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궁내막암과 자궁경부암의 차이

자궁암은 자궁 몸체에 생기는 자궁체부암 또는 자궁내막암과 자궁입구에 생기는 경부암으로 구분됩니다.

자궁체부암은 주로 선진국형질환이며 자궁경부암은 후진국형 암이라고도 합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자궁경부암의 발생빈도가 훨씬 높으며 여성 부인암중 가장 흔한암입니다.

최근 들어 우리나라에서도 경제 수준의 향상 및 폐경기 여성에서의 홀몬치료의 증가로 인하여
자궁체부암의 발생빈도가증가하고는 있으나
아직까지는 자궁경부암보다 훨씬 낮으며

또한 그 연령도 50세 이후 폐경여성에서 위험성이 높은 반면
자궁경부암이비교적 젊은층인 45~50세에 많이 호발하며

성경험이 많거나 성교대상자가 많은 여성, 경제적으로 낮은 계층,
성병의 과거력이있는 여성등의 경우 잘 생깁니다.

자궁체부암의 주증상은 폐경후 유발되는 질출혈과 대하이며
환자의 90%에서 이러한 증상이나타나며 많은 경우 비만과 고혈압을 동반한 폐경기 여성에서 잘 생깁니다.

자궁경부암의 증상으로는 성관계 후 출혈 및 악취의 냉이나타납니다.

진단은 자궁암 검진시 시행하는 자궁경부 세포진 검사 및 자궁내막 흡인 생검, 초음파 등으로 진단이 가능합니다.

폐경후 질출혈이 있거나 냉이 많은 경우 전문가와 상의하여 자궁내막암 및 자궁경부암 검사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