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히 을 복용하면 태아에 영향을 미친다고 약 복용을 꺼려 오히려 를 키우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많은 전문의들은 치료를 받지 않고 합병증을 키우는 것은 '더 어리석은 짓'이라는 입장이다.

강북삼성병원 배덕수 교수는 "태아의 심장, , 눈, 귀, 팔다리 등이 완성되는 4주부터 10주까지는 약물 복용을 가급적 피해야 하지만 그 외에는 전문의와의 상담과 처방으로 충분히 치료할 수 있다"고 말했다.

문제는 시중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는 등이다. 를 잘못 복용하면 등 선천성 을 일으킬 수 있다는 보고도 있다.

특히 피부질환 치료제는 더욱 신경을 써서 사용해야 한다.

최근 문제가 된 중증 건선 치료제 '아시트레틴'의 경우 기형아를 유발할 가능성이 있다는 이유로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는 복용 후 최소 3년간 헌혈이나 을 금지토록 규정하고 있다.

여드름 치료에 쓰이는 '아이소트레티노인' 성분도 전후 복용했을 경우 태아의 뇌와 심장 결함, 정신지체 등을 유발할 확률이 40% 정도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는 만큼 최소 3개월 전부터 복용을 중단해야 한다.

facebook posting twit

  • 심리적 안정과 반복 호흡법으로 고통 없애는 라마즈 분만법
  • 출산 후 본래 몸의 상태로 돌아오나요?
  • 고령출산은 태아건강에 치명적이라고 하는데?
  • 첫째를 제왕절개로 낳았는데 둘째도 제왕절개 수술을 받아야 하나?
  • 함몰 유두는 모유 수유가 어렵다는 생각
  • 임신 중 감기약 복용 절대 안 된다?
  • 육식ㆍ우유섭취 많은 남성 잘 걸린다는 전립선염 – 소변후 자주 찜찜하면 전립선염 의심
  • 잘못된 습관으로 방광염이 걸리면 인생이 고통스러워 진다
  • 직장 여성들을 고통스럽게 만드는 질병 – 간질성 방광염
  • 방광염, 오래 참아 걸리는 병인가요?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