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대변 가리게 하려면 그냥 벗겨놔라

최고의 배변훈련 방법을 소개합니다.

전 집에서 다 팬티도 안 입히고 놀게 했어여
방에다 걸어 댕기면서 철푸덕~~

소리 지르고 놀라더라구여..

좀 그렇지만 그냥 계속 그 방법을 썼어요..

효과 마니 봤어여

일단 아이를 편히 대하세요

엄마가 자꾸 변 애기하면 안 하려고 합니다,,

모른척이 최고입니다..

아기 스스로 하게 만드는 배변훈련 방법

일단 소변을 가리기 시작해야겠다고 느낄때 기저귀를 벗겨놓고 바지만 입혀놓죠
그럼 거기다 오줌싸면 축축하니까 벗겨달라고 하거나 지가 휴지를 가지고와서 닦는 시늉을 합니다 그럼 그게 싸인이더군요..

아기 변기에서 쉬아 하는거다 라고 아주 여러번 반복해서 이야기해주고
솔선수범해서 엄마가 소변누는 모습을 아주 많이 보여줍니다
그럼 어느날 엄마가 화장실에서 소변보는 모습을 본 아이가 자기의 변기로 쪼르르 달려가더니 지도 거기다 소변을 보더군요..그게 처음이였습니다.

엄청 칭찬해주고잘했다 안아주고 오버생쑈를 한후 특별상도 하사하지요(저같은 경우엔 사탕을 거의 안줘서 막대사탕 하나줬습니다)그이후 간간히 오줌이 마려우면 아기변기로 달려가서 머 가기전에 바지에 눌때 있고 다 누었다고 일어서면서 변기옆에다 소변보는 때도있고..한두번 성공에 칭찬을 하면 아기는 이제 거기서 쉬아를 하면 엄마가 좋아한다는걸 알고 자연스럽게 하려고 노력하더군요..

그러다 어느날부턴 오줌이 마려우면 지가 바지벗고 알아서 아기변기에 오줌싸고 오줌쌌다고 저한테 보여주더군요..똥도 마찬가지로했습니다 바지에 여러번 싸다가 똥싸기 바로직전의 아기를 포착~변기에 앉아서 한덩어리라도 싸게 만들어놓고 엄청 칭찬해주면자연스럽게 변도 변기에서 보는 계기를 마련해주죠..

어느정도 대소변이 진행되면 이제 아기변기는 치우고 화장실에서 누는걸 가르치시면 됩니다..저희 아이같은경우 둘째는 언니가화장실에서 누는걸보고 모방심리로 인해 일찌감치 화장실에서 대소변을 보거든요..아기변기 있어도 거기는 싫다고 해서 화장실에서봅니다..

성공하시길 바랄께요~

우리애가 변을 못가려요? 어떻게 하죠?

때리거나 야단치지말고 기다리세요.

자신이 준비가 되면 때를 알고 하더군요.

외국은 만4세까지도 기저귀를 찬데요.

배변훈련에신경쓰지마시고 아이를 믿어보세요.어른들이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아이들은 뛰어나고 똑똑한 존재들이죠.

그긋 늦는다고큰일나지않아요.남 애랑 비교하지마시고요.

아기에게 대소변을 가르칠수 있는 방법

특별히 가르칠건 없다고 봅니다.

그 대신 조그만 변기, 아이들을 위한 변기를 사셔서 자꾸 연습을 시키세여…간간히 아이를 변기에 앉혀서 소변을 보게 합니다…기저기 붙였다 뗐다 할수있는 거…그거 입혀놓으시면 조금 편하실 거에여.

처음부터 너무 조급하게 시키지 마시구요…첨엔 아이가 익숙치 않아서 불편해 할수가 있거든요…그러다 재미를 붙이게 되면 나중엔 변기에 올라가 소변과 대변을 본답니다.

아이가 잘 못하더라도 꾸짖지 마시구여…아이 예쁘게 키우시길 바랄께여~

아기 대소변 가리게 하는 방법

절대 때리거나 혼내지 마시구요..
그럼 아이가 변의를 참고 변비가 되는 경우도 있고..
정작 배변이나 뇨의가 느껴질때 엄마에게 말을 해야되는데..
매 맞은 그 기억이 먼저 떠올라서 말을 못하고 참다참다 못해서 그냥 옷에
싸는 경우도 있구요..

평균 18 ~ 24개월사이에 대.소변을 가리는데요..
원래 남자일 경우엔 여자보다는 가리는 속도가 약간 늦어요..

너무 서둘지도 마시고.. 천천히…….

아이에게 천천히 다가가세요..

마려우면 엄마한테 말하라고……… 그러면서..

그리고 볼일을 볼때 절때 방해하지 마시구요..

볼일을 다 봤다 싶으면 어머니가 휴지로 닦고 물로 닦아주시면 더 좋죠..

이게 반복되면.. 스스로 배뇨가 느껴지면 본인이 가서 싸요..

큰 걸 볼때도 다 보고나서 엄마~ 하고 부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