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달전 치약이 뚜껑이 열린채로 이곳에 한 적이 있었다.

물론 바로 버렸다.

다이빙

그때가 생각나는 장면이다.


facebook posting twit

  • 남의 떡이 커보인다는 말이 사실입니껴?
  • 우월한 제시카
  • 고개숙인 노무현 – 노간지 사마
  • 뛰는 놈 위에 나는 놈 있다
  • 여자 연예인들의 전투력 평가
  • 日 TV ‘중국인이 한국인 살해’ 보도…진상은?
  • 철부지 여대생 애정행각에 경찰서 비상 소동
  • 쩍벌남 공중파 방송 타다…
  • 티파니의 굴욕
  • 흠… 이거 뭔가 이상한데 !?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