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의 시골 마을에 아마추어 연구가들이 몰려들고 있다고 17일 언론들이 보도했다. 한적한 시골 마을이화제가 되고 있는 이유는 길이 1.6km, 폭 0.8km에 달하는 초대형 미확인 비행물체 등을 목격했다는 주민들의 주장이 연이어제기되고 있기 때문.

목격자들은 소음이 거의 없는 초대형 크기의 비행물체가 광채를 발산하며 하늘을 날았다고 밝혔는데, 일부 주민들은 미확인 비행물체를 공군 소속 전투기가 뒤쫓았다는 주장도 펼치고 있다.

초대형 UFO 연달아 출몰한 미국 텍사스 시골 마을 시끌
(사진 : 언론사 인터넷 사이트에 올라 온 지역 주민들의 ‘’ / 언론 보도 화면)


비행기 조종사로 화물 운송 회사를 운영하고 있는 한 지역 주민은 자신이 목격한 비행물체가 길이 1.6km에 폭이800m에 달한다면서, 공군 측의 설명이 터무니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또 미확인 비행물체가 일반 비행기보다 훨씬 크고 빨랐다는것이 목격자들의 공통된 의견이다.

미확인 비행물체 목격담이 연일 이어지자 연구 단체 등은 이 지역에 대한 조사를 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한편, 지난 해 여론 조사 결과 국민 중 를 봤다고 응답한 이들이 조사 대상자의 14%에 달했다고 언론은 덧붙였다.


facebook posting twit

  • 애인 없는 사람은
  • 백댄서가 만지는 남규리의 그곳은…
  • 해외 토픽에도 나온 자랑스러운 국보 1호 남대문… 아니 숭례문 화재 사건
  • 英국방부 지난해 UFO목격 보고 135건
  • 장백지, 홍콩발 누드 유출 파문
  • NASA, 화성 조각상은 외계인 아닌 ‘암석’
  • 유리 겔라 그는 과연 누구인가? 진정 초능력자인가?
  • 초밥공주
  • 최홍만이 당했던 바로 그 암바
  • 간만에 나온 걸작품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