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니때문에 고민하는 사람들… 뺄것인가? 냅둘것인가?

사랑니를 가진 사람들의 공통된 고민입니다. 잇몸질환이나 충치가 생겼다면 반드시 뽑아야 합니다.

그럼 아무 말썽을 일으키지 않는 사랑니는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까요? 이 경우에도 미리 뽑는 것이 좋습니다. 부드러운 음식을 선호하는 현대 인의 턱뼈가 갈수록 좁아져가는 탓에 대부분의 사랑니가 삐뚤게 나기 일 쑤이며 바르게 나더라도 구석에 밀려 위치하므로 양치질등 제대로 된 치 아관리가 힘들기 때문입니다. ” 시간의 문제일 뿐 사랑니는 결국 탈을 일 으키기 마련입니다.” 따라서 적절한 기회에 사랑니는 빼두는 것이 바람직 합니다. 사랑니로 인하여 앞 어금니까지 망가지는 경우가 비일비재합니다. 특히 치과진료비용이 비싼 해외 장기체류자이거나 치주염등 사랑니에 염증 이 생기기 쉬운 임신부라면 사랑니 관리에 주의해야 합니다. 가능하면 말 썽을 빚을 확률이 더 높은 아래쪽 사랑니만이라도 미리 발치하는 것이 좋습니다.

일단 사랑니가 아프기 시작하면 항생제나 소염제로 염증을 가라앉힌 뒤 발치해야하며 회복속도도 더딘 편이므로 건강할 때 미리 뽑는 것이 좋습니 다.

사랑니가 잇몸에 파묻혀 아예 나오지 않는 경우도 안심할 순 없습니다. 통계적으로 이런 사랑니의 12%정도가 장래 물혹이나 종양등 골치아픈 합병 증을 초래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잇몸속에 파묻힌 사랑니도 잇몸을 절개 하고 뼛속에 파묻힌 사랑니를 미리 제거하는 수술을 받는 것이 바람직합니 다. 당장 사랑니를 뽑는 것이 부담스럽다면 치과에 내원하여 자신의 사랑니 상태를 평소 점검받는 것이 권장됩니다. 말썽을 빚을 조짐이 보이면 그때가 서 바로 발치할 수 있도록 치아배열을 살펴보는 엑스선촬영검사를 받는 등 미리 대비하는 것이 좋습니다.

만약 사랑니 앞쪽 어금니가 없거나 충치가 심해 뽑아야 할 정도라면 사랑 니의 상태를 잘 살펴 발치여부를 결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 경우 사랑니의 상태가 아주 양호하다면 의치를 끼우는 지대치의 역할을 기대해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사랑니 발치 후 주의사항 몇가지

1. 지금 물고 계신 거즈(가제)는 최소한 2시간정도 꼭 물고 계시다가 뱉으세요. 거즈를 뱉으신 후에도 만일 피가 계속 나오는 경우 1시간 정도  더 물고 계세요.

2. 거즈를 물고 있는 동안에는 되도록 말씀을 하지 않으시는 것이 좋으며, 침을 뱉거나, 이를 뺀 곳을 빨거나, 담배를 태우는 등의 행동을 하지 않는 것이 피가 빨리 멈추는데 도움이 되며, 침이 나오더라도 꼭 삼키시고 음주는 삼가세요.

3. 발치한 부위는 약간 부을 수 있으며 이를 뺀후 2일간은 얼굴에 찬 찜질(얼음등)을 5분 간격으로 부은 곳에 대었다가 떼었다가를 반복해 주는 것이 붓기를 빨리 빼는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4. 피가 멈춘 후 입안을 자주 세척하셔서 음식물이 끼여 있지 않도록 주의해 주시고, 이를 뺀 곳 주위로는 조심스럽게 칫솔질을 하시고, 이를 뺀후 24시간 동안은 목욕이나 심한 운동을 삼가시는 것이 좋습니다.

사랑니 뽑고 나서 주의해야 될 점

똑바로 난 사랑니의 발치는 크게 문제될 것이 없지만,
옆으로 누웠거나 뼈속에 아예 박혀있는 경우는 발치하기가 용이하지 않습니다.

심한 경우, 잇몸을 열고 뼈를 삭제해야 하는 등의 어려움이 있을 수 있습니다.
또한 사랑니는 주위의 다른 구조들과의 연관성 때문에 발치시 위험부담이 따르기도 합니다.

위 사랑니의 경우는 얼굴뼈 안의 상악동이라는 구조물과 인접해 있을 수 있으며,
아래 사랑니는 아래 턱 감각을 담당하는 신경이 가까이 지나가므로,
치료 시 대단히 큰 주의를 요하고 치료 후에도 합병증이 생길 가능성이 충분히 있습니다.

이러한 사항들에 대해서 치료 전에 치과 선생님과 충분히 상의하셔야 합니다.

옆으로 누워있거나 박혀있는 사랑니를 계속 방치하게 되면
그 사이에 음식물이 끼어서 앞 치아까지 썩는 경우도 매우 많으며,
염증이 심해진 경우에 앞 치아까지 발치하는 경우도 생길수 있으므로
올바른 진단을 받은 후에는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발치하기 전에 반드시 치과선생님과 충분히 상의를 한 경우에 그 주의사항 및 발치 후 일어날 수 있는 문제점들에 대해 듣고 이해하신 후에 치료를 결정하시기 바랍니다.

일반적으로 발치 후 환자분께 병원에서 말씀드리는 주의 사항이 있습니다.
이는 지혈이나, 발치 후의 합병증이나 불편감을 최소화하기 위함입니다.
반드시 기억하시고 지켜 주셔야 할 사항이겠지요.

사랑니란?

사랑니는 흔히 막니 또는 지치라고도 하며, 입안에서 맨 뒤에 나는 치아입니다. 치아를 앞니와 어금니로 나누고, 다시 어금니를 큰 어금니와 작은 어금니로 나누어 생각해 볼 때, 사랑니는 두개의 큰 어금니 뒤, 즉 가장 뒤쪽에서 맹출 하는 치아를 말하게 됩니다.

사랑니는 모든 사람에게서 다 문제를 일으키지는 않습니다. 원래 사랑니를 가지고 있지 않은 경우나 뼈속에서 입안으로 나오지 않는 경우도 있을 수 있으며, 건강한 어금니처럼 완전히 잘 맹출되어 있는 경우가 이에 해당합니다. 어떤 경우에서든, 불편감이 없으시더라도, 사랑니에 대한 사항은 한 번 정도 치과 선생님과 상의 해 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사랑니가 문제를 일으키는 이유는, 많은 경우에서 사랑니가, 치아가 자리 잡는 턱공간의 부족으로, 바르게 나지 못하고, 비스듬하게 나거나 아예 뼈속에 반쯤 묻혀버리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칫솔질이 잘 안되는 경우가 많아져, 충치나 잇몸병이 쉽게 생기게 됩니다.

또한 사랑니가 나면서, 앞의 치아를 밀기 때문에 치아 배열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위 아래 사랑니 중 한 쪽에만 나는 경우에도 보통 치아가 빠진 후에 나타나는 복잡한 문제들이 발생하게 됩니다. 따라서, 건강한 구강상태를 유지하기에 어려운 사랑니라면, 빨리 빼주는 것이 오히려 더 좋을 수 있습니다. 치과선생님과 충분히 상의한 후에 치료여부를 결정하시기 바랍니다

시린 치아의 근본적인 원인

시린 치아는 치아과민증(Dentin hypersensitivity) 라고도 불리며, 치아가 병적인 상태는 아니지만 온도자극과 같은 외부자극에 민감하여 아픔을 느끼는 증세를 말합니다.

그 원인은

1. 잇몸병으로 인하여 치아주위의 잇몸이 약해져서, 뼈 속에 있어야 할 치아 뿌리가 밖으로 노출되어 자극에 대해 예민해진 경우.

2. 칫솔질을 좌우로만 강하게 하는 경우등 치아의 목부분이 깎이거나 깨져서 상아질이 노출된 경우

3. 충치로 인하여 썩은 부분을 파내고 씌우거나 떼운 경우, 잇몸치료 후 부어있던 잇몸이 가라앉으면서 뿌리가 노출된 경우 등 다양하게 있을 수 있습니다. 과민증의 증세는 초기에는 찬물을 제대로 마실 수도 없을 만큼 민감하지만, 찬물과 같은 자극이 사라지면 통증도 함께 사라져 정상적인 상태로 돌아오게됩니다. 일반적으로 6개월 정도 시간을 두고, 차츰 통증의 강도가 약해지면서, 사라지게 되는 경우는, 치아의 신경조직에서 노출된 상아질의 가는 관에 장기간에 걸쳐 칼슘과 같은 물질이 쌓여 관이 막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증세가 심하거나 계속되면 치아에 염증이 생겨서 치수염 등의 증세가 나타나게 되고, 가만히 있어도 통증을 느끼게 될 수도 있습니다.

시린이 치약으로 해결될까??

이가 시려서 찬물과 신 것을 못드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겨울에 찬바람만 불어도 이가 시리신 분들.
시린 원인과 치료법을 알아보겠습니다.
 

◎ 원인
     * 치아의 감각을 느끼는 층의 노출
     * 치아가 과도한 힘을 받는 경우

간단하게 이 두가지로 볼수 있습니다.

그럼 어떤경우 치아의 감각이 있는 층이 노출될까요?

보통 흔히 아시는 바와 같이

1.       닳은경우
2.       깨진경우
3.       부식된경우
4.       잇몸이 나빠져서 뿌리가 드러난경우
5.       충치가 생긴경우

등등 여러가지 원인들이 있을 수 있습니다.

 
또한 치아가 과도한 힘을 받는경우는

1.       이갈이가 있는 경우
2.       작업할때 이를 악물고 하는 경우

등등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치료법

치료란 증상의 원인을 제거해주는 것입니다.
따라서 손상된 치아부분을 수복(때우거나, 씌우거나등) 해주고
과도한 힘을 받는 경우 그 힘을 조절해주는 장치를 할 수 있습니다.

이중 대부분을 차지하는 경우가 치아의 잇몸쪽이 패이는 경우입니다.
이것은 다양한 원인이 있지만 치아와 치아가 부딪혀서 잇몸쪽의 약한 부분이 깨지는 경우가 많은데요, 이 경우 단순히 때우기만 하면 충전물이 잘 탈락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자연치도 깨지는 정도인데 때운 것은 더 잘 떨어지겠죠.
그래서 힘을 많이 받지 않도록 치아끼리 물리는 부분을 조절해 줘야 합니다.
치아는 위아래로 부딪치는 힘에는 저항을 잘 하지만 수평적으로 가해지는 힘에는 잘 부서집니다.

즉 이를 갈거나 악물기 습관이 있는 경우 닿는 부분 끼리도 닳아서 없어지거나 깨지지만 닿지 않는 잇몸쪽 치질로 미세하게 깨집니다.
이 경우 치아끼리 물리는 관계(교합이라고 합니다)를 개선해주는데, 주된 내용은 좌우로 움직이거나 이를 갈 때 어금니가 닿지 않게 해주는 것입니다(교합조정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이 교합조정이라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닌 경우가 많습니다.

대부분 간단히 해결될 경우에는 치아를 살짝 갈아내서 해결되는 경우입니다.
그렇지 않은 경우에는 치아에 얇은 마우스피스 같이 생긴 스플린트라는 것을 끼고 턱관절을 회복시킨후에 안정적인 턱관절의 위치를 잡아주고나서

송곳니 부분을 때우거나
교정을 해야되거나
앞니를 보철을 하거나
스플린트를 지속적으로 사용하거나
등등 고난이도 치료가 필요하게 됩니다.

그러나 대부분의 경우 이가 시린 것 때문에만 이 같은 치료를 받기는 부담스러우실수도 있습니다.
시린이는 언뜻 간단해보이지만 근본적인 원인을 보면 이처럼 다양하고, 치료또한 개개인에 따라서 다양하게 접근이 됩니다. 그래서 정밀한 진단과 처치가 필요합니다.

시린이 예방하는 치약이 일부 도움은 될수 있지만 이것만으로 치료가 되지는 않겠지요?

자료출처: 아오스치과

충치 치료후 이가 시려진 이유

치아는 신경을 둘러싸는 두개의 층으로 덮여있는데요.

바깥쪽이 단단한 법랑질이란 층이고 안쪽이 조금 무른 상아질이란 층입니다.
충치치료시 법랑질 층에서만,또는 상아질 윗부분까지만 충치가 있어 치료를 받을 경우엔 하고 나서도 그다지 신경에 문제가 생기거나 불편감을 느끼지는 않구요.

상아질 깊은 부분까지 충치가 생겨있어 치료를 받는 경우엔 신경에 자극이 갈수도 있고(물리적자극과 온도자극 등),치료 후에 씹는 힘에 의해 남아있는 상아질 부분이 받치면서 신경에 약한 압력을 가할수도 있습니다.

충치치료 후 얼마간 시리다거나 씹을때 생기는 통증은 이런 경우입니다.

당분간 찬음식과 질긴 음식을 피하실 것을 권유드립니다.

찬음식에 시리거나 질긴 음식 등을 섭취시 시린 증상을 자꾸 재현하면 신경이 염증으로 이환되어 신경치료를 받는 경우까지 생길수 있습니다.

지금 증상은 충치치료 후 일반적으로 생기는 증상의 하나이며 당분간 찬음식과 질긴음식 등의 신경에 자극을 줄만한 음식들만 조심하시면 내부에서 상아질층이 두터워지며 이와같은 증상이 차츰 없어지실 겁니다.

* 주의사항을 대략2개월에서 길게는 6개월 정도 준수하시고 찬음식과 질긴음식
  등을 다시 드셔보시면 차이를 느끼실수 있을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