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암, 림프종, 육종, 유암종 등으로 구분되는 대장암의 종류

대장암의 대부분은 대장의 점막에서 발생하는 선암입니다. 선암의 대부분은선종이라는 양성 종양(폴립, 용종)이 진행되어 발생합니다.

 

선암 이외에도 림프종, 악성 유암종, 평활근육종 등이원발성으로 생길 수 있습니다. 대장의 림프종은 전체 소화관 악성 종양 중 0.2~0.65%에 지나지 않으며, 소화관 림프종 중 10~20%를 차지합니다.회맹부에 잘 생기며 증상은 선암에서와 동일하고 때때로 우 하복부에 종괴로 발견됩니다.

 

카포씨 육종은 매우 드문 종양으로 알려졌는데 최근 후천성면역결핍증 환자에게서 자주발견되고 있으며 전형적인 피부 병변과 동반되어 나타납니다. 대장이나 직장에서는 붉은 반점이나 결절 또는 용종상으로나타납니다.

 

유암종은 충수돌기와 직장에 주로 생기는데, 전이되거나악성 유암종 증후군을 일으키는 예는 극히 드물며 대부분 증상이 없습니다.


출처: 국가암정보센터 (cancer.go.kr)



facebook posting twit

  • 대장암의 증상 – 우리몸의 변화로 알 수 있다
  • 대장암 조기검진의 필요성
  • 일상생활에서 실천하는 대장암 예방 방법
  • 대장암을 일으키는 다양한 원인
  • 대장암의 발생 경향, 발생률, 사망률
  • 대장암이란 무엇인가?
  • 대장의 위치, 구조 및 대장의 우리몸에서의 중요성
  • 웃음의 운동 효과
  • 수술경험 많은 의료기관 – 어떤 병원이 어떤 수술을 잘하는가?
  • 음주 후 얼굴 빨개지면 췌장암 위험성 높다는 보고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