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감정

사이코패스 – 감정을 느끼지 못하나 이성적인 판단은 가능해 – 감정을 못느끼는 장애를 가진 사이코패스 우리 주위에도 많아

사이코패스… 인간과 인간사이의 감정은 느끼지 못하나 이성적인 판단은 가능한 감정 장애자라고 합니다.

 

그런데, 이런 분들은 감정기복이 없기 떄문에 오히려 하고자 하는 목표가 있다면 이성적인 판단하에 오히려 잘 할 수도 있다고도 하네요.

 

주변에 감정이 매마른것 같고, 인간미가 없으나 뭔가 방향성과 주관이 뚜렸한 분 계시면, 그 분이 혹시 사이코패스가 아닌지 의심해 볼 필요가 있어 보입니다.

이런 분들은… 즉, 장애자일수도 있습니다.

사이코패스 – 감정을 느끼지 못하나 이성적인 판단은 가능해 – 감정을 못느끼는 장애를 가진 사이코패스 우리 주위에도 많아

가장 설래이는 언어

언어를 통해 우리는 많은 감정을 전달하고, 또 소통하고는 하지요.

 

여기 젊은 남성과 여성의 대화를 감상 해 보아요.

 

어떤 언어가 가장 설래이는지…?

가장 설래이는 언어

 

아마도 이 개그는 소프트웨어 개발자가 아니면 알아듣기 힘든 개그인것 같습니다.

 

저도 C++ 좋아하는데 말이죠…

천식의 원인과 증상, 종류 및 치료법

천식이라는 것이 기도와 관련하여 폐로 흐르는 공기의 상태가 고르지 않거나 힘이들때를 말합니다.

천식의 원인과 증상, 종류 및 치료법

이때에 발병하는 것이 세균성인지 아님 신경성인지를 가늠하게 됩니다.

세균성이라면 병원약물로 치료를 하게 되는데, 이때에는 가래가 나오고 가래의 농도가 짙을수록 안좋습니다.

그런데 신경성은 가래가 없고 그냥 침만 나옵니다. 이때에는 마음을 평안하게 하고 안정을 해야 합니다. 신경성의 문제는 누군가의 감정을 상하게 하는데 대처하는 능력이 약하면 천식기에 자주 걸리게 됩니다.

즉 감정이 상해도 발설하지 않고 세기게 되는데 이때에 늑골의 신경이 조이면서 천식기를 유발하게 됩니다.

아무레도 기도와 관련이 있기 때문에 세균성이 있는곳이면 쉽게 기침이나 자극을 쉽게 받지만, 숨을 잘 못쉬는 문제가 바퀴와는 별개인 문제로 보입니다.

천식의 원인과 증상, 종류 및 치료법

가슴을 활짝펴고 기지개를 크게하고 가슴을 꽉펴시는 운동을 하심으로 폐의 기도를 넓게 확보하는 운동을 하세요.

아기의 표정이나 몸의 움직임을 통해 아기의 기분과 감정을 잘 살펴주세요

아이들과 마찬가지로 어린 아기들도 자신의 느낌과 감정을 얼굴에 드러낸답니다. 언제나 잠을 자고 통통한 볼의 표정으로 있는 것 같은  정말 어린 아기이지만, 아기는 다양한 표정을 지어요. 눈과 이마를 찡그리기도 하고 입을 벌리면서 만족스러운 표정을 짓기도 하고,  새로운 것에는 눈을 동그랗게 뜨며, 낯선 것이나 자기의 주위에 들리는 이상한 소리에는 어느 새 고개를 돌리고 쳐다보기도 해요.  이 시기의 아기는 온몸으로 자신을 표현해요. 얼굴 표정뿐만 아니라, 손을 움직이고 몸을 이리저리 틀어가면서 스스로를 표현하기도 해 요. 아기의 얼굴에서 언뜻 스치고 지나가는 수많은 표정들은 아기의 마음을 나타내고 있는 거랍니다.

★ 기본적인 욕구들을 만족시켜주세요

  어린아기들의 울음은 생리적 원인이 대부분이에요. 이때는 아기가 우는 이유를 잘 살펴서 대처해 주는 것이 필요해요. 아기가 느끼는  만족감이 곧 행복감으로 이어져, 아기의 정서 형성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죠. 아기가 배가 고픈 것인지, 졸린 것인지, 기저귀가 젖 은 것인지, 땀이 나서 갑갑한 것인지, 자세가 불편한 것인지, 잠투정을 하는 것인지, 목이 말라서 그러는 것인지, 낮 동안 경험했 던 놀라는 경험을 꿈으로 꿔서 그런 것인지 등을 잘 살펴서 해결해 주는 것이 좋아요. 울다가도 자신이 원하는 것이 해결되면 울음을  금방 그치게 되요. 아기의 울음에는 원인이 있다고 생각하시고 다양한 생리적 불편함들부터 해결해 주세요.

★ 아기만의 기분과 감정을 인정해주세요

 어른들과 마찬가지로 아기의 마음도 다양한 모습을 하고 있어요. 아기가 어떤 마음을 가지고 있는지, 아기를 잘 보고 보듬어 주는 것이 중요해요. 자신에 대한 인정과 수용을 느낀 아기는 커서도 자신감을 잘 기를 수 있게 되고요.
이  시기 어린 아기들은 생후 2주부터 3 – 4개월까지 오후나 늦은 밤에 갑자기 자지러지는 울음을 울게 되는데, 원인은 아직은 명확한  원인이 알려지지 않았어요. 영양적 알레르기 때문이라고 하기도 하고, 낮 동안의 각성에서 받은 새로운 자극들이 원인이 될 수 있다 고 하지만, 낮과 밤이 확실히 구분되고 낮 생활이 주를 이루게 되는 생후 5 -6개월에는 확실히 없어진다고 해요. 어린 아기를 돌 보는 일, 이것은 정말 인내를 시험하는 시간이 될 거예요.

★ 엄마도 다양한 감정표현을 해주세요

 어린 아기는 사람의 얼굴 중에서 눈을 처음으로 봐요. 아기를 안게 되었을 때 어른들이 짓게 되는 자연스러운 표정은 바로 아기에게 어 떤 표정으로 감정에 호소해야 하는지, 그것을 아기가 어떻게 받아들일 수 있는지를 가르쳐 주는 것이라 할 수 있어요. 눈을 동그랗게  뜬다거나 입을 오물오물하는 행동은 아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엄마가 ‘먼저’ 다양한 표정을 보여 주세요. 흔히 얼른다고 하는데,  이것은 아기의 관심과 주의를 끌기 위한 행동이기도 하지만, 그 속에는 아기에게 다양한 표정을 보여 줌으로써 애정을 서로 확인해  가는 길이기도 해요. 이 시기 어린 아기에게 엄마가 주는 상호작용이란 무엇을 보여준다거나 가르쳐 주겠다는 것이 아니라, 엄마의 존 재를 아기가 느끼고 알 수 있도록 해주는 데 그 중요한 목적이 있어요. 엄마의 큰소리에 아기가 울게 되는 것은 언제쯤일까요? 3개 월경이면 다른 사람의 감정, 특히 엄마의 기분이나 감정을 읽게 된답니다.

느낌표를 잃어버린 사람

가장 좋고 아름다운 경이로움은
자신의 가장 가까운 곳에 있습니다

우리가 그 사실을 잘 느끼지 못하는 이유는
우리 가슴 안에
느낌표를 잊고 살고 있기 때문입니다

자신의 가슴안에 잠들어 있는
느낌표를 깨우십시요

따스한 햇살 한줌에,
길가에서 우연히 본 아이들의 미소에,
tv나 신문에서 본 감동적인 삶의 이야기들에
감동하는 가슴이 되십시요

이 세상 전부를 얻는다 해도
자신의 영혼에 느낌표가 잠들어 있다면
아무런 행복도 얻을수 없습니다

소중한 것은 언제나 우리 가장
가까운 곳에서 살아 숨쉬고 있습니다

바랍니다
내 주위에 있는 모든것들에

애정의 숨결을 불어넣어 “아!” 하는
감탄사를 연발할수 있는 당신이 되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