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을 잘 하는 것도 기술인 것 같습니다.

회사를 다니다 보면 을 받은 사람이 뭘 했는지 못 알아 듣는 경우를 가끔 봅니다.

대개의 경우 자신과 같은 잣대로 을 해서 상대방이 못 알아 듣는 경우였는데요.

질문을 짧고 단순하게 하는 것이 최고의 질문

누가 내 을 받을 것이냐… 그것을 먼저 생각하셔야 합니다.

 

에도 기술이 있다고 이야기 드렸는데, 때로는 이 가장 명확한 답을 끌어내는 경향이 있습니다. 을 짧고 간단하게 할 수 있는 방법은 역시 ‘한 번에 하나씩만 물어보라.’라는 규칙을 따르는 것입니다.

길이를 염두에 두고 뉴스나 방송 프로그램의 인터뷰에 귀를 기울여 보십시오. 그러면 기자나 인터뷰 진행자가 을 시작하기 전에 끝도 없이 말을 잡아 늘이며 이런 저런 이야기를 늘어놓는다는 것을 느끼실 수 있을 것입니다.

여기서 얻을 수 있는 는… 전에 에 대해 짧고 강력한 메시지를 전달하고, 을 간결하게 하라는 것입니다.

1단계) 을 받을 사람이 알아들을 만한 정보에 대해 간단 명료하게 설명

2단계) 발사



facebook posting twit

  • 1952년 부산을 본다
  • 물건이 아닌 삶을 사랑하는 법 – 미국 포틀랜드의 작은 집에 사는 태미와 로건
  • 직업에 대한 편견
  • 내 의견에 동조하지 않도록 하는 세 가지 유형의 말투
  • 새로운 것을 창조한 위인들은 한가할 때 이노베이션을 해 – 아무것도 하지 않을 때 무엇이든 얻게 된다
  • 통계로 보는 창업에 대한 고찰 –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지만, 창업 시 성공 할 가능성 매우 낮아
  • 미국회사의 전형적인 근무시간은 9to5, 점심시간은 별도로 없어
  • 성공의 척도, 성공의 판단 기준 – 당신의 성공척도는 무엇인가?
  • 대기업 인사팀 18년차의 조언–농담같지만 왠지 진실하게 들려오는 알찬 조언
  • 면접의 마무리는 쿨하게–긍정적일 경우 튕기지말고 그자리에서 OK, 떨어진것 같더라도 아쉬운 표정 짓지 말아야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