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9월 20일자 기사에 안철수 새정치민주엽합의 기사가 떴습니다.

기사에 따르면 오전 10시부터 20여분간 진행된 기자회견 내내 안 전 대표는 작심한 듯 부패척결을 강조해 당초 문재인 대표 재신임 문제로 시끄러운 당내 현안과 신당 창당 등에 대해 언급하지 않겠냐는 예상을 완전히 깨뜨렸다고 합니다.

일각에선 안철수혁신에 본격 착수한 것이라는 말이 나옵니다. 안 전 대표가 주장한 당 부패척결친노(親노무현)·주류 측을 '혁신의 대상'으로 삼은 것으로 읽히고 있기 때문인데요, 안 전 대표는 앞서 문재인 대표에게 혁신의 방향으로 Δ낡은 진보청산 Δ당 부패척결 Δ새로운 인재영입을 주장했었습니다.

안철수 - 당내 부정부패 척결 강조 - 한결같고 바른 그의 정치적 뚝심에 중국의 시진핑, 싱가폴의 리콴유 총리가 생각나…

안철수 의원의 한결같고 바른 정치적 뚝심을 보고 있노라면 중국시진핑, 싱가폴리콴유 총리가 생각납니다.



facebook posting twit

Tagged on: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