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주째 를 낳은 경우를 보면 (몸무게는 2.5정도)

총 금액이 3백만원정도 나왔는데 의료보험으로 2백넘게 지원받아서
실질적으로 아이를 위해 낸 금액은 약 6십만원정도였습니다.

이때 에 있던 시간은 2주정도입니다.

그리고 연대세브란스의 경우 가 있기떄문에 많은 부모님들이 많았습니다.

어떤분은 1.8도 있고 1kg도 있었는데
1,4kg되는 아이의 부모는 약 한달조금넘게 에 있었고
또 치료금액은 8백만원정도였는데 의료보험제하니까 약 160만원정도 들었다고 하더라구여

아이가 몇키로그램이냐도 중요하지만 아이마다 치료나 검사하는게 다르기떄문에 금액은 천차만별입니다.

그래서 정확하진 않지만 어느정도 금액을 알고싶으면 병원에 전화하면 어느정도 나오는지 알려주는걸로 알고있습니다.

또 가까운 보건소에 가시면 등록관리라 해서 일정금액을 지원해 준다고 합니다.

facebook posting twit

  • 태아보험 가입시 저체중아 인큐베이터 특약
  • 어린이보험 태아보장을 잘받기 위한 보험 선택 기준
  • 미숙아 망막증과 렌즈후부 섬유증식증의 차이
  • 인큐베이터 비용은 보험지급 대상에 포함된다
  • 첫째가 미숙아면 둘째도 미숙아로 날 확률이 높은가?
  • 부모가 미숙아면 자식도 미숙아로 태어나는가?
  • 미숙아는 커서도 문제가 있나?
  • 미숙아가 태어나는이유
  • 미숙아 및 선천성이상아 의료비 지원 기준
  • 미숙아에 국가지원 기준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