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믿음

살로트 웨크슬러 – 날마다 다리를 건너는 사람

상고를 졸업하고 전자회사 영업 사원으로 사회에 첫발을 내디딘 김우준 씨는 십 년 동안 성실히 일하여 모은 돈과 주변 사람들의 돈을 빌려 조그만 가전 제품 대리점의 사장이 되었다.

그런데 사업이 안정되고 빌린 돈도 거의 다 갚아 갈 즈음 사기를 당해 전재산을 날릴 위기에 처했다.

남은 것이라고는 아는 사람으로부터 빌린 빚뿐이었다. 어떻게 해서든 그 빚을 갚아야겠다고 결심한 그는 가전제품 외판원으로 나섰는데, 날마다 방문 판매를 하면서 버는 돈중에서 하루에 오천 원씩 빚을 갚아 가기로 했다.

매일 저녁 그는 오천원을 주머니에 넣고 한강다리를 건너 용산까지 돈을 빌려 준 사람의 집을 찾아가 돈을 갚은 뒤, 온 길을 되돌아 집으로 왔다. 하루도 빠짐없이 강바람을 맞으며 한강대교 위를 걸어다니면서 그는 언제가는 반드시 사업을 다시 일으키리라는 희망의 싹을 가슴속에 키워갔다.

몇년이 지나 드디어 빚을 다 갚은 그는 재기할 계획을 차곡차곡 진행시켰다. 그러던 어느날 그의 성실성을 눈여겨본 전자회사 판매이사가 그의 신용을 믿고 물건을 대줄테니 다시 유통업을 해보라고 권했지만, 자금이 부족했던 그는 돈이 좀더 모일 때까지 기다리기로 했다. 그 즈음 우연히 예전에 오천 원씩 돈을 갚았던 사람을 만나게 되었다. 둘은 반갑게 이야기를 나누엇는데, 얘기 끝에 김우준 씨의 처지를 알게 된 그 사람이 이렇게 말했다.

“처음에 당신이 오천원씩 빚을 갚기 시작했을 때, 나는 며칠 지나면 그만둘 거라 생각했소, 하지만 당신은 끝까지 해냈고, 그 사이 당신에 대한 내 믿음도 쌓여갔소. 나는 언젠가 당신이 꼭 재기할 것이라고 생각했다오. 새로 출발한다니, 내게도 출자할 기회를 주겠소?”

그 동안 그는 돈을 갚은 게 아니라 신용을 쌓은 것이었다.

임지혜 – 누가 포도잼 병을 깨트렸나?

작년 여름, 어머니는 집안에 넘쳐나는 포도를 처리한다며 잼을 만드셨다.

무더위속에서 포도를 씻고 끓이느라 땀을 뻘뻘 흘리며 몇시간동안 힘들인끝에 빛깔 고운 포도잼이 완성되었다.

어머니는 그것을 유리병에 담아 냉장고에 넣어두셨다.

그런데 한참뒤 시장에 다녀오신 어머니가 갑자기 큰소리로 화를 내며 방으로 들어와 다짜고짜 물으셨다.

“아니, 누가 포도잼 병을 깨뜨렸어? 지혜, 네가 그랬니?”

내가 안 그랬다고 하자 이번에는 동생에게 다가가 막무가내로 혼을 내셨다.

“그럼, 네가 그랬지? 엄마가 이 더위에 땀을 뻘뻘 흘리며 고생해서 만들었더니 그걸 깨뜨리곤 몰래 휴지통에 버려? 내가 정말 너때문에…”

어머니는 몹시 화가 나셨다. 그러나 동생은 억울하다는 듯 아니라고 크게 소리를 지르다가, 끝끝내 어머니가 믿어주지 않자 밖으로 나가 버렸다.

그런데 다음날, 우리 집에 오신 이모의 손에 웬 포도잼이 들려 있었다.

“언니, 미안해! 어제 집에 왔었는데 냉장고를 열다가 잘못해서 그만 포도잼병을 깨뜨렸지 뭐유? 말하려고 했는데 아무도 없고, 또 바빠서 그냥 집에 갔지. 대신 오늘 포도잼 사 왔어”

이모의 말에 어머니와 나는 무척 당황했다. 잠시 뒤 포도잼에 얽힌 사연을 들은 이모가 동생에게 미안해 하고 있는데 그때 동생이 막 들어왔다. 동생은 손에 들린 포도잼을 어머니께 내밀면서 말했다.

“엄마, 어젠 죄송했어요. 정말 힘들게 만드신 건데 … 그래서 새로 포도잼 사왔는데 저 용서해 주실거죠?”

순간 어머니는 동생을 부둥켜 안고 정말정말 미안하다며 눈물을 글썽이셨다.

도로디.로.놀트 – 어린이들은 사는것을 배운다

만약 어린이가 나무람 속에서 자라면, 비난을 배운다.

만약 어린이가 적개심 속에서 자라면, 싸우는 것을 배운다.

만약 어린이가 비웃음 속에서 자라면, 부끄러움을 배운다.

만약 어린이가 수치 속에서 자라면, 죄의식을 배운다.

만약 어린이가 관대 속에서 자라면, 신뢰을 배운다.

만약 어린이가 격려 속에서 자라면, 고마움을 배운다.

만약 어린이가 공평함 속에서 자라면, 정의를 배운다.

만약 어린이가 보호 속에서 자라면, 믿음을 배운다.

만약 어린이가 인정 속에서 자라면, 자기자신을 좋아하는 것을 배운다.

만약 어린이가 받아들임과 우정 속에서 자라면, 세상에서 사랑을 배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