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기관 삽입술을 통한 중이염 수술

튜브라고도 부르는 환기관이란 중이염 수술 시 고막절개 후 지속적으로 고막안으로 환기를 시켜주는 것을 목적으로 시행합니다.

협조가 가능한 소아의 경우에는 외래에서 부분마취로 간단히 시행할 수 있습니다.

고막을 현미경으로 관찰하면서 고막에 조그마한 환기관(녹색튜브)를 삽입합니다.

대개의 경우 6개월에서 1년이 경과하면 자연적으로 빠지며 저절로 빠지지 않은 경우에는 현미경하에서 제거해 주면 됩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