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저귀 발진이란 무엇인가?

기저귀 발진은 글자 그대로 기저귀를 차는 아기에게 생기는 가장 흔한 피부 질환 입니다.

기저귀 채우는 부위의 피부가 발갛게 변하고 심하면 피부가 벗겨지면서 짓무르기도 하는 피부염을 기저귀발진 또는 기저귀피부염이라고 하는데 부드러운 아기 피부의 경우 얇고 연약하여 외부의 자극과 세균감염에 민감하기 때문에 이러한 기저귀 발진이 일어나기 쉽습니다.

더구나 기저귀를 차고 생활하기 때문에 통풍이 되지 않아 습한 환경이나 기저귀와의 마찰을 자주 접하게 되는데 간의 온도변화에도 피부가 쉽게 손상될 염려가 있습니다.

기저귀를 차는 아기의 경우 기저귀 발진은 항문주위나 생식기 주위에 주로 나타나기 때문에 엄마가 쉽게 관찰할 수 있습니다.

출생 후 2세까지 영아의 약 10%가 경험하고 7~9개월에 가장 증세가 심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