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선수에게 이 생기는 것일까요? 가장 중요한 것은 위나 장과 같은 에서 피를 흘리는 것입니다. 이런 현상은 마라톤이나 울트라 마라톤과 같은 장거리 달리기 선수에게 흔합니다. 그래서 마라토너와 3종경기 선수의 2% 정도가 후에 대변에 피가 섞여 나오는 것을 관찰됩니다. 그리고 장거리 선수가 경기를 마친 후 처음 본 대변을 검사해보면 20%에서 적은 양의 피가 검출됩니다. 이런 은 달리기 전에 고통을 줄이기 위해 진통제를 먹은 사람에게 더욱 흔하게 나타납니다.

다음으로 들 수 있는 것은 혈관안에서 가 파괴되는 것입니다. 장거리 달리기를 할 때 발을 반복적으로 땅에 딛게 되고 그 충격으로 혈관에서 가 파괴됩니다. 그리고 할 때 생기는 에 의해서도 가 파괴되므로 달리기 외에 다른 을 할 때에도 가 파괴됩니다.

그 외에도 가 소변에 섞여 나오거나 에서 철 흡수가 잘 되지 않거나 땀을 통해서 철이 빠져나가는 것도 철 결핍성 을 일으키는 원인이 되기도 하는데 한 연구에 의하면 여자 선수가 중간 정도의 을 한 시간 동안 하면 하루에 흡수한 철분의 6% 정도를 땀으로 배출한다고 합니다.

facebook posting twit

  • 신종 인풀루엔자 감염 증상
  • 비타민의 종류와 기능
  • 면역기능에 관여하는 비타민C의 효능
  • 피로회복, 감기예방, 스트레스 해소에 좋다는 비타민C
  • 빈혈의 치료
  • 철 결핍성 빈혈이 잘 생기는 운동 선수
  • 철 부족과 운동 능력
  • 운동 빈혈(스포츠 빈혈)
  • 운동 선수는 빈혈이 더 흔한가?
  • 만성 질환과 빈혈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