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에서 일본장인정신에 대해 느낄 수 있는 자료가 나와 이에 대해 탐독해보는 시간을 가져 보도록 합시다.

주인공은 긴자에 위치한 오노 지로씨라고 하는데요.

장인정신이 느껴지는 일본의 초밥–그의 열정과 고객에 대한 서비스정신은 우리가 배워야 할 점

장인정신이 느껴지는 일본의 초밥–그의 열정과 고객에 대한 서비스정신은 우리가 배워야 할 점

오노 지로씨… “Who is our customer?”라는 부분에 있어 항상 의문점을 가지고 고객에게 보다 좋은 서비스를 하려고 노력하는 이 모습이, 오늘날의 오노 지로씨를 만든 것 같습니다.

 

존경스럽습니다.



facebook posting twit

  • 새끼 발가락은 애교입니다
  • 소지섭님이 체험하신 아주 어색한 시츄에이션
  • 붐비는 지하철에서 슬기롭게 의지하는 방법
  • 이정도는 해줘야 진정한 장난이라 할 수 있지
  • 심령사진 – 후덜덜
  • 대한민국 어느 스님들의 2013년 송년회 명장면–스님들도 송년회는 단란하게
  • 중국에서 구입한 자석–어딘가 어색하다
  • CCTV 카메라로 주차 단속중 아차하는 순간에 일어난 사고
  • 헐대박
  • 튀어보이고 싶어 종북좌파로 오인될 가능성 무시하고 문신한 사람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