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이 경제능력이 없어 결혼하고 싶다면?

결혼생활로 인하여 힘이 많이 빠지신 것 같습니다.

부부 함께 하기도 힘든데 남편의 협조없이 가정살림을 꾸려가기란 어려운 일이지요.

혼인관계는 부부가 함께 꾸려가는 생활 공동체로서 동거, 부양, 협조의 의무가 아내, 남편 모두에게 있습니다.

단순히 아내나 남편이 무능하다는 이유만으로는 이혼할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그러나  혼인중의 남편의 행위나 태도등이 부양, 협조의무를 위반하거나 근로의욕의 상실과 낭비가 지속적이고 반복적으로 일어날 때는 민법 제840조 제6호에 혼인을 계속하기 어려운 중대한 사유(민법 제840조 6호)에 해당하여 재판이혼은 제기할 수 있습니다.

힘드시더라도 냉정하게 생각하시고 현명한 판단하시길 바랍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