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물 시트에 이물질이 묻었을때 깔끔하게 제거하는 방법

1. 소변 : 물이나 중성세제를 적셔 얼룩 부위를 반복적으로 문질러 제거합니다. 흡수력이 높은 키친타올 등으로 꾹꾹 눌러주면 건조가 빨라집니다.

2. 대변 : 물을 충분히 적셔 얼룩을 불린 다음 중성세제를 분사한 후 솔로 수차례 문질러 손세탁한 뒤 젖은 타올을 이용 수차례 닦아 냅니다. 냄새제거는 페브리즈나 냄새 분해제를 이용합니다.

3. 우유 : 우유가 말라 잘 제거되지 않을 때는 먼저 유기용제로 지방분을 제거한 뒤 세제 또는 암모니아수로 닦아냅니다. 그래도 남은 얼룩이 있다면 효소가 함유된 중성세제를 얼룩부분에 바르고 20~30분 뒤에 물 또는 세제로 닦습니다.

4. 껌 : 얼음 조각을 헝겊이나 비닐봉지에 싸서 껌에 올려놓으면 대부분의 껌이 굳어져서 떨어집니다. 오래되어 끈적거리거나 천에 녹아 붙어서 잘 떨어지지 않을 때에는 휘발유를 헝겊에 묻혀 닦아냅니다. 그리고 주위에 남은 얼룩은 비눗물로 닦아냅니다. 이밖에도 껌이 묻은 옷 위에 신문지를 깔고 다림질을 하는 방법도 있는데, 이렇게 하면 껌이 신문지에 모두 묻어나 쉽게 제거 할 수 있습니다.

5. 혈액 : 얼룩이 생긴 직후 40℃ 이하의 물이나 암모니아수로 씻어낸 다음 다시 세제액으로 세탁하면 대부분 제거됩니다. 그래도 얼룩이 남아 있을 때는 몇번 반복합니다.

6. 초콜릿 : 초콜릿이 바로 묻었을 때는 휴지로 부분을 닦아 얼룩을 옅게 만들고, 알코올을 묻힌 솜으로 두드린 다음 세제액으로 부분세탁을 하면 깨끗이 없어집니다.

7. 과일즙 : 마른 타월로 닦으면 되고 얼룩이 남았을 때는 알코올인 과산화수소로 닦습니다.

8. 땀 : 땀 속에는 콜레스테롤이 있어 옷의 색이 변하므로 먼저 암모니아로 지방류를 제거시킵니다. 따뜻한 물 한 컵에 암모니아수 1큰술의 비율로 희석하여 이용하면 됩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