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처님 오신날 진관사 탐방 –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

부처님 오신날을 맞이하여 간만에 진관사에 방문했습니다.

날이 날인지라 많은 사람들이 가족을 동반하여 삼삼 오오 절로 향했습니다.

은평뉴타운은 교회도 많지만, 절도 많은 동네 중 하나입니다.

 

진관사는 대한불교조계종 직할 사찰로 고려 제8대 현종(顯宗, 992~1031)이 어린 시절 자신의 목숨을 구해준 진관대사(津寬大師)의 은혜에 보답하기 위해 1011년에 만든 곳이라고 합니다.

현지 관람시 어떤 분께서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이라고 주장하시던데요. 정말 그런지는 알 수 없으나… 상당히 그럴싸하게 들렸습니다. 아마도 이미 한문을 훌륭하게 잘 쓰고 있는데, 왜 한글을 만드느냐는 반대가 있었을 것 같은 생각은 듭니다. 지금도 정치인들이 뭐 하나 하려고 하면, 반대파에서는 쌍수를 들고 반대하는 것을 쉽게 볼 수 있으니까요… 그것이 좋던 좋지 않던… 결국 판단은 후세들이 성과를 보고 판단하는 것이죠.

부처님 오신날 진관사 탐방 -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

강재인 어린이… 절 입구에서 멋들어지게 포즈를 한번 취해 줍니다.

부처님 오신날 진관사 탐방 -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

아래는 우리집 장남 강준휘 어린이…

부처님 오신날 진관사 탐방 -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

부처님 오신날 진관사 탐방 -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

부처님 오신 날의 백미는 절에서 절 밥 먹는 것.

부처님 오신날 진관사 탐방 -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

하나도 남김 없이 다 먹고 나서 설겆이는 기본 옵션이었습니다.

부처님 오신날 진관사 탐방 -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

이미 오전에는 행사를 다 마쳤고, 13시 이후에 절에 방문하는 분들은…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하여 이런 저런 소원을 빌러 가신 분들이 대부분입니다.

부처님 오신날 진관사 탐방 -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

다리를 다친 강준휘 어린이… 아빠, 엄마가 줄을 서는 동안 꽃 옆에서 꽃을 감상합니다.

부처님 오신날 진관사 탐방 -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

저 어린이가 무럭무럭 자라나서 대한민국이 세계 어느나라 보다도 잘 살고, 아름다운 나라가 될 수 있도록 기여 했으면 좋겠습니다.

부처님 오신날 진관사 탐방 - 진관사는 세종대왕이 한글 만드실 때 반대파들을 피해 학자들이 몰래 숨어서 한글 연구하던 곳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 지금의 부산이 1952년에는 어떠한 모습이었는지 상상이 되시나요?

그 시절에 컬러 사진이 있었다는 것도 저는 나름 신기합니다.

아래의 사진을 보시면서 지금의 부산과 얼마나 다른지… 한번 감상 해 보아요.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그 시절에는 아래와 같이 가방을 볏짚으로 만들어서 파시는 분들도 계셨나봅니다.

1952년 부산을 본다

나름 잘 만드셨는데요. 손재주가 대단하신것 같습니다.

아래 나온 것은 무우!?

1952년 부산을 본다

지금은 항아리 보기가 쉽지 않지만… 그 시절의 항아리는… 장터의 메인이었나봅니다.

1952년 부산을 본다

그 시절에도 지금과 마찬가지로 하얀색 반팔이 판매되고 있었나보네요.

저 반팔은 어디 브랜드 제품일런지 궁금합니다.

1952년 부산을 본다

아래는 여러가지 잡동산이를 파는 가게인것 같네요.

1952년 부산을 본다

일본과 지리적으로 가까우니… 왠지 일본 제품이 많았을것 같은 느낌도 듭니다.

1952년 부산을 본다

캬아- 식재료는 왠지 요즘과 큰 차이 없어 보입니다.

왠지 더 싱싱해 보인다는…

1952년 부산을 본다

당시는 상수도가 지금 같지 않아서 우물 물을 길어다가 먹었나봅니다.

1952년 부산을 본다

캬아- 저 여자 어린이…

멋쟁이인데요?

1952년 부산을 본다

캬아- 저 현란한 고무신과, 운동화, 그리고 구두들….

1952년 부산을 본다

이야아- 이 사진 작가께서 절묘한 순간을 사진에 담으셨네요.

1952년 부산을 본다

와우… 예전에 저희 집에 저런 냄비가 있었던 기억이 나네요.

부산에 살았다는 것은 아니지만…

1952년 부산을 본다

캬아- 맛있어보이네요.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우와아- 요즘은 저런 당근 보기 어렵던데요.

지금도 부산 가면 저 당근 살 수 있나요?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캬아- 어항을 저렇게 가지고 다니게 해주네요.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저 빨간것들은 땅콩인지… 궁금합니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키야아- 분위기는 조선시대입니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비록 잠수복이 2000년대 사용하는 그것과 차이가 있지만…

그래도 늠름한 해녀의 모습은 그대로입니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당시 해녀들은 요즘 시대에 우리가 사용하는 물안경과 비슷한 제품을 쓰고 있네요.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동생을 돌보는 저 어린이의 모습…

지금 봐도 대견해 보입니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이 귀여운 어린이들은 어떻게 성장했을런지 궁금합니다.

1952년 부산을 본다

맛깔 나게 담배 피우시는 할머니의 모습.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1952년 부산을 본다

내가 아는 엄마

엄마…

 

엄마라는 단어는 우리가 태어나고 자라면서 제일 친숙한 단어 중 하나가 아닐까 싶습니다.

 

그 엄마라는 분은 여러분들에게는 어떤 존재이신가요?

내가 아는 엄마

뭔가 더 이야기가 있을 법 하지만… 아쉽게도 여기서 이 이야기는 끝입니다.

 

그런데, 희안한 것은 저희 어머니 요리가 세상에서 제일 맛있는 것은 사실인것 같습니다.

 

보고싶네요.

10원에 한 대씩…

예전에 좀 껄렁 껄렁한 횽아들이 등교길… 또는 하교길에 착한 동생들 잡아 놓고 돈 내 놓으라고 그러는 경우가 더러 있었죠.

그중 저도 기억나는 멘트… 너- 주머니 뒤져서 나오면 10원에 한 대씩이다…

 

아래 작품 또한 그러한 작품이네요.

10원에 한 대씩…

참 안스러운 형님들이죵?

 

재밌네요… 이말년…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인생은 마치 영화와 같습니다.

1시간짜리 영화로 편집하기에는 너무도 긴 서사 드라마죠.

 

하루 하루를 소중이 살아가기를 바라면서…

아래의 작품 감상 해 봅시다.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꺄울~ 갑자기 죽고 마지막을 영화로 감상하는…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이건 누구라도 황당하겠네요.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그런데 이 여자분 송혜교랑 닮지 않았나요?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이런 멋진 녀석이었네요.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라스트 시네마 - 영화같이 흘러간 과거를 바라보며…

저는 이게 과연 해피엔딩인지 모르겠네요.

 

하여간 기묘한 이야기입니다.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아래 첫 장면…

왠지 이 작품에 가사 도우미라도 등장하는 것일까요?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미래의 클라우드 서비스는 저 정도로 진화될거라는….!?

그리고 주인공 이름이 마사시인데…

그냥 보면 마사지로… 잘못 읽을 수도… –.-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키야아- 저 리얼한 잔소리 서비스…

저도 집사람이 어디 놀러가거나, 아님 제가 출장중일때 집사람의 잔소리가 그립고는 하답니다.

이번 기회에 녹음이라도 좀 해놔야겠네요.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보통 긍정적인 면접은… 탈락을 의미하던데요.

면접 중 틱틱 거리고… 뭔가 치고 받는 느낌이 있었다면 당첨 확률이 높고요…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허걱…. 기계도 뭐 어쩌라고요? 라고 말할 수 있는 시대가 온다는건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니트한 그와 큐트한 그녀

그려… 훈훈한 끝이구먼.

그치만 여전히 이름이 마사시는 마사지처럼 보인다는…

서프라이즈

서프라이즈…

깜짝쇼라고도 하죠….

 

당신에게 상상하지 못했던 깜짝쇼가 펼쳐진다면?

그 깜짝쇼의 끝을 어디까지 상상할 수 있을까요?

서프라이즈

서프라이즈

이런 황당한 아이들 같으니라구…

지들 가르치려고 뼈 빠지게 고생하신 아빠에게 이게 할 짓인가요?

서프라이즈

서프라이즈

허걱- 이런 황당한 시츄에이션…

저런 놈들 바라보고 이렇게 열심히 일했나?

서프라이즈

저 무지막지한 마눌님 표정좀 보세요.

옴마 무서워라…

서프라이즈

서프라이즈

서프라이즈

서프라이즈

서프라이즈

엥? 아니 이게 무슨 시츄에이션….!?

서프라이즈

 

그럼 허걱- 마눌님은 저 세상으로 가신건가요?

 

거 참 기묘한 이야기일세…

시험지 낙서 모음

2015년 5월… 중간고사가 있을 타이밍이죠.

이 즈음이면 이미 중간고사를 마무리 했거나, 중간고사를 치르고 있는 곳이 많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런데 우리 청소년들의 미술 실력이 과거에 비해 매우 향상되었다는 소식이 들려왔습니다.

아래 작품들을 보시면 이해가 되실 것입니다.

시험지 낙서 모음

캬아- 현란한 실력 아닌가요?

 

그런데, 이 친구들 학교에 보내려고 뼈 빠지게 일하시는 부모님들이 한편으로는 불쌍하다는 생각도 듭니다.

칠레에 등장한 쌍나이트 UFO

2015년 4월 27일… 인터넷 동영상 공유사이트에 칠레 칼부코 화산 폭발장면이 등장합니다.

여기서 놀라운 것은 바로 아래의 밝은 점.

칠레에 등장한 쌍나이트 UFO

혹자는 이를 중국산 드론이라고 주장하는 사람도 있고,

또 다른 혹자는 화산 번개로 인한 화구현상이라고 주장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이 UFO는 분화구 근처에서 얼마동안 정지하고 있다가 사라졌다고 합니다.

칠레에 등장한 쌍나이트 UFO

 

참고로 2015년 4월 22일부터 23일에 걸쳐 두 차례 대규모 화산 폭발이 있었다고 하는데요, 이는 1961년 이후 54년만이라고 합니다.

스마트 TV에 이어 스마트폰까지 진출한 중국의 동영상 업체 LeTV

LeTV는 2004년 베이징에서 설립(상장회사). 현재 10만 편의 드라마, 5천 편의 영화를 보유. 영화 제작사업도 추진 중이며, 2013년 총 9부의 영화를 제작하여 흥행 수입은 10억 위안에 달하는 업체입니다.

LeTV는 스마트TV를 출시하여 그들의 서비스 영역을 넓혔는데요.

스마트 TV에 이어 스마트폰까지 진출한 중국의 동영상 업체 LeTV

그런데 2015년 4월 20일 중국의 동영상 서비스 업체 LeTV는 스마트 TV에 이어 스마트폰을 출시하였습니다.

 

신품은 LeTV 1, LeTV 1 Pro, LeTV Max 등 저, 중, 고가 3종 모델을 포함

   – LeTV 1, LeTV 1 Pro의 가격은 각각 1,499위안, 2,499위안으로 LeTV 인터넷 몰을 통해 예약을 개시했습니다.

   – LeTV는 자체 운영체계인 ‘EUI’도 제작했으며, 향후 스마트 TV, 스마트 폰, 스마트 자동차 등을 연계하여 작동 가능합니다.

 

스마트 TV에 이어 스마트폰까지 진출한 중국의 동영상 업체 LeTV

LeTV는 금년 목표 판매량은 100만 대, 2016년 목표 판매량은 1,000만 대로 설정했다고 합니다.

 

서비스업체가 스마트폰, 스마트TV까지 만드는 상황이 도래함에 따라 미래 시장 또한 새로운 판도로 전개될 것 같습니다.

이는 B2B 시장이 새로운 시장으로 떠오르는 것을 암시하기도 하는데요.

 

2015년 이후의 시장이 어떻게 변할지 매우 궁금합니다.

엑셀(EXCEL) 사용시 한자(중국어)를 한글로 번역하는 방법

국제화시대…. 이제 중국 문서도 볼 일이 많아졌습니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한자가 약하네요.

 

마이크로소프트가 친절하게 저 같은 사람을 위해 번역 기능을 소프트웨어에 기본 탑재해주었다는 사실을 아시나요?

원하시는 문서를 여시고 아래의 버튼을 눌러주세요.

엑셀(EXCEL) 사용시 한자(중국어)를 한글로 번역하는 방법

그리고 원하는 단어를 아래의 칸에 복사하시고, 언어 선택하신 후 번역 요청을 하시면 친절하게 번역된 결과를 보여줍니다.

엑셀(EXCEL) 사용시 한자(중국어)를 한글로 번역하는 방법

문서를 통채로 번역해주면 참 좋을텐데, 그 정도까지의 서비스는 아직 제공하지 않네요.

이정도면 쓸만하지 않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