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중독의 원인은 태반에서 분비되는 호르몬때문이문이고
증상이 심하면 와 태아가 위험해 지기 때문에
치료는 결국 빨리 하는 것이 최선입니다.

증상은 심한 고혈압, 경련등등이고 증상이 갑자기 악화되기 때문에 예측하기 힘듭니다.
따라서 병원에서는 자주 나 태아의 상태를 관찰하게 되고
상태가 악화된다 싶으면 수술을 서두릅니다.
와 태아의 상태가 더 중요하니까요.

수술을 하면 아무래도 여러 약물을 써야하니 수술의 위험성과 의 위험성이 겹치게 되니 일반적 수술보다 더 위험하겠지요.

하지만 님의 부인은 이미 어쩔수 없이 수술을 해야할 경우이고
따라서 선택의 여지가 없는것이지요. 그렇지만 수술 자체의 위험성이 그리 크지 않으니 너무 불안해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수술 후 의 증상은 호전되니 염려 마시고요

의료진을 믿고 열심히 기도하는 것이 가장 좋을듯합니다.

그동안 관리는 병원에서 처방해 주는 약 잘 드시고
병원에서 응급상황과 주의사항을 알려줄것입니다.
호흡곤란, 경련 시력저하, 두통 등등...

한가지 다행스런것은 이미 태아가 분만을 앞둔 싯점이라 다 자라서 일 가능성이 적어 보이니 다행으로 생각하시기 바랍니다.

facebook posting twit

  • 태아, 산모에게 모두 위험한 임신중독증의 위험성
  • 고혈압, 부종, 단백뇨 등으로 특징되는 임신중독증의 증상
  • 임신중독증이란?
  • 고혈압성 질환인 임신중독증 심층 분석
  • 키 166cm, 체중 75Kg 뱃살 나온 과체중 여성의 임신시 권고안
  • 임신중 질 분비물은 왜 증가할까?
  • 임신중독증은 왜 생길까?
  • 체중조절과 갑상선
  • 갑상선이 수술로 제거되면 갑상선 호르몬제를 매일 복용하면된다.
  • 갑상선 호르몬의 분비 조절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