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말 그대로 `헐떡거릴 천(踐), 숨실 식(息)' 즉 헐떡거리고 괴로워하며 숨을 쉬게 되는 병을 말한다. 은 '쌕쌕' 하는 숨소리와 을 일으키는 상태를 말한다.

아이가 천식에 걸렸다면

가 되면 , , 는 쌕쌕거리는 아이들로 붐빈다. 바야흐로 은 극히 일상적이고 흔한 병이 되었다. 우리 나라의 경우 2 ~ 19세 청소년의 4.9%가 이 병을 갖고 있으며, 이중 절반 정도는 자라면서 저절로 낫고, 나머지는 성인이 된 다음에도 계속해서 이 병과 싸워야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중 하나인데, 성이 많다. 부모 중에 이나 , 등이 있으면 아이 의 30% 이상이 어떤 형태의 든지간에 체질이 된다는 것이다.

부모가 모두 소질이 있으면 자식의 90% 이상이, 부모 중에 한 사람이 가 있으면 자식 중에는 40% 이상이 가 생긴다는 것이다. 즉 2명 중에 1명 이상이 체질을 갖고 태어난다는 결과가 나온다.

추운 겨울철이 다른 계절에 비해 , 등의 이 극성을 부리는 계절이다. 밖의 날씨는 춥고 아파트 등 실내는 더우며 건조하여 실내와 바깥의 기온 차이가 많이 난다는 데 문제가 있다. 또한 우리 나라는 근래 아파트에서 생활하는 가정이 늘고 있기 때문에 이 더욱 늘어나고 있다.

아파트 실내는 건조할 뿐만 아니라 먼지나 집진드기 등이 밀폐된 공간에 많이 있다. 이러한 것들이 의 항원이 되어 찬 공기와 어울려 를 유발하는 것이다.

기관지 은 기관지가 여러 가지 기온의 변화, 피로, 심리적 자극, 불안, 스트레스 등에 대해 더할 나위 없이 민감한 증세로 기도의 협착을 일으킬 뿐만 아니라 , , 가래 등의 증상을 나타내는 병이다. 특히 기관지 은 소아에게 많이 나타난다. 환자는 전국에 수십만 명이 될 정도로 많다.

아이가 천식에 걸렸다면

최근 들어 어린이 인구의 약 5~10%가 이라고 한다 이것은 불과 20~30년 사이에 급격히 증가했다. 어린이가 성인에 비해 환경 오염에 약할 수밖에 없는 근거는 성인에 비해 단위 체중 당 더 많은 물과 공기를 마신다. 이 때문에 물, 공기가 오염되면 상대적으로 더 많은 오염 물질을 흡수할 수 밖에 없다. 또 어린이는 기관지가 좁고 점막이 약해 오염 물질로 기관지가 붓거나 수축되면 을 일으키기 쉽다. 성장, 발달 단계에 있는 어린이가 호흡기 질병에 걸렸을 경우 평생 곤란을 겪게 된다.

환경오염이나 진드기 등이 을 증가시킨 주된 요인이기도 하지만 이것 말고도 주거 구조, 생활 양식의 변화, 곰팡이 등 의 원인이 되는 물질의 증가, 애완 동물 사육의 일반화, 식생활의 변화, 의 증가, 이유의 조기화, 스트레스가 많은 사회 등으로 다양하다. 그러나 사실 원인은 충분히 밝혀지지 않고 있다. 문명의 진보와 함께 은 늘어나고 있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다.

그건 그렇고 은 60%가 2살 이하, 90%가 초등학교 시기에 발병한다고 한다. 그후 성인이 되어 낫는 경우도 많지만 재발하는 사람도 적지 않는다. 대체로 "의 약 70%는 성인이 되기 전에 치료된다. 반대로 30%는 성인까지 이어진다."라고 말할 수 있다.


facebook posting twit

  • 성인도 수족구에 걸릴 수 있나?
  • 수족구의 특징 및 전염
  • 임산부가 수족구 병에 걸린 아이와 접촉 할 경우
  • 천식치료에 중요한 생활 관리법
  • 천식에 좋은 한방 먹거리
  • 천식어린이 돌보기 10계명
  • 천식의 원인과 증상, 종류 및 치료법
  • 천식의 원인 및 치료 방법
  • 어린이(소아) 천식 치료 방법
  • 코카콜라에 들어 있다는 마약성분때문에 중독이 될까?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