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출산은 태아건강에 치명적이라고 하는데?

세계보건기구와 국제산부인과학회는 초산 여부를 불문하고 35세가 넘어 임신하는 여성을 ‘고령 임산부’라고 정의하고 있다.

상대적으로 고령 임산부들에게는 임신중독증, 고혈압성질환, 당뇨 등의 위험률이 높다고 알려져 있지만 고령 임신이 무조건 위험하다는 편견을 가질 필요는 없다고 전문의들은 입을 모은다.

고령일지라도 임신 전과 임신 중에 산전 검사 등 기본검사를 충실히 받고, 평소 건강관리에 주의를 기울인다면 건강한 아이를 낳을 수 있다는 게 산부인과 전문의들의 설명이다.

다만 고령이라면 임신을 계획하기 전에 당뇨병, 고혈압 등 만성병 여부를 검사하고 적절한 치료를 한 뒤 임신을 하는 게 좋다. 또임신 중에도 양수검사와 기형아검사, 정밀 초음파검사 임신성 당뇨검사 등을 정해진 주기에 따라 받아야 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