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의 별'이라고 할 수 있는 이 되면 무엇이 얼마나 달라질까?

16일 으로 승진한 삼성그룹의 새 별 163명은 사무실 의자에서부터 자동차까지 무려 수십가지가 바뀐다. 삼성 관계자는 "50가지 이상은 바뀌는 것 같다"고 말했다.

삼성의 별이 되면 무엇이 달라질까

가장 큰 차이는 연봉과 차량. 간부의 최상위 직급인 부장의 경우 연봉이 1억원 내외(초과이익분배금, 생산성격려금 포함)이다.과장에서 차장, 차장에서 부장으로 승진할 때와는 차원이 다른 임금 인상이 이루어진다. 으로 승진하면 부장 때보다 2배 가량높아진다.

이 되면 회사에서 3000cc 미만 차량이 지원된다. 신임 상무가 되면 그랜저TG 2700, 오피러스, SM7 중 선택할 수 있다. 이 차량에 대한 보험, 유류대, 통행료 등도 회사에서 지원된다.

상무에서 전무로 승진하면 차량은 에쿠스나 체어맨 등 4000cc 미만으로 업그레이드된다. 부사장은 4000cc 이상의에쿠스나 체어맨이 지원되며, 사장 이상은 차종이나 배기량의 제한이 없다. 다만 회사가 지원하는 한도 이상의 차량을 타고자 할경우 사장 개인돈을 추가해야 한다.

개인이 사용할 수 있는 법인카드도 지급된다. 간부 때까지는 법인카드로 부서의 공동경비 한도 내에서 사용할 수 있지만 이 되면 200만원 내외의 개인 한도가 주어져 각종 업무용 경조사비 등에 사용할 수 있도록 돼 있다.

으로 승진하면 이처럼 큰 것부터 시작해 업무에서도 많은 변화가 있다.
작지만 개인 공간이 주어진다. 삼성의 경우 별도의 방이 제공되지는 않지만 파티션으로 간부 및 사원들과는 구분된다. 개인공간에는 소형 냉장고와 TV, 비디오, 개인용 프린터, 문서분쇄기, 책장, 회의 테이블 등이 제공된다.

또 개인용 노트북이 지급되며 회사에서 각 들의 집에서 컴퓨터를 설치해 준다. 회사의 인트라넷망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해 놓는다.

가족에 대한 지원도 달라진다. 부부가 함께 삼성병원에서 정밀건강검진을 받을 수 있다. 간부 때도 가능하지만 정밀검진의 종류와 검사의 정도가 달라진다.

회사 내에서의 교육이나 지위의 변화도 있다. 이 되면 삼성 인력개발원에서 4박5일의 신임 교육을 받고 마지막날인 금요일에는 부부동반으로 신라호텔에서 부부만찬이 있다. 이 만찬이 끝나면 신라호텔에서 1박하고 귀가하게 된다.

이 되면 본인이 소속한 회사를 퇴사한 후 재입사하는 형식을 취하며 1년 연봉계약을 체결한다. 물론 퇴직금 정산도마무리하는 절차를 밟는다. 과거에는 이건희 회장이 부부용 시계도 선물했다. 각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들이 개별적인 선물을하는 경우도 있다. 삼성의 한 은 "이같은 혜택만큼 책임감도 커진다"고 말했다.

자료출처: 머니투데이


facebook posting twit

  • 고통에 반응하는 그들의 자세… 그리고 기묘한 표정
  • 택배왔다 !!
  • 노무현과 이명박 비교
  • 헬로키티 실사판
  • 우윀 !!! 뉘기여 !?
  • 약속
  • 철수와 영희의 은밀한 이야기
  • 1인용 사생활 보호 PC
  • 생명의 은인
  • 아 쌀것같아…그래도 아이돌 가순데 ..참아야해!!!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