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려움은 통증을 느끼는 피부 신경이 약하게 자극을 받았을 때 나타나는 증상이다. 예민한 성격이나 불안한 마음 등 정신적인 원인 때문에 가려운 경우도 매우 흔하며 음식, 약, 옷, 장신구, 온도 변화, 임신 등도 경우에 따라 을 일으킨다.

갑상선 질환, 당뇨병, 빈혈, 암과 같은 내과적 질환의 합병증으로 이 나타나는 경우도 있다.

마치 바늘로 찌르듯 따끔따끔 가려워지면 피부가 벗겨져 피가 나도록 긁어도 직성이 풀리지 않는다.

은 그만큼 고통스럽다.

땀을 많이 흘리고 무좀과 습진이 기승을 부리는 여름철엔 의 고통도 극(極)에 달한다.
무좀이나 건선, 피부염 같은 피부 질환만 떠올리지만 건성피부, 피부 노화 등이 더 흔한 원인이다.
가려움이 지속되면 가려운 부위가 국소적인지 전신적인지, 가려운 시간이 긴지 짧은지, 피부의 병변(病變 : 병이 원인이 돼 생기는 생체의 변화)이 있는지 없는지 등을 살펴야 한다.

facebook posting twit

  • 가려움증(소양증)이 생기는 경우는?
  • 가려움증(소양증) 원인
  • 가려운 부위에 따른 증상과 원인
  • 가려움증의 수칙 베스트 10
  • 가려움증의 원인
  • 유행성가결막염과 일반 결막염의 구분하는 방법
  • 눈병에 걸릴 경우 주의해야 될 점
  • 눈병 피하려면 손을 씻어라
  • 눈병과 다래끼를 한번에 치료할 수 있는 방법
  • 증상을 통해 알 수 있는 눈병 종류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