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사유리

남자가 멋있어 보일 때–비싼음식도, 좋은차도 아닌 매너맨이 좋아

2014년… 대한민국의 유명 연예인 사유리님이 트위터에 남기신 어록 하나 소개합니다.

 

남자가 멋있어 보일 때–비싼음식도, 좋은차도 아닌 매너맨이 좋아

 

남자가 멋있어 보일 때는 식당에서 비싼 음식을 자둘때가 아닌 식당에서 일하는 사람에게 친절한 모습을 보일 때 이고, 좋은 차를 타고 있을 때가 아닌 끼어드는 차에게 양보해 줄 때다.

사유리님의 엽기적인 사진 모음

다음 사진은 사유리님이 미수다 출연 시 화제가 되었던 사진입니다.

사유리님의 엽기적인 사진 모음

그녀의 코믹한 행동이 방송을 타면서 대한민국 국민들은 즐거움을 만끽하게 되었습니다.

사유리님의 엽기적인 사진 모음

오잉? 그런데 남자 화장실은 어떻게 들어가셨는지… 뒷태가 아름다우십니다.

사유리님의 엽기적인 사진 모음

아웅- 다롱디리…

사유리님의 엽기적인 사진 모음

사유리님의 엽기적인 사진 모음

사유리님 화이팅 !!

그리운 맛이 생각나게 한다는 목포 갈치조림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목포의 먹거리 중 하나는 갈치입니다.

어떤 분들은 목포에 갈치만 먹으러 간다는 분도 계시는 것 같습니다.

그리운 맛이 생각나게 한다는 목포 갈치조림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갈치구이, 갈치조림… 이 두 요리는 목포 시민들이 많이 사랑하는 요리라고 합니다.

그리운 맛이 생각나게 한다는 목포 갈치조림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으아… 보기만해도 침이 자르르 흐릅니다.

우리의 사유리님… 목포 갈치조림을 맛보시며 현란한 감탄사를 외치십니다.

그리운 맛이 생각나게 한다는 목포 갈치조림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그리운 맛이 생각나게 한다는 목포 갈치조림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엥!? 옛날 어렸을 때 갈치조림을 먹었다는 말씀 !?

그리운 맛이 생각나게 한다는 목포 갈치조림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한국말이 서툴러서 그러셨을 것이고… 뭔가 추억의 맛이 떠오른다는 것을 표현하려고 그러는 것이 아니었을까요?

아… 저도 목포가면 갈치조림 꼭 맛보도록 하겠습니다.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낙지의 다리는 원래 8개입니다. 그런데 그 다리가 너무 길어서 꼭 세발 같다고 그래서 붙여진 세발낙지… 이 세발낙지는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중의 하나입니다.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사유리의 식탐여행이라는 프로그램에서 “낙지탕탕”이라는 메뉴를 소개했는데요.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탕탕탕 이라는 이름은 낙지를 다지기 위하여 칼로 잘게 탕!탕!탕! 소리를 내며 자를 때 나는 소리에서 유래했다고 합니다.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우리의 사유리님.

낙지를 왜 아프게 했냐는 질문에 가게 집 주인 아주머니… 참 난감해 하시네요.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우리나라와 비교적 비슷한 음식 코드를 가지고 있는 일본인인 사유리가 낙지탕탕을 먹어보고 낸 소감을 감상해보도록 합시다.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낙지가 위와 같은 맛이 느껴지는 것이군요.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세발낙지는 바다에 산삼이라고 불리운다고도 하는데요.

저 개인적으로는 세발낙지를 초장에 찍어 먹는것을 좋아합니다.

통째로 말고 잘게 썰어서요.

사유리님은 잘 드시네요. 용기 있어요. ^^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사유리님은 이번에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요?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세발낙지를 탕탕탕 다져서 참기름, 마늘, 계란 등을 얹어 먹는 낙지 탕탕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식탐 전문가 사유리님의 표현에 따르면 생명연장의 음식

아… 저도 목포 가서 세발낙지 먹고 싶네요.

세발낙지의 맛을 뛰어 넘는 요리 – 낙지호롱 – 이건 도저히 낙지 맛이라 할 수 없을 만큼 맛있다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음식 중 하나는 세발낙지입니다.

그런데 낙지 다리가 정말 3개라고 믿는 분은 안계시겠죠? 방송에 따르면 세발낙지는 목포 낙지의 다리가 너무 길어서 세발같다고 불러서 그렇게 불리게 되었다고 합니다.

사유리의 식탐여행이라는 프로그램에서 목포 낙지호롱이라는 음식을 소개했습니다.

세발낙지의 맛을 뛰어 넘는 요리 - 낙지호롱 - 이건 도저히 낙지 맛이라 할 수 없을 만큼 맛있다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

나무젓가락에 낙지를 돌돌 묶어 갖은 양념을 뿌리고 위와 같이 후라이펜에서 살짝 데쳐주면… 아래와 같이 맛있는 낙지호롱요리가 완성된다고 합니다.

세발낙지의 맛을 뛰어 넘는 요리 - 낙지호롱 - 이건 도저히 낙지 맛이라 할 수 없을 만큼 맛있다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

사유리님의 맛 평가를 들어보도록 합시다.

세발낙지의 맛을 뛰어 넘는 요리 - 낙지호롱 - 이건 도저히 낙지 맛이라 할 수 없을 만큼 맛있다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

세발낙지의 맛을 뛰어 넘는 요리 - 낙지호롱 - 이건 도저히 낙지 맛이라 할 수 없을 만큼 맛있다 - 목포에 가면 꼭 맛보리라 !

낙지지만 낙지 같지 않은 그런 현란한 맛. 아마도 사유리님은 그런 의미가 아니셨을까요.

냉동 회를 떠서 초장에 찍어 먹어야 제맛인 민어회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목포에 가면 꼭 먹어야 할 먹거리 중 하나는 민어입니다.

아래 사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민어의 크기는 어마어마합니다.

냉동 회를 떠서 초장에 찍어 먹어야 제맛인 민어회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민어는 미식가들 사이에는 아주 인기 있는 메뉴라고들 하는데요. 저는 맛본 기억이 없는 것을 보니… 그리 흔하게 먹는 생선은 아닌가 봅니다.

냉동 회를 떠서 초장에 찍어 먹어야 제맛인 민어회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민어는 살짝 언 상태에서 회로 떠서 먹는 것이 제맛이라고 하는데요.

냉동 회를 떠서 초장에 찍어 먹어야 제맛인 민어회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사유리의 식탐여행에 출현한 사유리씨의 명언은 아래와 같습니다.

냉동 회를 떠서 초장에 찍어 먹어야 제맛인 민어회 - 목포에 가면 꼭 맛보아야 할 먹거리 !

아… 저도 먹고 싶네요. 민어 회… 초고추장에 찍어서…

초장을 찍어먹는 목포 홍어회 – 사유리의 식탐여행에서 사유리가 느낀 것처럼, 처음 먹는 이들은 적응하기 어려워

아래의 사진은 사유리의 식탐여행이라는 프로그램에서 목포 어시장을 방문하여 찍은 장면입니다.

신선한 홍어회는 초장을 찍어 먹으면 그 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습니다.

초장을 찍어먹는 목포 홍어회 - 사유리의 식탐여행에서 사유리가 느낀 것처럼, 처음 먹는 이들은 적응하기 어려워

또한 전라도 사람들은 이를 김치, 삶은 돼지고기와 같이 먹기도 하는데요.

이를 삼합이라고도 부릅니다.

초장을 찍어먹는 목포 홍어회 - 사유리의 식탐여행에서 사유리가 느낀 것처럼, 처음 먹는 이들은 적응하기 어려워 

처음 홍어 맛을 보는 사유리…

초장을 찍어먹는 목포 홍어회 - 사유리의 식탐여행에서 사유리가 느낀 것처럼, 처음 먹는 이들은 적응하기 어려워

아마 대부분의 사람들이 그렇듯 그냥 그냥 그런가 보다 합니다.

초장을 찍어먹는 목포 홍어회 - 사유리의 식탐여행에서 사유리가 느낀 것처럼, 처음 먹는 이들은 적응하기 어려워

그런데 처음 느끼는 그 맛을 대부분은 그냥 그냥 그렇다고들 합니다.

외국인인 사유리가 느끼는 맛은 좀 독특합니다.

초장을 찍어먹는 목포 홍어회 - 사유리의 식탐여행에서 사유리가 느낀 것처럼, 처음 먹는 이들은 적응하기 어려워

재미난 표현이네요.

  “모기물릴 때 붙이는 약”이랑 똑같은 맛이 입에서 나요.

 

저도 처음에는 먹기가 매우 어색했지만, 지금은 홍어회를 좋아한답니다.

사유리의 식탐여행… 계속 같이 탐방해 보렵니다.

꽃게살 무침에 밥을 비벼 먹으면 입안에서 게살이 춤춘다 – 목포 가면 한 더 맛보고 싶은 먹거리

사유리의 식탐여행에서 예전에 제가 목포에서 먹었었던 꽃게살 무침에 대해 소개하는 코너가 나왔습니다.

단순히 게장에 밥 비벼먹는다고 생각을 하실 수 있는데 그런 맛과는 전혀 비교가 되지 않습니다.

꽃게살 무침에 밥을 비벼 먹으면 입안에서 게살이 춤춘다 - 목포 가면 한 더 맛보고 싶은 먹거리

이번엔 사유리님의 현란한 맛 표현을 보도록 할까요?

꽃게살 무침에 밥을 비벼 먹으면 입안에서 게살이 춤춘다 - 목포 가면 한 더 맛보고 싶은 먹거리

우선 맛깔 나게 꽃게살 무침에 밥을 비벼서 한 숫가락 입에 넣고…

꽃게살 무침에 밥을 비벼 먹으면 입안에서 게살이 춤춘다 - 목포 가면 한 더 맛보고 싶은 먹거리

그런데 저는 성게랑 밥을 비벼 먹어 본 적이 없어서 뭐라 수긍하기 어렵네요.

그렇지만 아래 표현은 저도 수긍이 갑니다.

꽃게살 무침에 밥을 비벼 먹으면 입안에서 게살이 춤춘다 - 목포 가면 한 더 맛보고 싶은 먹거리

제가 표현을 하나 더 넣는다면 새콤달콤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