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덧때문에 고통스럽게 하는 두통… 치료방법

제일 좋은 것은 13주까지는 태아의 장기가 형성되는 시기이기 때문에 약을 왠만하면 먹지 않는것입니다.

의약품의 임부에 대한 위험 정도를 평가할 때에는 FDA의 임부 카테고리를 주로 많이 참조로 합니다. 이 카테고리는 A, B, C, D, X로 나누어져 있으며 대개 A를 가장 안전한 약물로 보며, X는 절대 금기인 약물입니다.

타이레놀은 아세트아미노펜 단일 성분으로, 이 카테고리에서 B 정도에 해당되어 임부가 복용시 태아에 대한 위험 가능성이 낮은 약물로 받아들여지고 있습니다. (카테고리 B에 대한 설명은 아래를 참조하세요)

엄마의 질병 자체가 태아에 좋지 않은 영향을 줄 수도 있어 임신중에도 의사선생님의 판단에 따라 약을 사용하는 경우들이 있으므로 의사선생님과 상의하시어 지시를 따르시는 것이 바람직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FDA 임부 카테고리 B
동물에서는 이상을 보인 적이 있지만 임부를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에서 태아의 기형 발생 위험을 증가시키지 않은 약물. 혹은 임부에 대한 임상시험은 없었지만 동물에서 태아에 대한 위험이 없는 것으로 나타난 약물

의사처방 받으시고 드시기 바랍니다.

종류도 가지가지인 해장국의 종류

* 선지국
선지에는 흡수되기 쉬운 철분이 많고 단백질이 풍부하다.
콩나물, 무 등이 영양의 밸런스를 이루어 피로한 몸에 활력을 주고 주독을 풀어준다.

* 콩나물국
콩나물은 최고의 해장국! 콩나물 속에 다량 함유되어 있는 아스파라긴은 간에서 알코올을 분해하는 효소의 생성을
돕는다.숙취에 탁월한 효과가 있으며 특히 꼬리 부분에 집중 함유되어 있다.

* 사골우거지국
사골을 푹 고아 우거지를 넣고 된장을 푼 사골우거지국 역시 해장국으로 좋다.
된장은 간을 해독하는 작용을 하기 때문이다.

* 파국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해장국으로 ‘파국’은 술마시고 머리가 아픈 날 권한다.
날 파를 끓는 물에 데치고 조개국물이나 멸치국물에 넣고 끓여내면 된다.

* 북어국
다른 생선보다 지방함량이 적고 맛이 개운하고 혹사한 간을 보호해주는 아미노산이 많아 숙취해소에 그만이다.

* 조개국
조개국물의 시원한 맛은 단백질이 아닌 질소화합물 타우린, 베타인, 아미노산, 핵산류와 호박산 등이 어울린 것이다.
이중 타우린과 베타인은 강정효과가 있어 술마신 뒤의 간장을 보호해준다.

해장국의 유래

해장국은 재료나 조리방식, 맛 모두가 신토불이인 훌륭한 우리음식입니다.
해장국의 해장은 술로 쓰린 창자를 푼다는 해정이라는 문자에서 온 해장국이 와전된 것이라는 해석도 있습니다.
쇠뼈를 끓인 된장국도 숙취를 풀기 위해 드는 콩나물국이나 북어국처럼 술꾼이 아침에 들면 해정국이라는 이야기입니다.

지금과 같이 해장국은 해정국이 아니라 1883년에 개항한 인천이 그 곳 특수사정으로 빚어낸 빈속을 푸는 해장국이 원조라고  믿고 있습니다.

인천은 항구건설과 화물출입으로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근대적 노동시장을 열었습니다. 자유노동 계약과 나날이 막노동으로 품삯을 받는다는 매력이 많은 일꾼을 끌여들였습니다. 19세기 말 한국인 수는 9천8백명이었는데 태반이 노무자였습니다.

한편 4천명이 넘는 일본인과 백명에 가까운 서양인이 거류했고 출입 함선도 많았습니다. 그들은 많은 쇠고기를 찾았기 때문에 타지방보다 훨씬 많은 소를 잡게 되었습니다. 주로 등심과 안심을 가져가고 잡육, 내장, 뼈는 남겼으므로 한국촌은 앉아서 쇠고기 부자가 되었습니다.

홀몸으로 모여든 많은 노무자와 넉넉한 쇠고기간에 생긴 알맞은 수요공급 원칙이 낳은 것이 이른 아침에 일터로 나가는 허기진 노무자가 속을 푸는 해장국이었습니다.

한편 술꾼도 해장으로 들게 되었고 후일에 쇠고기가 나돌면서 각지로 퍼져 나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