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날 밤,

여자네집 현관 앞에서 며칠 전부터 눈치만 보던 남자가
작심하고 오늘이야말로 여자에게 를 해보겠다고 수작을 걸었다.


만난지 한 달이 다 되어가는 어떤 남과 여

(드라마속 한 장면처럼 손으로 현관 옆 벽을 치며 여자를 몰아붙였다.)


"오늘은 해 주기 전엔 못 들어가."

"안돼에에~.집에 아빠랑 엄마 다 계신단 말야."

"그래두우~."

"한번만 하자."

"아이~, 안된단 말야~."



남과 여는 30분이 다되도록 실랑이를 벌이고 있었다.

그때 갑자기 현관문이 덜컹 열리면서 여자의 동생이 나오며 말했다.

만난지 한 달이 다 되어가는 어떤 남과 여

"언니! 아빠가 그냥 한번 해주고 빨리 보내래!"

"그리고 아저씨! 우리 집 에서 손좀 떼 주실래요?"

facebook posting twit

  • 임요환 따라하기
  • 손님, 주문하신 겨드랑이 나왔습니다
  • 조중동….!?
  • 철수와 영희
  • 속이기 쉬운 14가지 유형의 남자들
  • 좋아하는 여성을 연인으로 만들 수 있는 방법 101가지
  • 여성의 입장에서 본 스킨십의 전략
  • 키스하기 전에 피해야 할 음식
  • 카사노바들이 밝히는 흥미진진한 키스에 대한 강의
  • 흥미진진하고 박진감 넘치는 키스 방법 총 집합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