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1월 삼성은 사장단 인사를 단행했습니다.

쇼킹한 것은 기존에 를 이끌었던 3인방(권오현, 윤부근, 신종균)의 퇴진입니다.

이들은 그들이 이루었던 업적을 뒤로 하고 후배들에게 자리를 내줌으로써 보다 젊은 를 만들었다는 평입니다.

매경 이코노미에 따르면 는 아래와 같은 새로운 조직 구조를 가지게 된다고 합니다.

IM 부문은 사장이 이끌고, CE부문은 사장, DS부문은 사장이 이끄는 구조입니다.

삼성전자 조직개편은 60대 CEO 퇴진에서 시작

이데일리는 기존에 해체된 과 비슷한 역할을 할 컨트롤 타워가 만들어질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 하였습니다. 여기서 이 미니 을 이끌 수장이 누가 될지… 매우 궁금합니다.

삼성전자 조직개편은 60대 CEO 퇴진에서 시작



facebook posting twit

  • 최근 가상화폐의 폭등/폭락 원인과 그 자금 출처
  • 2018년 1월 18일 있었던 JTBC의 가상화폐(암호화폐) 토론을 보고
  • 인도네시아 방문 중 발견한 고 노무현 대통령의 사진
  • 환율과 이자율의 상관관계
  • 국내금리가 상승하면 환율은 하락한다
  • 경상수지가 흑자면 환율은 상승한다
  • 우리나라의 경제성장률이 다른 나라보다 높으면 환율은 하락한다.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