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스타벅스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대만의 명소 중 하나인 탐수이에는 사람들이 자리를 맡아 가며 경치를 감상하는 곳이 있습니다.

도대체 어떤 곳이길래 자리를 맡아 가며 경치를 감상하는 것일까…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43m23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탐수이의 일몰은 정말 아름답습니다.

이 때문에 자리를 맡아 가며 카메라 셔터를 누르는 이들이 있습니다.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31m56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탐수이의 해안 산책로는 참으로 운치있습니다.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35m37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35m52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산책로를 따라 걷노라면 이런 저럭 맛집 또한 등장합니다.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37m00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37m23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37m39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해가 지기 전 포즈 취해보는 강준휘 어린이… 터프한가요?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40m43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제 뒤에 사람들은 오로지 아름다운 일몰을 감상하기 위해 앉은 사람들입니다.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41m08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익살스러운 강준휘, 강재인 어린이의 모습이 인상적이네요.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43m15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일몰이 머라고 저렇게 연인석까지 맡아서 보는 것일까요.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43m34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위에 나무는 왠지 에버랜드가 생각나네요.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46m31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47m04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일몰 감상의 명소로 아래 스타벅스도 인기입니다.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47m11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47m25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2014_10_05_16h48m06s 강준휘,강재인,문선미,강춘운_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대만 여행을 계획하고 계시다면 탐수이에서 일몰을 감상해 보시는것도 괜찮을 듯 싶습니다.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 Google Map Link ]

탐수이에서 바라보는 일몰 - 시원한 강바람과 함께하는 탐수이(담수;Tamsui) 대 탐방 - 대만 여행 한번 가볼까나?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캘리포니아(California)주 요세미티(Yosemite)에서 네바다(Nevada) 주의 라스베가스(Las Vegas)가는 길은 그야말로 멀고 지루합니다.

시간으로는 5시간정도 걸렸던것 같은데, 가족들과 이야기하며 가노라니… 시간 가는 줄 몰랐네요.

 

옆에 마눌님은 저렇게 다리를 쭈욱 펴고 주무셨습니다.

지나가다 보니 다른 차량의 여자분들도 제 와이프와 비슷했습니다.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가는 길이 멀고 길었는지, 우리 집 어린이들이 화장실에 갈 필요가 있어 Tehachapi에 있는 스타벅스(Starbucks)에 들러 커피도 사고 아이들 물탱크도 비웠습니다.

Starbucks‎
300 Tucker Road
Tehachapi, CA 93561
(661) 822-0573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https://maps.google.com/maps?ll=37.0625,-95.677068&z=4&output=classic&dg=opt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건너 편 주유소의 기름 가격이 뒤에 생생하네요.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믿지 못하실지 모르겠습니다만, 우리 집 강준휘, 강재인 어린이가 있었던 곳은 스타벅스(Starbucks) 매장 안입니다.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가지고 놀고 있는 빨대가 바로 그 증거군요.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캘리포니아에서 네바다로 향하는 길에 보면 위와 같이 풍력발전소가 나옵니다.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우리나라도 인천국제공항 가는 길에 보면 풍력발전소가 있었는데요,

앞으로 이런 천연자원을 활용한 에너지가 더 보급될거라 생각하니… 미래가 기대 됩니다.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우리 강준휘 어린이는 미국 여행 내내 부기보드에 이것 저것 그림을 그리며 놀았습니다.

안타까운 점은 그림은 그릴 수 있었지만, 저장이 되지 않았다는 것.

캘리포니아(California)에서 네바다(Nevada)주 라스베가스(Las Vegas) 가는 길 - 머나먼 여정에 중간에 들르는 스타벅스 커피는 꿀물 같은 존재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금일 글래스도어에서 2013년 일하지 좋은 기업 Top 50에 대한 리포트를 발간했습니다.

이 중 주요 업체들을 정리해 보았습니다.

 

아래 나오는 별표 포인트는 직원들의 만족도입니다.

 

1위) 페이스북(Facebook)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2위) 맥킨지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4위) 베인 앤 컴퍼니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6위) 구글(Google)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9위) 인-앤-아웃 버거 : 버거킹, 맥도날드 보다 좋은 회사가 있다니 놀랍네요.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10위) 보스톤 컨설팅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14위) 링크드인(LinkedIn)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16위) Gartner

17위) Akamai

22위) Salesforce.com

23위) Citrix Systems

24위) Trader Joe’s

32위) Intel Corporation

32위) Hyatt

33위) RedHat

34위) 애플(Apple)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38위) 퀄컴(Qualcomm)

43위) IKEA

46위) 코스트코(COSTCO)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50위) 스타벅스(Starbucks)

근로자들이 뽑은 일하기 좋은 미국 베스트 기업 Top 50

신주쿠 Coffee Lambre – 복고풍 카페로 일본 청춘 남녀들의 단골 데이트 코스 – 에어컨 빵빵하고 푹신한 쇼파가 제공 되 – 파르페는 이곳 인기 메뉴

신주쿠에 방문한 우리 네 식구.

그런데 우리 어린이들의 체력은 바닥났나봅니다.

강재인 어린이는 벌써 꿈나라에 갔고, 강준휘 어린이는 왠지 짜증이 나는것 같아 보입니다.

신주쿠 Coffee Lambre - 복고풍 카페로 일본 청춘 남녀들의 단골 데이트 코스 - 에어컨 빵빵하고 푹신한 쇼파가 제공 되 - 파르페는 이곳 인기 메뉴

뭔가 많이 보여주고 싶은 마음이 앞서는 가족여행이지만 어린이들에게는 힘든 시간일지도 모릅니다.

신주쿠 Coffee Lambre - 복고풍 카페로 일본 청춘 남녀들의 단골 데이트 코스 - 에어컨 빵빵하고 푹신한 쇼파가 제공 되 - 파르페는 이곳 인기 메뉴

램브레(Lambre)는 90년대 대한민국 커피숖과 비슷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곳입니다.

한국은 스타벅스니, 커피빈이니… 이런 커피숍들이 이미 점령한 상태지만, 2013년 6월의 신주쿠는 복고풍 커피숍도 자리잡고 있었습니다.

신주쿠 Coffee Lambre - 복고풍 카페로 일본 청춘 남녀들의 단골 데이트 코스 - 에어컨 빵빵하고 푹신한 쇼파가 제공 되 - 파르페는 이곳 인기 메뉴

이곳의 룰(Rule)은 인원 수대로 주문 해야 한다는 것.

일종의 자리세인것 같습니다.

신주쿠 Coffee Lambre - 복고풍 카페로 일본 청춘 남녀들의 단골 데이트 코스 - 에어컨 빵빵하고 푹신한 쇼파가 제공 되 - 파르페는 이곳 인기 메뉴

아이들이 잠시 쇼파에서 잠 든 사이에, 우리 두 커플은 옛날의 정취에 빠져 분위기를 느껴 봅니다.

신주쿠 Coffee Lambre - 복고풍 카페로 일본 청춘 남녀들의 단골 데이트 코스 - 에어컨 빵빵하고 푹신한 쇼파가 제공 되 - 파르페는 이곳 인기 메뉴

한국에도 이런 복고풍 카페가 문을 연다면 잘 될까요?

명동에도 이런 복고풍 카페가 있을까요?

신주쿠 Coffee Lambre - 복고풍 카페로 일본 청춘 남녀들의 단골 데이트 코스 - 에어컨 빵빵하고 푹신한 쇼파가 제공 되 - 파르페는 이곳 인기 메뉴

주소: 東京都新宿区新宿3丁目31-3
연락처: 03-3352-3361

필살기 메뉴: 파르페

하워드 슐츠의 “스타벅스” 성공비결

“커피를 갈아 금으로 만드는 기업” “천년의 커피 역사를 뒤 집는 성공의 신화를 이룩한 기업가” 스페셜티 커피기업 스타벅스와 그 기업 회장겸 최고경영자 하워드 슐츠에 대한 평가다.
미국 시애틀의 고급 커피원두 소매점이었던 스타벅스가 오늘날 전세계 2000여개의 스토어를 자랑하는 세계최고의 커피 브랜드로 명성을 날리게 된 이유는 무엇일까.

하워드 슐츠와 스타벅스는 도대체 무엇을 어떻게 했길래 미국 프린스턴 대학의 레스터 서로교수로부터 ‘지식기반경제에 있어서 새로운 규칙에 따라 부(富)를 창출한 대표적인 사례로 지목되었을까?

우선 우리가 알아둘 것은 스타벅스가 회장 겸 최고경영자인 하워드 슐츠에 의해 창업되지 않았다는 점이다.
그러나 스타벅스는 하워드 슐츠에 의해 ‘커피에서 금을 캐는’ 스타벅스로 새롭게 창출되었다. 그 과정을 요약하자면 다음과 같다.
뉴욕 브루클린의 빈민가 태생인 하워드 슐츠는 운좋게 미식축구 덕분에 장학생으로 대학을 갈 수 있었다.
졸업 후 제록스 세일즈맨으로서 대학에서 배운 것보다 더많은 것을 배운 덕분에 스웨덴 기업의 미국지사 부회장으로 잘나가는 삶을 영위한다.
우연히 작은 규모의 원두커피 판매점이 다량의 커피추출기를 구매하는 ‘이상한 현상’을 목격한 후 그의 삶을 송두리째 바꿔놓게 된다. 호기심이 많던 그는 시애틀의 스타벅스를 찾아간다.
그리고 그곳에서 직접 갈아서 만들어준 커피를 세 모금째 마신 후 ‘신대륙이라도 발견한 느낌 ’에 사로잡힌다.
커피라는 신대륙을 발견한 그는 뉴욕의 풍요를 버리고 새로운 세계의 개척에 나선다.
3년후 ‘사람들이 커피 한잔을 하며 편하게 토론도 나누고 재즈를 듣기도 하며 쉴 수 있는 오아시스를 창조하겠다’는 낭만적인 꿈을 실현하기 위해 스타벅스라는 오두막을 박차고 창업에 나선다.
창업 1년만에 커피 라는 신대륙에 발을 딛게 한 스타벅스까지 인수하여 세계최고의 커피왕국을 건설한다.

■ 인간중심의 문화 경영전문가들은 흔히 성공한 기업의 특징의 하나로 기업문화를 꼽는다.

스타벅스의 문화는 정말 독특하다. 커피원두를 볶는 기술자들로부터 최고경영자까지 스타벅스 사람들은 커피 자체와 커피로 상징되는 모든 것에 대한 열정과 사랑을 가지고 있다는 공통점이 있었다.
커피에 대한 그들의 열정과 사랑은 연봉이 깎이는 불이익도 감수하게 했을 뿐만 아니라 하루 12시간의 격무에도 지치지 않게 했다.
스타벅스 사람들의 그러한 열정은 휴워드 슐츠가 미국 기업으로서는 드물게 파트타이머들에게까지 제공한 의료보험 혜택과 고위 경영자는 물론 모든 직원 들에게까지 제공한 스톡옵션을 제공하는 빈스톡(Bean Stock)제도를 통해 스타벅스의 엔진을 힘차게 돌리는 원동력으로 변했다.

그래서 스타벅스에서 종업원이라는 단어가 사용되지 않는다. 미국 기업으로서는 예를 찾아 볼 수 없는 이러한 파격적인 제도가 스타 벅스에서 시행된 배경에는 무엇보다 최고경영자 휴워드 슐츠가 어린 시절 아버지가 병석에서 회사로부터 받지 못했던 인간적 대우에 대한 노여움을 터트리는 것을 보며 가슴 속에 간직했던 결심에 가능했다.

■ 끊임없는 혁신 휴워드 슐츠 회장은 최고품질의 신선한 원두커피를 팔아야 한다는 원칙 이외에는 모든 것을 고치고 혁신할 수 있으며 그것이 바로 스타벅스의 유산이라고 강조한다.

이같은 정신이 없었다면 스타벅스는 미국 시애틀의 소수의 커피 애호가 들만 기억하는 최고급 커피 원두 판매점으로 남아있었을 것이다.
80년대 후반까지만 해도 미국에서 커피는 그저 레스토랑에서 부대적인 음료로 판매되고 있었다.
그러나 스타벅스는 커피를 마실 수도 있고 원두를 살 수도 있는 고독한 군중을 위한 제3의 장소라는 혁신적인 생각이 창조해 낸 전혀 새로운 패라다임이었다.
그 당시 뉴욕은 물론 미국의 어떤 다른 도시에도 그와 같은 형태의 비즈니스는 없었다. 휴워드 슐츠와 스타벅스 사람들은 그 누구도 예견하지 못했던 사회적 추세를 읽어내고 과거의 비즈니스 패러다임을 과감하게 혁신했던 것이다.
그러나 새로운 패러다임이 이해되기에는 시간이 걸린다. 휴워드 슐츠도 그의 꿈이 실행에 옮겨지기까지 3년이라는 시간을 기다려야 했다. 물론 철저한 준비와 계획의 시기였다.
스타벅스의 혁신은 새로운 비지니스 패러다임의 창출에 그치지 않는다. 판매 제품과 서비스를 끊임없이 혁신해냈다. 기업이 발전하기 위해 혁신이 필요하다는 것은 정말 뻔한 소리다.
어떻게 해내느냐가 중요하다는 말이다.

스타벅스는 혁신을 현장근로자들의 지식을 최대한 존중하고 활용해내고 있다.
대표적인 사례는 후라푸치노. 커피와 우유를 미세한 얼음과 섞은 이 제품은 캘리포니아 산타모니카 지역 관리자인 디나 캠피온의 아이디어에서 비롯됐다.
근처 다른 커피바에서 인기를 끌고 있던 냉커피에 설탕을 넣은 음료를 찾아 스타벅스의 문을 박차고 나가는 고객들을 보며 생각해낸 그 제품은 스타벅스의 이미지와 걸맞지 않다는 이유에서 본사로부터 처음에는 기각됐다.
휴워드 슐츠 역시 그 제품을 제공하는 것이 탐탁치 않게 생각했었다. 그러나 고객의 요구와 흐름을 누구보다 꿰뚫어 보고있는 현장근로자와 그들을 존중하는 매니저의 설득으로 마침내 제품으로 개발되어 소비자에게 제공됐다.

결과는 엄청났다. 1994년 여름 그 제품의 매출액은 스타벅스 전체 매출액의 11%나 차지하는 성과를 올렸으며 상종가를 기록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 96년에 들어 후라푸치노는 연간 총판매 액의 7%에 달하는 5천200만 달러어치가 팔렸다.

스타벅스의 또다른 대표적인 혁신으로는 음악사업을 꼽을 수 있다.
유니버시티 빌리지라는 고급주택가에 위치한 한 스타벅스의 매니저인 티모시 존스가 고객들을 위한 ’이달의 테이프’에 담길 음악을 선곡하면서 이상한 현상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그 음악이 담긴 CD를 어디 에서 살 수 있는 고객의 질문을 하는 고객이 많아진 것이다. 그 CD는 스타벅스 점포용으로 특별히 선곡되어 제작된 것으로 어디서도 살 수 없는 것이었다.
20년간 레코드 산업에 분야에 종사한 경험을 가지고 있던 티모시 존스는 스타벅스 스토어에서 틀어주고 있는 CD를 자체적으로 선곡, 편집하여 판매하자는 아이디어를 내놓은 것이다.
결과는 기껏해야 1만장정도라는 예상을 훨씬 뛰어넘 어 7만5천장이 팔려나갔다. 대성공이었다.
이처럼 스타벅스는 고객들과 함께 하며 그들의 요구를 알아차리는 능력을 가지고 있는 ‘현장의 동업자’들의 샘솟는 획기적인 아이디어와 그 것이 적극적으로 수용되어 실행에 옮겨지는 ‘풀뿌리 혁신 시스템’을 갖추었기 때문에 부를 창출할 수 있었던 것이다.

■ 성공의 공식을 새롭게 쓴다. 레스터 서로 교수는 잘 나갈 때 과감히 자신을 파괴해야 부를 창출할 수 있다고 했다. 스타벅스 성공의 역사는 파괴의 역사라고 할 수 있다.

스타벅스는 일이 잘 되고 있고 팬들의 환호 속에서 승리의 공식을 끊임없이 바꿔 써왔다.
휴워드 슐츠 회장은 ‘현상에 의지하는 것은 슬픔만을 초래할 뿐’이라고 못박는다. ‘생존하고 번영하기를 기대한다면 핵심적인 제품을 재창조해야만 한다 ’는 휴워드 슐츠 회장의 신념은 마침내 커피 그 자체를 재창조하게 만 들었다.
생물의학 전문가 돈 발렌시아가 장난삼아 개발한 세포 분자추출법을 이용한 커피 제조기술을 스타벅스가 놓치지 않은 것은 두말 할 것도 없다.
스타벅스는 그 기술을 활용하여 커피의 영역을 병음료, 아이스 크림까지 확대해나갔으며 그와 함께 스타벅스의 명성은 전세계로 퍼져나 갈 수 있었던 것이다. 이처럼 스타벅스의 성공의 핵심에는 ‘인간’이 굳건히 자리잡고 있다.
혁신의 주체, 고객과의 관계, 브랜드 가치의 상향 등 모든 것이 전적으로 스타벅스에서 함께 일하고 있고 스타벅스를 발전시켜 온 사람들의 덕분이라고 휴워드 슐츠 회장은 강조하고 있다.
그러나 우리가 보다 주목해야 하는 것은 스타벅스의 가치를 높이는 지식을 창출하고 활용하는 것은 스타벅스 사람들이라고 믿고 있고, 그들에게 함께 성장하려고 노력해온 휴워드 슐츠라는 최고경영자의 존재라고 해야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