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안면 경련

근육경련의 근본적인 치료법 – 잠이 최고다

눈밑이 파르르 떨리는 경험을 해본 적이 있는가. 안면경련은 주로 눈꺼풀이나 눈밑 또는 입 광대뼈 주위의 근육이 자신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실룩거리거나 떨리는 증상을 말한다.

이것은 정상 뇌혈 관이 안면신경을 압박하여 과도한 흥분상태가 되면서 떨리는 현상으로 나 타나는 것이다.

긴장이나 정신적 스트레스를 심하게 받아 마음에 부담이 과중될 때 또는 육체적인 과로로 인해 신경의 불균형 상태가 올 때 주로 나타난다. 그중 대부분은 일상의 과로가 쌓여 체력이 떨어졌을 때 순간적 으로 나타나는 현상이므로 누구나 한번쯤 눈 주위에서 일어나는 경련을 경 험한 적이 있을 것이다. 특히 작은 일에도 쉽게 흥분하거나 소심한 사람들 에게서 주로 발생한다. 경련이 금방 사라지는 경우는 문제가 없지만 며칠 지속되면서 신경을 거슬리는 경우가 문제이다. 처음 증상은 눈 주위에서 그치지만 얼마 안 가서 뺨으로 확대되기도 하며 한쪽 뺨에서 다른 뺨으로 옮겨와 양쪽 뺨이 동시에 떨리기도 한다. 경련이 일어날 때는 아무리 손으 로 누르고 얼굴을 꼬집어도 잘 멈추지 않는다.

이러한 경우에도 발관리가 도움이 될 수 있다. 우선 발관리를 하려면

1.복강신경총을 풀어야 한다. 교감신경이 집중해 있는 곳이므로 정신을 안정시키는 데는 더할 나위없이 좋다. 복강신경총은 발바닥 정중앙의 마치 둥근 원처럼 생긴 부분을 말하는데 이곳을 나무봉으 로 살살 긁어내면 뻑뻑한 알갱이가 밀리는 것을 느끼게 된다. 이것을 봉으 로 긁거나 손으로 주물러 만져주면 된다.

다음은

2.삼차신경인데 엄지발가 락과 둘째발가락사이의 엄지발가락쪽 윗부분을 말한다. 이 부분은 특별한 통증이 없다. 그러나 안면경련이 심한 사람은 눈물을 흘릴 만큼 아픈 곳이 다. 심할 때는 양쪽 눈꼬리 끝 움푹 들어간 곳을 양 엄지손가락을 이용하 여 여러번 반복하여 눌러주면 효과가 좋다.

예방법으로는 평소 귓불, 귀 뒷부분을 자주 마사지해주는 것이 좋고 무엇보다 육체적인 피로가 누적되지 않도록
잠을 푹 자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