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일에 태어나 30일 56세의 나이에 생애를 마감했습니다.

독일 출신이라는 설이 한때 돌기도 했지만 는 사실 제국 브라우나우암인에서 태어났습니다.

뛰어난 웅변술과 감각의 소유자인 의 패전국으로 체제 이후 피폐해진 독일을 경제 발전으로 이끌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아돌프 히틀러가 그렸던 그림들 - 히틀러는 오스트리아 출신, 화가로 삶을 살았다면 예술계에도 영향력 대단했을 것

이후 독일 민족 생존권 수립 정책을 주장하며 의 영유권 회복과 병합, 점령, 침공 등을 일으키며 제2차 세계 대전을 일으켰는데, 전쟁 중 그의 말살 정책으로 인해 수많은 들이 아우슈비츠 수용소와 같은 나치 강제 수용소의 가스실에서 학살당했습니다. 또한 는 상당수의 사람들에게까지도 유태인이라 모함하여 유태인과 마찬가지로 강제수용소의 가스실에서 같이 학살했습니다. 여기서 나치 독일에 의해 학살된 사람들 가운데에는 집시와 장애인도 있었다.

하며 전세를 확장하던 독일은 전투와 북아프리카 전선에서 패배하였고 29일 소련군에 포위된 에서 에바 브라운과 결혼한 뒤 이튿날 의 총통관저 지하 벙커에서 을 삼키고 권총으로 자신을 쏘아 자살했습니다. 그러나 독약 캡슐을 쓰지 않고 권총 자살을 했다는 이야기도 있다고 합니다.

아이러니하게도 는 1939년 노벨 평화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고 합니다.

아래 그림들은 가 직접 그린 그림입니다.

아돌프 히틀러가 그렸던 그림들 - 히틀러는 오스트리아 출신, 화가로 삶을 살았다면 예술계에도 영향력 대단했을 것

제가 미술을 잘 모르지만, 아마츄어인 제가 보아도 의 그림은 아름다와 보입니다.

아돌프 히틀러가 그렸던 그림들 - 히틀러는 오스트리아 출신, 화가로 삶을 살았다면 예술계에도 영향력 대단했을 것

저 모자상을 보면, 가 정말 그러한 만행을 주도한 인물인지 의심스럽습니다.

아돌프 히틀러가 그렸던 그림들 - 히틀러는 오스트리아 출신, 화가로 삶을 살았다면 예술계에도 영향력 대단했을 것

아돌프 히틀러가 그렸던 그림들 - 히틀러는 오스트리아 출신, 화가로 삶을 살았다면 예술계에도 영향력 대단했을 것

아래의 무너진 담벼락을 그리면서 는 무슨 생각을 했을지 궁금합니다.

아돌프 히틀러가 그렸던 그림들 - 히틀러는 오스트리아 출신, 화가로 삶을 살았다면 예술계에도 영향력 대단했을 것

아돌프 히틀러가 그렸던 그림들 - 히틀러는 오스트리아 출신, 화가로 삶을 살았다면 예술계에도 영향력 대단했을 것

가 화가 인생을 진지하게 걸었다면… 그의 미래도 또 다르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facebook posting twit

  • 영문 이메일 작성시 자주 쓰는 인사/소개/감사 표현
  • 카스트 제도 – 유럽 계통인 아리안족이 인도를 침입하여 원주민인 드라비다족을 정복하고 지배층으로 등장하면서 만든 신분제도
  • 일본 강진 제주도까지 흔들 – 유라시아판 내부에서 발생한 지진이 제주도를 거쳐 목포까지 영향 줘, 주민·관광객 대피 소동
  • 최소 128명의 생명을 앗아간 ISIS의 파리 테러 – 자살폭탄, 인질극, 무차별 총기 난사는 전 세계 사람들을 공포의 도가니로 몰아 넣어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