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모야마 준코의 투명한 하루 – 거 참 기묘한 이야기 일세…

아무도 자기를 알아보지 못하고,

존재감이 없다고 느낄 때…

 

이 때가 사람으로서는 가장 외롭고 쓸쓸하게 느낄 때 인것 같습니다.

 

아래 등장하는 시모야마 준코의 투명한 하루…

처음엔 그냥 투명하게 시작하는 것 같았지만, 내용을 보면 볼수록 기묘한 일들이 벌어집니다.

 

한번 감상 해 보아요.

시모야마 준코의 투명한 하루 - 거 참 기묘한 이야기 일세…

시모야마 준코의 투명한 하루 - 거 참 기묘한 이야기 일세…

시모야마 준코의 투명한 하루 - 거 참 기묘한 이야기 일세…

시모야마 준코의 투명한 하루 - 거 참 기묘한 이야기 일세…

시모야마 준코의 투명한 하루 - 거 참 기묘한 이야기 일세…

시모야마 준코의 투명한 하루 - 거 참 기묘한 이야기 일세…

시모야마 준코의 투명한 하루 - 거 참 기묘한 이야기 일세…

시모야마 준코의 투명한 하루 - 거 참 기묘한 이야기 일세…

기묘한 이야기… 참 흥미진진하지 않나요?

일반인과 공대생의 행동 패턴 – 하면 안되는 걸 알면 안해야지 왜 해?

일반인과 공대생… 과연 어떤 행동 패턴이 다를까요?

 

아래 그림은 간단명료합니다.

 

그리고 이해하게 됩니다.

 

아… 그렇구나…

 

주변에 이해할 수 없는 특이한 패턴으로 일상 생활 하시는 분… 공대생 출신일지도 모릅니다.

일반인과 공대생의 행동 패턴 - 하면 안되는 걸 알면 안해야지 왜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