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혈액 속의 빌리루빈(膽汁色素)이 이상적으로 증가하여 피부나 점액에 침착되어 노랗게 염색된 상태.

빌리루빈은 적혈구에 함유되는 헤모글로빈(血色素)의 체내에서의 대사산물(代謝産物)이며, 간 또는 그 밖의 특수한 세포(細網內皮細胞) 속에서 만들어지며 담즙 속에 함유되어 배설되는 적황색 색소이다.

원인은 다음과 같이 셋으로 크게 나눈다.

① 폐색성 [肝後性黃疸]
담석이나 종양 등에 의하여 담관에서 장관으로 유출되어야 할 담즙이 담관의 폐색에 의하여 방출장애를 일으킨 경우.


② 간세포성 및 간세담관성 [肝性黃疸]
간세포의 기능장애에 의한 담즙분비장애를 일으키는 경우로 급성간염에 의하여 대표되는 것.


③ 용혈성 [肝前性黃疸]
과잉의 혈구(血球) 파괴로 인하여 일어나는 것으로 주로 용혈성 빈혈인 경우에 일어나는 것이 있다. 또 증세를 경중에 따라 구별하면, 카타르성 은 경도의 증세인 경우이며, 두통 ·권태감 외에 맥박이 느려지고, 때로는 피부가 가려워진다. 중증 은 위독한 증세이며, 발열 ·간장부의 격통, 혼수 등을 볼 수 있고, 급성 간위축증 ·간경변증 ·간암(肝癌) 등인 경우에 볼 수 있다.


진단은 간기능검사에 의하는데, 주요검사법에는 요(尿)빌리루빈 ·혈청빌리루빈값의 측정, 십이지장 존데에 의한 십이지장액 검사, 알칼리포스파타아제나 트랜스아미나아제(아미노기 전달효소) 등의 혈청효소(血淸酵素)의 측정 등이 있다.

그리고 Ⅹ선에 의한 담낭조영(膽囊造影), 간조직의 생검(生檢), 복강경(腹腔鏡) 검사 등도 실시한다.

은 특히 안구결막에 일찍 나타나며, 안면 ·손바닥 등에도 일찍 볼 수 있다.

그러나 빌리루빈과 관계없이 피부황염(黃染)을 나타내는 것과 구별해야 한다.

즉 감귤류를 많이 먹었을 때에 일어나는 감피증(柑皮症)이나 피부황염증, 어떤 종의 약제(아테브린 등)의 복용 중에도 피부가 황염된다.

또 황색인종의 빈혈증은 황색을 띠는 일이 있다.

치료로는 원인 ·원병의 제거와 간의 비호요법이 실시된다.


간 비호요법에는 세 가지가 있다.

① 일반요법과 식이요법(食餌療法)

인 경우는 경증이라도 안정이 중요하며, 특히 식후의 l∼2시간이 중요하다.
식이요법은 탄수화물과 단백질을 충분히 공급하고, 지방은 일단 제한한다.
발병 후 10일 전후는 이들을 소화하기 쉬운 형태로 공급하고 알코올성 음료는 금한다.
 

② 약물요법

아미노산제제(製劑), 글루쿠론산, 각종 비타민(비타민 B ·B2 ·B6, 판토텐산, 티옥트산, 오로트산, 비타민 B12등), 부신피질호르몬, 이뇨제(利尿劑)를 사용한다.

 
③ 보액(補液) 요법

당질 ·비타민 ·아미노산 등을 보급한다.
경과는 원병에 의하여 다르지만, 급성간염의 대부분은 경과가 양호하며, 일부 만성화하는 예를 볼 수 있다.
폐색성으로 원인을 제거한 것에서는 당연히 예후도 좋고, 감염증에 의한 것 이라도 화학요법(化學療法)으로 대부분 치유된다.

중요한 것은 간염이 간경변증으로 이행하지 않아야 하며, 그렇게 하기 위해서는 단순히 의 소실만으로는 전적으로 불완전하며, 여러 가지 종류의 간기능검사에 의한 예후 판정이 필요하다.


facebook posting twit

  • 제대염, 제대육아종
  • 선천성 담도 폐색증이란 ?
  • 신생아 출혈성 질환이란?
  • 병으로 착각하기 쉬운 생리적황달
  • 신생아 황달의 원인, 증상 및 치료
  • 적과의 동침 – 다이어트와 치질의 관계는?
  • 왜 치질에는 술을 마시면 안된다고 하는 것일까?
  • 왜 술을 마시면 치질이 심해질까?
  • 대장이 우리몸에서 하는 일
  • 치질에 좋은 음식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