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에서 가장 눈이 큰 모델 마샤 타이엘라

1990년 12월 우크라이나에서 태어난 마샤 타이엘라의 키는 180cm이며 머리카락은 갈색이다.

홈페이지에 공개된 바로는 31, 23, 34.5 인치의 볼륨감 있는 몸매를 소유하고 있으며,

입생 로랑과 스톰의 모델로 활약한 바 있다.

모델 에이전시 위민(파리와 런던)과 니카 모델(우크라니아) 소속.

세계에서 가장 눈이 큰 모델 마샤 타이엘라

세계에서 가장 눈이 큰 모델 마샤 타이엘라

세계에서 가장 눈이 큰 모델 마샤 타이엘라

세계에서 가장 눈이 큰 모델 마샤 타이엘라 

탐구 능력 키우기! 기초 단계 이렇게 해보세요!

★ 거울을 통하여 아이의 모습을 보여주세요

 아기가 앉아 있을 때 벽에 걸었던 거울을 떼어서 바닥에 놓으세요. 아기 가 볼 수 있는 높이로 말이죠. 물론 아기가 넘어졌을 때에 대비해서 아기 주변바닥에 방석이나 담요를 깔아 놓는것이 좋아요. 이때  엄마는 거울 속의 아이를 향해 아이의 이름을 불러주세요. 아기가 원하면 거울을 만지게도 하세요. 아기의 팔을 좀 들어주는것도 좋아 요. 아기가 자신의 움직임에 따라 거울 속의 모습의 변화를 볼 수 있는 좋은경험이 되요. 아니면 아기가 좋아하는 장난감도 거울에  비추어 흔들어보세요. 아기는 자신의 손에 든 것이 거울 속에 반사되었다는 것을 점차 인지하게 되요. 아기가 엎드려서 머리를 들었을  때나, 엄마가 안았을 때, 젖을 먹일 때 등 여러가지 자세도 볼 수 있게 해주세요. 하지만 오랫동안 거울 앞에서 계속 있어야 하 는것은 아나에요. 언제나 너무 많은 자극은 좋지 않기 때문이죠. 엄마는 거울 속에 있는 사람이나 사물을 향해 평소 부르던 이름을  불러주세요. 그리고 이름을 부를 때 그 물건을 짚어주세요. 거울을 향해 아기의 이름도 불러주시고, 자신의 이름도 불러주세요.  “○○야” “엄마” “아빠” “딸랑이” 등이 있겠죠.

★ 아이가 집어볼 수 있는 물건도 다양하게 준비해 주세요

  아기가 손바닥으로 잡을 수 있는 두께의 물건이나 장난감들을 마련해 주세요. 위치는 아기가 기어가게 하기 위해 아이에게서 조금 떨어 진 곳에 장난감을 둘 수도 있고, 팔을 뻗을 수 있도록 아기의 위치에서 위나 아래 등에 놓아줄 수 도 있어요. 장난감은 아기가 손 에 쥘 만한 자루가 있는 물건이나 잡는 쪽의 면이 약간 두께가 있는것이 좋아요. 하지만 아기가 삼킬 정도의 크기는 안되요. 아기는  모든 것을 입에 넣으려 하기 때문이죠. 던져도 안전하고 깨어지지 않으면서 소리가 나는 등의 약간의 변화가 있는 것이면 더욱 좋아 요.

아기의 표정이나 몸의 움직임을 통해 아기의 기분과 감정을 잘 살펴주세요

아이들과 마찬가지로 어린 아기들도 자신의 느낌과 감정을 얼굴에 드러낸답니다. 언제나 잠을 자고 통통한 볼의 표정으로 있는 것 같은  정말 어린 아기이지만, 아기는 다양한 표정을 지어요. 눈과 이마를 찡그리기도 하고 입을 벌리면서 만족스러운 표정을 짓기도 하고,  새로운 것에는 눈을 동그랗게 뜨며, 낯선 것이나 자기의 주위에 들리는 이상한 소리에는 어느 새 고개를 돌리고 쳐다보기도 해요.  이 시기의 아기는 온몸으로 자신을 표현해요. 얼굴 표정뿐만 아니라, 손을 움직이고 몸을 이리저리 틀어가면서 스스로를 표현하기도 해 요. 아기의 얼굴에서 언뜻 스치고 지나가는 수많은 표정들은 아기의 마음을 나타내고 있는 거랍니다.

★ 기본적인 욕구들을 만족시켜주세요

  어린아기들의 울음은 생리적 원인이 대부분이에요. 이때는 아기가 우는 이유를 잘 살펴서 대처해 주는 것이 필요해요. 아기가 느끼는  만족감이 곧 행복감으로 이어져, 아기의 정서 형성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죠. 아기가 배가 고픈 것인지, 졸린 것인지, 기저귀가 젖 은 것인지, 땀이 나서 갑갑한 것인지, 자세가 불편한 것인지, 잠투정을 하는 것인지, 목이 말라서 그러는 것인지, 낮 동안 경험했 던 놀라는 경험을 꿈으로 꿔서 그런 것인지 등을 잘 살펴서 해결해 주는 것이 좋아요. 울다가도 자신이 원하는 것이 해결되면 울음을  금방 그치게 되요. 아기의 울음에는 원인이 있다고 생각하시고 다양한 생리적 불편함들부터 해결해 주세요.

★ 아기만의 기분과 감정을 인정해주세요

 어른들과 마찬가지로 아기의 마음도 다양한 모습을 하고 있어요. 아기가 어떤 마음을 가지고 있는지, 아기를 잘 보고 보듬어 주는 것이 중요해요. 자신에 대한 인정과 수용을 느낀 아기는 커서도 자신감을 잘 기를 수 있게 되고요.
이  시기 어린 아기들은 생후 2주부터 3 – 4개월까지 오후나 늦은 밤에 갑자기 자지러지는 울음을 울게 되는데, 원인은 아직은 명확한  원인이 알려지지 않았어요. 영양적 알레르기 때문이라고 하기도 하고, 낮 동안의 각성에서 받은 새로운 자극들이 원인이 될 수 있다 고 하지만, 낮과 밤이 확실히 구분되고 낮 생활이 주를 이루게 되는 생후 5 -6개월에는 확실히 없어진다고 해요. 어린 아기를 돌 보는 일, 이것은 정말 인내를 시험하는 시간이 될 거예요.

★ 엄마도 다양한 감정표현을 해주세요

 어린 아기는 사람의 얼굴 중에서 눈을 처음으로 봐요. 아기를 안게 되었을 때 어른들이 짓게 되는 자연스러운 표정은 바로 아기에게 어 떤 표정으로 감정에 호소해야 하는지, 그것을 아기가 어떻게 받아들일 수 있는지를 가르쳐 주는 것이라 할 수 있어요. 눈을 동그랗게  뜬다거나 입을 오물오물하는 행동은 아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엄마가 ‘먼저’ 다양한 표정을 보여 주세요. 흔히 얼른다고 하는데,  이것은 아기의 관심과 주의를 끌기 위한 행동이기도 하지만, 그 속에는 아기에게 다양한 표정을 보여 줌으로써 애정을 서로 확인해  가는 길이기도 해요. 이 시기 어린 아기에게 엄마가 주는 상호작용이란 무엇을 보여준다거나 가르쳐 주겠다는 것이 아니라, 엄마의 존 재를 아기가 느끼고 알 수 있도록 해주는 데 그 중요한 목적이 있어요. 엄마의 큰소리에 아기가 울게 되는 것은 언제쯤일까요? 3개 월경이면 다른 사람의 감정, 특히 엄마의 기분이나 감정을 읽게 된답니다.

충분한 스킨십을 통해 엄마의 사랑을 전하는 것이 중요해요

갓난아기들도 신체를 통한 쾌감을 느낄 수 있기 때문에 성에 대한 태도도 이때부터 형성되기 시작하는 것으로 볼 수 있어요.

이 시기  아이들은 엄마의 젖을 빠는 행위를 통해 즐거움을 느끼며, 엄마의 냄새와 젖가슴의 감촉을 좋아해요.

아기는 손가락을 빨고 만져보며  팔 다리를 흔들어 보는 등의 활동을 통해 즐거움을 느끼고요.
아이들이 젖을 빨지 않을 때도 오물거리거나 무언가를 빠는 것도 이러 한 이유라고 할 수 있어요.
따라서 충분한 스킨십을 통해 엄마의 사랑을 전하는 것이 중요하답니다.

이러한 어린 아기의 몸을 만지고 쓰다듬어주는 것도 성교육의 일부라고 볼 수 있어요.
이러한 것을 통해서 그 아기는 사랑받는다는 것을 알게 되는 거예요.

특히 이 시기는 아이가 욕구 불만에 빠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해요.

아기의 표정이나 몸의 움직임을 통해 아기의 기분과 감정을 잘 살펴주세요

아이들과 마찬가지로 어린 아기들도 자신의 느낌과 감정을 얼굴에 드러낸답니다. 언제나 잠을 자고 통통한 볼의 표정으로 있는 것 같은 정말 어린 아기이지만, 아기는 다양한 표정을 지어요. 눈과 이마를 찡그리기도 하고 입을 벌리면서 만족스러운 표정을 짓기도 하고, 새로운 것에는 눈을 동그랗게 뜨며, 낯선 것이나 자기의 주위에 들리는 이상한 소리에는 어느 새 고개를 돌리고 쳐다보기도 해요. 이 시기의 아기는 온몸으로 자신을 표현해요. 얼굴 표정뿐만 아니라, 손을 움직이고 몸을 이리저리 틀어가면서 스스로를 표현하기도 해요. 아기의 얼굴에서 언뜻 스치고 지나가는 수많은 표정들은 아기의 마음을 나타내고 있는 거랍니다. 

★ 기본적인 욕구들을 만족시켜주세요 

 어린아기들의 울음은 생리적 원인이 대부분이에요. 이때는 아기가 우는 이유를 잘 살펴서 대처해 주는 것이 필요해요. 아기가 느끼는 만족감이 곧 행복감으로 이어져, 아기의 정서 형성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죠. 아기가 배가 고픈 것인지, 졸린 것인지, 기저귀가 젖은 것인지, 땀이 나서 갑갑한 것인지, 자세가 불편한 것인지, 잠투정을 하는 것인지, 목이 말라서 그러는 것인지, 낮 동안 경험했던 놀라는 경험을 꿈으로 꿔서 그런 것인지 등을 잘 살펴서 해결해 주는 것이 좋아요. 울다가도 자신이 원하는 것이 해결되면 울음을 금방 그치게 되요. 아기의 울음에는 원인이 있다고 생각하시고 다양한 생리적 불편함들부터 해결해 주세요.

★ 아기만의 기분과 감정을 인정해주세요 

 어른들과 마찬가지로 아기의 마음도 다양한 모습을 하고 있어요. 아기가 어떤 마음을 가지고 있는지, 아기를 잘 보고 보듬어 주는 것이 중요해요. 자신에 대한 인정과 수용을 느낀 아기는 커서도 자신감을 잘 기를 수 있게 되고요. 
이 시기 어린 아기들은 생후 2주부터 3 – 4개월까지 오후나 늦은 밤에 갑자기 자지러지는 울음을 울게 되는데, 원인은 아직은 명확한 원인이 알려지지 않았어요. 영양적 알레르기 때문이라고 하기도 하고, 낮 동안의 각성에서 받은 새로운 자극들이 원인이 될 수 있다고 하지만, 낮과 밤이 확실히 구분되고 낮 생활이 주를 이루게 되는 생후 5 -6개월에는 확실히 없어진다고 해요. 어린 아기를 돌보는 일, 이것은 정말 인내를 시험하는 시간이 될 거예요. 

★ 엄마도 다양한 감정표현을 해주세요 

 어린 아기는 사람의 얼굴 중에서 눈을 처음으로 봐요. 아기를 안게 되었을 때 어른들이 짓게 되는 자연스러운 표정은 바로 아기에게 어떤 표정으로 감정에 호소해야 하는지, 그것을 아기가 어떻게 받아들일 수 있는지를 가르쳐 주는 것이라 할 수 있어요. 눈을 동그랗게 뜬다거나 입을 오물오물하는 행동은 아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엄마가 ‘먼저’ 다양한 표정을 보여 주세요. 흔히 얼른다고 하는데, 이것은 아기의 관심과 주의를 끌기 위한 행동이기도 하지만, 그 속에는 아기에게 다양한 표정을 보여 줌으로써 애정을 서로 확인해 가는 길이기도 해요. 이 시기 어린 아기에게 엄마가 주는 상호작용이란 무엇을 보여준다거나 가르쳐 주겠다는 것이 아니라, 엄마의 존재를 아기가 느끼고 알 수 있도록 해주는 데 그 중요한 목적이 있어요. 엄마의 큰소리에 아기가 울게 되는 것은 언제쯤일까요? 3개월경이면 다른 사람의 감정, 특히 엄마의 기분이나 감정을 읽게 된답니다.

갓난아기의 영양에 있어서 가장 좋은 것이 엄마젖

★  갓난아기의 영양에 있어서 가장 좋은 것이 엄마젖입니다.

엄마젖은 음식물을 흡수하는데 필요한 장내 세균의 번식에도 도움을 주며, 인공영양보다도 소화도 잘되고 흡수도 잘 됩니다.

특히 출산 후 둘째 날부터 약 5일까지 분비되는 초유에는 단백질이 풍부하며, 병으로부터 아기를 보호해 주는 면역항체가 많이 들어 있다는 사실은 잘 알려져 있습니다.

정서적인 관점에서 볼 때에도, 행복감과 안정감을 주므로 모유수유는 중요합니다.

★ 아기에게 젖을 먹일때 알아두어야 할 것!

아기에게 젖을 먹일 때는 젖꼭지 부분의 검은 부분까지 깊게 물려 주어야 합니다.
유방이 아기의 코를 막지 않도록 손가락으로 누르고 빨기 쉽게 해주어야 합니다. 젖이 너무 많이 나와 사레가 들려 먹기 힘들 때는 처음에 젖을 조금 짜 버린 후에 먹이도록 하세요.

아기는 젖을 먹으면서 공기를 함께 마시게 되므로 그대로 눕히지 말고
아기를 엄마 쪽으로 세워서 안고 안기의 등을 쓰다듬어 트림이 나오게 해야 합니다.
아기에 따라 20-30분이 걸려야 트림을 하는 경우도 있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