인데, 부분은 SVOD는 지속 성장하는 추세입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한가지… OTT를 왜 쓰느냐는 질문에 사람들이 뭐라 답할지 궁금했습니다. 그런데, 그들의 답변은 “편리해서…”가 압도적이었습니다. 다른 의견으로는 광고가 없어서, 싸서, 왕창 몰아볼 수 있어서(빈지워칭;Binge Watching) 등이었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마지막으로 소위 “볼만한 프로그램” 또는 “재미 있는 프로그램” 추천을 어디서 받는지 조사한 결과는 매우 흥미롭습니다. “뭐 볼꺼 없나?”하고 찾아볼 수 있는 도구는 여전히 매우 좌절스럽다는 것.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볼만한 프로그램”을 찾을 때 미국 사람들이 주로 찾는 소스는 다음과 같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조사에 따르면 아직까지도 미국 내에 사업자들은 개인화된 추천 서비스를 잘 하고 있지 않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YES에 해당하는 사업자가 제공하는 추천(Recommendation)의 정확도는 제법 만족스럽다고 평가되고 있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그리고 NO에 해당하는 대부분의 사용자는 볼만한 프로그램을 잘 추천해주면 좋겠다는 이야기를 합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검색(Search) 서비스를 사용해본 경험에 대해 45.9%가 사용해 본 경험이 있다고 답을 했고, 45%는 아직 경험이 없다고 답했습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또한 음성검색이 증가하고 있다는 통계는 미래 TV 사용환경이 보다 Smart 해질 것이라는 추측을 하게끔 합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음성검색을 해본 사용자 중 그 사용빈도는 다음과 같습니다. 즉, 57.2%의 사용자가 1~7번 음성검색을 한다는 것입니다.

2016 Q2 미국 Pay-TV(케이블TV/위성TV) 사용자 조사 - 43.9%가 하루평균 1-3시간씩 TV 시청하고, 고객이 원하는 것을 찰떡같이 전달하는 스마트한 서비스가 미래 TV서비스의 주류가 될 것

미래의 TV사용환경은 좀 더 스마트해 질 것입니다. 보고 싶은 프로그램을 알아서 추천해주고, 또 찾고 싶은 것을 말하면 알아서 찾아주는… 그래서 애플의 시리, 아마존의 알렉스, 마이크로소프트의 코타나같은 개인 비서 서비스가 TV에 자연스럽게 녹아 들어가, 정말 고객이 원하는 것을 주게 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또 이것이 고객입장에서의 구매포인트로 자리 잡게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본 글은 “Digitalsmits’ Q2 2016 Online Video and Pay-TV Trends Report”를 참고한 것입니다. 혹시 해당 문서가 필요하신 분은 chun.kang@tivo.com으로 개별적으로 연락주세요.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대만 안내 책자에는 ESLife가 아시아 최대의 서점이라 소개가 되어져 있었는데, 실제로 가 보니 서울에 있는 중간 규모보다 살짝 작은 조그만 서점이었습니다.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27m38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각종 만화책에서부터, 수험서, 교과서, 소설… 그리고 각종 원서들까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27m48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28m41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일본 만화책이 있었고, 우리나라와 관련된 서적이 있었으며, 아이들을 위한 책들이 전시되어져 있는 곳으로 젊은 친구들이 많이 애용하는 그런 곳이었습니다.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29m49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한국에서 상당히 핫하셨던 몸짱 아줌마 정다연님이 여러 책에 나오셨네요.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29m54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30m00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저 분이 대만에서 어떠한 인기를 누리시는지 모르겠습니다만, 그래도 한국인이 나온다는 것은 외국에 갔을 때 느끼는 또 다른 즐거움 중 하나가 되어 버린것 같습니다.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31m08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캬아- 그리고 한류스타 김수현…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32m16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그리고 김정일 관련 서적도 있었는데요.

대만에서 출시 된 서적인 만큼 한문으로 되어져 있어 무슨 내용인지 도저히 알 수가 없었습니다.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32m32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책보는 강준휘, 강재인 어린이 좀 보세요.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33m25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34m31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34m51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삼성전자의 존재감이 대만에도 미치고 있다는 증거는 대만 서점에서도 느낄 수 있었는데요.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36m13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이게 애플과 한국과의 전쟁으로 비화된 듯한 느낌 마저도 들었습니다.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36m30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43m10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한국 집에서도 가끔 보던 영어 책…

영어를 몰라도 내용 이해에 전혀 어려움을 느끼지 못했던 책이 이곳 서점에도 있네요.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52m34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52m40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6h54m18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7h06m26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다른 서점들이 그렇 듯, ESLife 서점 내에도 각종 문구/팬시 코너가 있었는데요.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7h30m03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7h30m08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7h30m29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나름 아기자기한 제품들이 많이 있네요.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7h32m55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그리고 한국 문화와 어떤 관계가 있는지는 모르겠으나 한국 관광 문화 체험관이 건물 내에 있는 것을 보았습니다.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7h40m06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그리고 아래는 득템…

그냥 지나가다 아가씨들에게 받은 면도 크림…

중샤오둔화에 위치한 ESLife 서점 - 한국 관련 서적이 비치되어져 있어 한국인으로서 자부심 느꼈던 곳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10_17h50m41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중정기념관,료오산사원,국부기념관

 

애플과 삼성의 스마트폰, 스마트 워치 제품 경쟁 – 소비자로서 흥미진진하고 기대 되, 다음의 블루오션은 뭐!?

스티브잡스 아이폰을 공개 할 당시 잡스는 제품을 공개함에 있어 어떤 쇼맨십을 발휘합니다.

애플과 삼성의 스마트폰, 스마트 워치 제품 경쟁 - 소비자로서 흥미진진하고 기대 되, 다음의 블루오션은 뭐!?

이에 감명을 받은 국내 업체들이 이를 따라하기 시작합니다.

이거 왜 이러셔!? 우리도 스마트폰 만들 수 있어.

애플과 삼성의 스마트폰, 스마트 워치 제품 경쟁 - 소비자로서 흥미진진하고 기대 되, 다음의 블루오션은 뭐!?

이것에 멈추지 않고, 삼성전자는 조금 더 큰 화면과 필기감이라는 무기로 좀더 큰 화면의 갤럭시 노트를 공개합니다.

애플과 삼성의 스마트폰, 스마트 워치 제품 경쟁 - 소비자로서 흥미진진하고 기대 되, 다음의 블루오션은 뭐!?

이것 저것 블루 오션을 찾던 삼성전자는 타블렛까지도 도전합니다. 이것이 스티브잡스의 심기를 건드려 삼성전자는 애플(Apple)과 특허소송까지 하게 됩니다.

 

2013년… 삼성전자는 스마트폰과 연계 가능한 스마트 워치를 세상에 공개합니다. 이름하여 갤럭시 기어.

애플과 삼성의 스마트폰, 스마트 워치 제품 경쟁 - 소비자로서 흥미진진하고 기대 되, 다음의 블루오션은 뭐!?

짜쟈안- 내 시계… 헬스기능도 지원된다~ 심지어 전화도 받을 수 있다구. 부럽지? 부러우면 하나 사게나.

애플과 삼성의 스마트폰, 스마트 워치 제품 경쟁 - 소비자로서 흥미진진하고 기대 되, 다음의 블루오션은 뭐!?

아이러니하게도 이번에는 애플이 2014년 가을에… 애플워치라는 스마트 워치를 공개합니다. 당초 아이워치라는 이름으로 공개될 것으로 기대 했었는데, 이 제품이 애플워치라는 다소 낮설은 제품으로 등장하게 됩니다.

애플과 삼성의 스마트폰, 스마트 워치 제품 경쟁 - 소비자로서 흥미진진하고 기대 되, 다음의 블루오션은 뭐!?

나두 만들었다고… 대화면의 아이폰과 애플워치… 내껀 기존에 나온 제품들이랑 살짝 달라. 궁금해!?

 

두 회사의 스마트폰, 스마트 워치 제품 전쟁… 소비자로서, 또 같은 업체 종사자로서 흥미 진진하게 바라 보고 있습니다.

미국의 성공한 유명 인사들이 우리들에게 주는 교훈

미국의 성공한 기업가들 중 일부들은 학교를 중간에 중퇴하셨습니다.

 

빌 게이츠가 그러하고, 스티브 잡스가 그러합니다. 심지어 페이스북을 이끌고 있는 마크 주커버그도 그러하다고 하는데요.

미국의 성공한 유명 인사들이 우리들에게 주는 교훈

이는 좋은 학교를 나와 스팩을 쌓는 것이 능사는 아니라는 것이죠.

 

그런데 아이러니한 것은, 위에 3분 모두 학교를 안다닌게 아니라 다니다 관두었다는 것입니다.

다르게 말하자면 머리는 좋은 사람들이라는 것…

애플빠들을 울리게한 애플의 AS – 불만제로가 파해쳐봤습니다

2011년 MBC에서 방송중인 “불만제로”는 소비자를 우롱하는 회사들을 고발하여 응징해주기로 유명합니다.

여기에 애플을 사랑하는 애플빠들의 고통을 덜어주고자,
애플의 AS실태를 고발하는 방송을 하였습니다.

애플빠들을 울리게한 애플의 AS - 불만제로가 파해쳐봤습니다

애플빠들을 울리게한 애플의 AS - 불만제로가 파해쳐봤습니다

그런데 우리 애플을 사랑하는 애플빠 중 몇분은 기분이 상하셨나봅니다.

MBC를 가만히 두고 보지 않으시네요…

애플빠들을 울리게한 애플의 AS - 불만제로가 파해쳐봤습니다

불만제로… 고충도 있으시겠지만… 사실을 사실대로 보고하는 정신…!!

그래야 소비자 권익이 살아납니다.

화이팅 !!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입니다.

유명 상표들이 이렇게 태어났죠.

디즈니,나이키,플레이보이,애플,뿌조,람보르기니,퓨마,마이크로소프트,아디다스,나폴레옹,SUN,리눅스,라코스테,벤츠 등 다양한 상표가 사진과 어우러져 새롭게 태어났네요.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세계 유명상표 패러디 총집합

미국서 열풍 ‘아이폰’ 치명적 약점 있다는데…

애플의 새로운 킬러(Killer) 기기인 아이폰 광풍은 과연 태풍으로 진화할 것인가. 지난 6월 29일 미국 전역은 ‘아이폰(i-phone)’ 열풍에 빠져들었다.

미국서 열풍 '아이폰' 치명적 약점 있다는데...

‘아이팟(i-pod)’으로 MP3 플레이어 시장을 평정했던 애플사의 야심작 아이폰이 이날 미 전역에 출시됐기 때문이다.

판매처 앞에서 줄을 선 사람들을 찍은 사진이 미국의 모든 미디어 매체를 도배했다. 아이폰은 휴대전화기와 MP3 재생 기능이 있는 복합기기로, 터치 스크린 방식(화면을 눌러서 메뉴를 이동하는 것)을 채택하고 있다.

미국인들의 아이폰에 대한 첫 인상은 칭찬 일색이다. 미디어들은 “신들의 디자인”, “지저스 폰”이라는 등 거의 종교화된 수준으로 아이폰을 칭송하고 있다. 지난해 스톡옵션 스캔들로 스타일을 구겼던 스티브 잡스 애플 최고경영자는 주가는 한층 폭등하고 있다.

하지만 칭찬 일색이던 아이폰이 치명적인 약점을 가지고 있다는 주장도 나오고 있다. 처음에 “혁신전인 휴대전화”라며 아이폰 칭송에 한 몫 했던 뉴욕타임스는 최근 냉정을 되찾고 아이폰이 “지금까지 어느 휴대전화도 없던 기능이 아이폰에 있지만 정작 어느 전화나 갖는 기본적인 기능은 없다”고 꼬집었다.

미국서 열풍 '아이폰' 치명적 약점 있다는데...

  • 가장 심각한 건 배터리 문제이다. 아이폰은 아이팟과 마찬가지로 배터리가 내장형이라 오랜 기간이 지나 배터리를 교체하려면 애플 본사로 아이폰을 보내서 교체해줄 때까지 기다려야 한다. 사용자가 보조배터리를 사 직접 교체할 수 없다는 얘기다.

    아이폰의 경우, 300~400회 충전하면 배터리 수명이 다 하는데, 이 때 사용자는 아이폰을 애플사로 보내 적어도 1주일은 기다려야 배터리를 교체할 수 있다는 것이다.

    휴대전화를 1주일씩 쓰지 않고 배터리 교체를 위해 기다린다? 상상이 가지 않는 일이다. 결국 아이폰을 1년 이상 쓰려면 다른 보조 휴대전화를 하나 장만하거나 1년만 쓰고 새 아이폰을 구입하던지 해야 한다.

    아이폰의 터치스크린 기능도 도마위에 올랐다. 아이폰은 자판이 아니라 화면을 통해 문자를 입력하는 방식인데, 콤마나 마침표를 찍으려면 그 때마다 다른 화면으로 이동해야 한다는 불편이 따른다. 미국에서는 콤마나 마침표가 없으면 문장의 시작과 끝이 구분이 되지 않기 때문에 이 기능은 꽤 중요한 것이다. 하지만 결과적으로 아이폰을 이용해 문자메시지를 보내려는 이용자는 적지 않게 번거로울 전망이다.

    무엇보다 아이폰은 미국 내에서는 AT&T의 ‘싱귤러’라는 이동통신 서비스에서만 이용이 가능하다. ‘버라이존’이나  ‘스프린트’, ‘T모바일’ 등 다른 통신사 가입자들은 아이폰을 쓰려면 통신 회사를 바꿔야만 한다.

    또 아이폰은 애플사가 만든 이상, 윈도우나 아웃룩 등 마이크로소프트 프로그램과 연동되지 않는다.

    가격도 만만치 않다. 4 GB(기가바이트) 짜리는 499달러(약 47만원), 8 GB는 599 달러(약 58만원)이니 세금을 합치면 한국 돈으로 각 50만원과 60만원을 가볍게 넘는다.
  • 아이폰·애플TV까지…애플, 마침내 ‘脫PC’ 선언

    애플은 2007년 1월 9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맥월드 2007 행사에서 휴대전화 아이폰(iPhone), 가정용 멀티미디어 셋톱박스 애플TV(Apple TV) 등을 내 놓고 본격적으로 ‘脫PC 제조사’를 선언했다.

    아이폰·애플TV까지…애플, 마침내 '脫PC' 선언

    스티브 잡스 애플 CEO는 이날 기조연설을 통해 애플 컴퓨터 회사명을 ‘Apple Computer Inc.’에서 ‘Apple Inc.’로 교체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는 애플이 앞으로 PC 하드웨어는 물론이고, 삼성, 필립스, 소니 등 글로벌 IT 기업들처럼 소프트웨어, 미디어, 홈 엔터테인먼트, 휴대 전화 등 두루 다루는 미디어 플랫폼 회사로 거듭나겠다는 의지를 표현하는 것이다. 아이폰과 애플TV 역시 이러한 전략의 일환이다.

    지난 30년 동안 애플 II를 시작으로 매킨토시 컴퓨터를 통해 전 세계 마니아들을 흥분시켰다면, 다음 30년은 ‘컴퓨터’란 단어와 작별하고 새로운 컴퓨터 산업의 근간으로 ‘컨버전스(융합)’를 채택하겠다는 의미다. PC 중심 시대의 종말을 선언하는 순간이다. 실제로 애플의 주력 상품은 이미 매킨토시가 아니라 ‘아이팟’이다.

    이날 행사에 함께 참석한 에릭 슈미트 구글 CEO, 제리 양 야후 공동창업자 등 주요 인사들도 컨버전스를 강조했다. 알려진 것처럼 에릭 슈미트는 지난해 8월 말 8번째 애플 사외 이사로 임명되는 등 구글과 애플은 각별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아이TV’로 알려져 있던 디지털 셋톱박스는 ‘애플TV(http://www.apple.com/appletv)’란 이름으로 공개됐다. 무선 네트워크 기반의 홈 엔터테인먼트 기기다.

    아이폰·애플TV까지…애플, 마침내 '脫PC' 선언

    이 제품은 멀티미디어 콘텐츠 유통 채널인 아이튠즈(iTunes)와 함께 사용해야 하는 제품이다. 즉 아이튠즈를 통해 영화나 TV쇼 등을 내려 받은 뒤 매킨토시나 PC로부터 무선으로 데이터를 전송 받아(Sync) TV에 뿌려주는 방식이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50시간 동영상을 담을 수 있는 40GB 하드디스크 드라이브, 인텔 중앙처리장치, 720p HD 비디오, 유-무선랜(802.11 b/g/n), USB 2.0, 그리고 고해상도 TV와 연결을 위해 HDMI, 콤포넌트, RCA 단자 제공이 특징이다. 최대 5대 시스템까지 스트리밍을 받을 수 있다. 오는 2월부터 299달러에 일반에 판매할 예정이며, 현재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 주문을 받고 있다.

    스티브 잡스는 “애플TV가 앞으로 디지털 미디어 시청 행태를 바꾸어 놓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이폰·애플TV까지…애플, 마침내 '脫PC' 선언

    ◆PC 관련 신기술 소개는 거의 없어 = 올해 맥월드에서는 신제품 PC와 관련된 정보는 거의 없어 매킨토시 마니아들에게 아쉬움을 남겼다. 실제로 스티브 잡스는 2시간 내내 ‘아이폰’과 ‘애플TV’를 소개하는 데 집중했다. 그나마 눈에 띄는 부분은 애플이 무선랜 802.11n 드래프트(임시) 규격을 지원하는 에어포트 익스트림(Airport Extreme)을 발표한 것 정도다. 이 무선랜카드는 2월 중 출시할 예정이며, 예상 판매가격은 179달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