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차관 – 하이브리드카 2009년 일반 보급

이규용 환경부 차관은 7일 "환경친화자동차의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공공기관 등에 시범 보급중인 하이브리드카를 2009년부터 일반 소비자가 구매할 수 있도록 제도보완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차관은 이날 오후 서울 코엑스에서 미래형자동차사업단 등의 주최로 열린 `미래형자동차 개발 및 보급촉진포럼'에서 "하이브리드카 보급 확대를 위해 보급 초기 단계에 취득세 등 세제감면과 보조금 지원 등 각종 인센티브를 부여할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정부는 대도시 지역...

구글 맵에 새롭게 도입된「스트리트-레벨」서비스

구글 맵에 새롭게 도입된「스트리트-레벨」서비스구글이 새롭게 도입한 스트리트 뷰(Street View) 기능이란 여러 장소의 스트리트-레벨 사진(street-level photographs)을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이는 현재 샌프란시스코 베이 지역이나 뉴욕과 같은 주요 대도시 지역에 국한되어 서비스되고 있다. 여기서는 스트리트 레벨 시각에서 찍힌 도로의 자동차 등을 확대해서 볼 수도 있다.제공: Google사진은 스트리트 레벨에서 바라본 캘리포니아 마운틴뷰 소재 구글 본사의 모습.제공: Google이...

인터넷에 얼굴과 번호판까지.. 구글 새 서비스 논란

인터넷에 얼굴과 번호판까지.. 구글 새 서비스 논란눈높이 이미지를 제공하는 구글 맵스의 ‘스트리트 뷰’ 기능이 논란과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구글은 도심의 모습을 눈높이에서 보여주는 새로운 서비스를 목요일 시작했는데, 네티즌과 해외 언론들은 벌써부터 큰 관심과 함께 의구심을 드러내고 있다. 미국 인터넷 매체 드러지 리포트의 경우, 구글 맵스의 스트리트 뷰 메뉴를 이용하면 자동차 번호판이 보이며 조깅하는여성의 얼굴 그리고 성인업체 간판 앞에 서 있는 남성의 얼굴까지 선명하게 볼 수 있다며 사생활 침해 논란...

구글, 새로운 길찾기 서비스 스트릿뷰 서비스 시작…목적지 주변 거리 입체 조망케

구글, 새로운 길찾기 서비스 스트릿뷰 서비스 시작…목적지 주변 거리 입체 조망케한번도 가본 적이 없는 곳, 주변에 뭐가 있는지 전혀 모르는 곳에서 만나기로 약속했을 땐 어떻게 할 것인가? 앞으로 많은 미국인들은 이 물음에 “구글맵 스트리트뷰를 찾아보고 갈 것”이라고 대답할 것으로 보인다. 구글은 29일부터 기존에 운영해온 온라인 지도 구글맵에 ‘스트리트뷰’ 서비스를 추가로 제공하고있다. 지도에 지정한 곳의 주변 광경을 모두 보여주는 서비스다. 예를 들어 뉴욕 타임스스퀘어를 지정하면, 타임스스퀘어를 중심으로마우스로 360° 회전하면서...

서울 시내에서 ‘무료’로 주차하기

[양재동]서초구청은 평일 오후 6시 이후, 토요일 오후 5시 이후, 공휴일은 종일 주차장을 무료로 개방, 국민은행 양재동점은 평일 저녁 시간과 공휴일에는 주차료를 받지 않는다.[압구정동 ~ 청담동]갤러리아 백화점 비자카드를 가지고 있다면 백화점 내에 무료주차 가능. 압구정 현대백화점 야외 주차장은 백화점 영업 시간 이후에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역삼역 ~ 선릉역]역삼역에서 선릉역 방향으로 가는 길에 위치한 한국고등교육재단은 평일 오후 7시 이후 무료 ...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