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적으로 차량을 출발시킬 때 을 하거나, 차량 정지 때 을 하게되면 자동차의 가 바쁘지기 때문에 출발과을 부드럽게 해야 한다고 알려져 있다. 그러나 실제로는 출발을 적절히 이용한다면 가 오히려 좋아진다고 한다.

자동차의 가 가장 좋은 최적의 속도는 70km/h라고 한다. 따라서 자동차를 빠른 시간 내에 최적의 속도로 올리고차량의 탄성에 의해 운전하게 되면 천천히 출발시켜 적정 속도인 70km/h가 되기 전까지의 연료의 손실을 극소화할 수 있다는것이다. 물론 시내주행에 따른 단거리 구간에서는 출발이 오히려 를 나쁘게 할 수도 있다. 따라서 자동차의 주행 거리,도로의 상황에 따라 출발을 적절히 이용한다면 무조건 를 나쁘게 하지는 않는다.



facebook posting twit

  • 제설제는 염화칼슘 인지 염화칼륨 인지?
  • 운전 면허 갱신 관련 적성 검사는 어디서, 어떻게 받나?
  • 면허시험장에서 면허갱신하면 하루만에 끝나나?
  • 자동차에 붙은 스티커 깔끔하게 떼는 방법
  • 자동차 번쩍번쩍 빛나게 새차처럼 20년 타는 방법
  • 최대토크를 유지하면 연비가 좋아진다
  • 주행 때 에어컨 작동 대신 창문을 열어둔다?
  • 자동차 히터와 연료 소모량의 관계
  • 새차에 코팅광택을 하면 차량수명이 오래간다?
  • 코너링때 브레이크를 밟으면 죽는다구 ?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