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 되어 있는 아이라도 양자로 들일 수 있을 뿐더러, 이 경우는 를 밟지 않고도 민법 제784조(소위 가봉자 입적) 에 의해 한 남편의 동의를 얻어 그 남편의 家로 입적하게 할 수 있습니다.

그 절차는 호적법 제102조가 정한 사항(입적할 家의 의 성명, 입적할 자의 성명, 양자의 관계 등) 을 기재한 신고절차를 밟으면 됩니다.

한편 양친자 관계의 을 원하는 경우에는 그 아이가 인 점이 문제되지는 않고, 다만 아이가 15세 미만이므로 법정대리인 母께서 대신 승낙과 신고를 하여야 하고(민법 제869조, 호적법 제68조) , 한 남편과 공동으로 하여야 합니다(민법 제874조). 그 절차는 호적법 제66조의 사항(당사자의 성명, 본, 출생연월일, 본적, 양자의 친 생부모의 성명, 본적, 당사자가 가족인 때는 의 성명 등)을 기재한 신고절차를 밟으면 되고, 그 신고는 당사자 쌍방과 성년자인 증인 2인이 연서한 서면으로 하여야 합니다(민법 제878조).

facebook posting twit

  • 아내가 저 몰래 양자를 들였습니다.
  • 양자로 들인 아이가 강도전과가?
  • 본인 의사와 상관없이 양자로 보내진 경우 무효시킬 수 있나?
  • 동생도 양자가 될 수 있나?
  • 양자를 들일때 제 성을 따르게 하고 싶습니다
  • 이혼 후 양육비를 지원하지 않는 경우
  • 유부남의 아이를 낳은 경우 호적에 올리는 방법
  • 이혼 후 재혼하였습니다. 아이들을 보고 싶습니다.
  • 이혼전 남편과 별거 중에 출생한 혼인외의 자(子)의 이혼후 출생신고방법
  • 이혼한 어머니의 호적에 대한 자녀의 입적여부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