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티켓 – 도쿄에서 오사카 가는 시간표

도쿄에서 오사카가는 시간표를 올리겠읍니다

 

2007.7.1からの時刻
●東京から大阪(平日の時刻)청춘티켓 - 도쿄에서 오사카 가는 시간표
────────────────────────
東京23:10→6:55大垣7:00→7:34米原7:35→9:02大阪

東京23:26→5:55大垣6:01→6:37米原6:40→8:09大阪 8/3~19運転

品川5:10→6:21小田原6:22→6:45熱海6:49→9:18浜松9:30→10:04豊橋10:07→11:29大垣11:35→12:10米原12:23→13:43大阪

東京5:20→8:26静岡8:29→9:40浜松9:49→11:44大垣12:04→12:40米原12:53→14:13大阪

東京5:46→8:05沼津8:09→10:15浜松10:30→11:03豊橋11:07→12:30大垣12:35→13:10米原13:23→14:43大阪

東京6:07→7:59熱海8:05→9:03興津9:08→10:38浜松10:56→11:31豊橋11:37→12:59大垣13:04→13:40米原13:53→15:13大阪

東京6:47→7:51平塚7:55→8:40熱海8:51→10:50掛川11:00→12:02豊橋12:07→13:29大垣13:35→14:10米原14:23→15:43大阪

東京7:40→9:30熱海9:38→10:15富士10:20→11:50掛川12:00→13:02豊橋13:07→14:34大垣14:39→15:14米原15:21→16:43大阪

東京8:10→9:51熱海9:58→11:14静岡11:26→12:42浜松12:48→13:21豊橋13:25→14:44大垣15:04→15:40米原15:51→17:13大阪

東京8:22→9:17平塚9:19→10:06熱海10:17→11:34静岡11:46→12:55浜松13:08→13:42豊橋13:55→15:14大垣15:35→16:10米原16:21→17:43大阪

東京9:15→10:53熱海10:59→11:58興津12:08→13:42浜松13:49→14:21豊橋14:25→15:44大垣16:04→16:40米原16:51→18:13大阪

東京9:32→11:27熱海11:35→12:35興津12:48→14:16浜松14:30→15:02豊橋15:07→16:34大垣16:38→17:14米原17:21→18:43大阪

東京9:53→11:39熱海11:47→12:00三島12:11→12:58興津13:08→14:42浜松14:48→15:21豊橋15:25→16:45大垣17:04→17:38米原17:51→19:13大阪

東京10:43→12:29熱海12:33→12:55沼津13:01→13:37興津13:48→15:15浜松15:30→16:02豊橋16:07→17:31大垣17:35→18:11米原18:21→19:43大阪

東京11:03→12:55熱海12:57→14:15静岡14:26→15:42浜松15:49→16:21豊橋16:37→18:43米原18:51→20:13大阪

東京11:43→13:28熱海13:31→13:44三島13:50→14:34興津14:48→15:50掛川16:00→17:02豊橋17:06→19:08米原19:21→20:43大阪

東京12:33→14:07熱海14:14→15:18興津15:28→16:55浜松17:08→17:42豊橋17:50→18:33金山18:46→20:09米原20:21→21:43大阪

東京12:43→14:33熱海14:37→15:37興津15:48→16:51掛川17:00→18:06豊橋18:20→19:03金山19:15→20:38米原20:57→22:18大阪

東京14:33→16:07熱海16:16→17:33静岡17:35→18:48浜松18:52→19:26豊橋19:36→21:36米原21:37→22:58大阪

東京15:03→16:52熱海16:55→19:21浜松19:34→21:30大垣21:35→22:12米原22:17→23:38大阪



●東京から大阪(土曜休日の時刻)청춘티켓 - 도쿄에서 오사카 가는 시간표
────────────────────────
東京23:10→6:55大垣7:00→7:34米原7:49→9:13大阪

東京23:26→5:55大垣6:00→6:34米原6:35→8:00大阪 8/3~19運転

品川5:10→6:21小田原6:22→6:45熱海6:49→9:18浜松9:30→10:04豊橋10:09→11:29大垣11:35→12:10米原12:23→13:43大阪

東京5:20→8:26静岡8:29→9:40浜松9:49→11:44大垣12:04→12:40米原12:53→14:13大阪

東京5:46→8:05沼津8:09→10:15浜松10:30→11:03豊橋11:07→12:30大垣12:35→13:10米原13:23→14:43大阪

東京6:07→7:59熱海8:05→9:03興津9:08→10:38浜松10:48→12:44大垣13:04→13:40米原13:53→15:13大阪

東京6:47→7:51平塚7:55→8:40熱海8:51→10:50掛川11:00→12:02豊橋12:07→13:29大垣13:35→14:10米原14:23→15:43大阪

東京7:40→9:30熱海9:38→10:15富士10:20→11:50掛川12:00→13:02豊橋13:07→14:34大垣14:39→15:14米原15:21→16:43大阪

東京8:03→9:51熱海9:58→11:14静岡11:26→12:42浜松12:48→13:21豊橋13:37→15:37米原15:51→17:13大阪

東京8:21→9:17平塚9:19→10:06熱海10:17→11:34静岡11:46→12:55浜松13:08→13:42豊橋14:07→16:07米原16:21→17:43大阪

東京9:15→10:53熱海10:59→11:58興津12:08→13:42浜松13:48→14:21豊橋14:37→16:37米原16:51→18:13大阪

東京9:33→11:30熱海11:35→12:35興津12:48→14:16浜松14:30→15:02豊橋15:07→17:10米原17:21→18:43大阪

東京9:53→11:39熱海11:47→12:00三島12:11→12:58興津13:08→14:42浜松14:48→15:21豊橋15:37→17:37米原17:51→19:13大阪

東京10:43→12:29熱海12:33→12:55沼津13:01→13:37興津13:48→15:15浜松15:30→16:02豊橋16:07→18:07米原18:21→19:43大阪

東京11:03→12:55熱海12:57→14:15静岡14:26→15:42浜松15:49→16:21豊橋16:37→18:43米原18:51→20:13大阪

東京11:43→13:28熱海13:31→13:44三島13:50→14:34興津14:48→15:50掛川16:00→17:02豊橋17:06→19:08米原19:21→20:43大阪

東京11:53→13:43熱海13:55→14:58興津15:08→16:43浜松16:51→17:23豊橋17:36→19:38米原19:56→21:18大阪

東京12:33→14:07熱海14:14→15:18興津15:28→16:55浜松17:08→18:22岡崎18:28→20:10米原20:16→21:38大阪

東京12:53→14:47熱海14:52→15:58興津16:08→17:43浜松17:51→18:23豊橋18:35→20:38米原20:57→22:18大阪

東京14:33→16:07熱海16:16→17:33静岡17:35→18:48浜松18:52→19:26豊橋19:36→21:36米原21:37→22:58大阪

東京15:03→16:52熱海16:55→19:21浜松19:34→21:30大垣21:35→22:12米原22:17→23:38大阪



●大阪から東京(平日の時刻)청춘티켓 - 도쿄에서 오사카 가는 시간표
────────────────────────
大阪5:00→5:44京都5:48→6:54米原7:10→7:43大垣7:56→9:29豊橋9:32→10:06浜松10:11→10:57島田11:07→12:50熱海13:00→14:36東京

大阪5:23→6:07京都6:16→7:22米原7:30→8:03大垣8:33→9:59豊橋10:08→10:43浜松10:54→11:37島田11:47→13:11沼津13:20→13:40熱海14:00→15:36東京

大阪7:03→8:27米原8:32→9:05大垣9:10→11:03浜松11:11→11:57島田12:07→13:30沼津13:43→14:02熱海14:07→15:58東京

大阪7:26→8:50米原9:09→9:43大垣9:55→11:18豊橋11:27→12:00浜松12:11→12:57島田13:27→15:09熱海15:18→17:06東京

大阪8:21→9:44米原9:49→11:47豊橋12:07→12:41浜松12:51→13:37島田13:47→15:34熱海16:00→17:37東京

大阪9:00→10:24米原10:44→11:16大垣11:25→12:47豊橋13:07→13:40浜松13:54→14:37島田14:47→16:32熱海16:36→18:23東京

大阪9:30→10:52米原11:12→11:45大垣11:55→13:17豊橋13:27→14:01浜松14:11→14:57島田15:07→16:59熱海17:03→18:47東京

大阪10:00→11:20米原11:44→12:16大垣12:25→13:47豊橋14:07→14:40浜松14:54→16:04静岡16:15→16:48富士16:59→17:42熱海17:47→19:39東京

大阪10:30→11:50米原12:09→12:44大垣12:55→14:17豊橋14:27→15:00浜松15:11→15:57島田16:07→17:59熱海18:10→19:57東京

大阪11:00→12:21米原12:42→13:14大垣13:25→14:47豊橋15:07→15:40浜松15:52→18:08沼津18:11→20:22東京

大阪11:30→12:51米原13:09→13:44大垣13:55→15:17豊橋15:34→16:07浜松16:17→18:44熱海18:58→20:53東京

大阪12:00→13:21米原13:44→14:16大垣14:25→15:48豊橋15:53→16:25浜松16:43→18:48沼津19:05→19:49小田原19:51→21:04東京

大阪12:30→13:51米原14:09→14:44大垣14:55→16:18豊橋16:36→17:09浜松17:20→18:32静岡18:34→19:52熱海19:56→21:42東京

大阪13:00→14:21米原14:44→15:18大垣15:25→16:49豊橋16:53→17:27浜松17:48→20:14熱海20:18→21:00平塚21:03→21:59東京

大阪13:30→14:51米原15:09→15:44大垣15:55→17:19豊橋17:36→18:08浜松18:12→19:23静岡19:35→22:43東京

大阪14:00→15:21米原15:44→16:16大垣16:24→17:45豊橋18:11→20:00静岡20:06→21:18熱海21:22→21:45小田原21:50→23:01東京

大阪15:00→16:21米原16:44→18:48豊橋18:53→19:30浜松19:42→20:50静岡20:52→22:04熱海22:08→23:46東京

大阪15:30→16:51米原17:07→17:40大垣17:44→19:13豊橋19:17→19:55浜松20:00→21:07静岡21:14→22:30熱海22:34→0:09品川

大阪20:15→21:12野洲21:14→21:48米原21:54→22:24大垣23:01→5:20東京 8/4~20運転

大阪21:00→22:22米原22:33→23:04大垣23:19→5:05東京



●大阪から東京(土曜休日の時刻)청춘티켓 - 도쿄에서 오사카 가는 시간표
────────────────────────
大阪5:00→5:44京都5:48→6:54米原7:19→7:51大垣8:02→9:24豊橋9:32→10:06浜松10:11→10:57島田11:07→12:50熱海13:00→14:36東京

大阪5:23→6:07京都6:16→7:22米原7:40→8:13大垣8:17→9:16岡崎9:18→10:22浜松10:34→11:44静岡11:58→13:26熱海13:36→13:58小田原14:00→14:14平塚14:16→15:18東京

大阪6:25→8:10米原8:12→9:30名古屋9:35→10:23豊橋10:29→11:03浜松11:11→11:57島田12:07→13:30沼津13:43→14:02熱海14:07→15:58東京

大阪7:17→8:38米原8:43→10:34豊橋10:46→11:19浜松11:34→12:17島田12:27→13:48沼津14:01→14:21熱海14:36→16:23東京

大阪7:26→9:12米原9:15→11:15豊橋11:27→12:01浜松12:11→12:57島田13:27→15:09熱海15:18→17:06東京

大阪8:30→9:54米原10:14→10:52大垣10:55→12:17豊橋12:27→13:00浜松13:11→13:57島田14:07→15:50熱海16:00→17:36東京

大阪9:00→10:23米原10:38→12:30豊橋12:46→13:19浜松13:34→14:17島田14:27→16:10熱海16:15→18:09東京

大阪9:30→10:51米原11:12→11:44大垣11:55→13:17豊橋13:27→14:01浜松14:11→14:57島田15:07→16:59熱海17:03→18:47東京

大阪10:00→11:20米原11:44→12:16大垣12:25→13:47豊橋14:07→14:40浜松14:54→16:04静岡16:15→16:48富士16:59→17:42熱海17:47→19:39東京

大阪10:30→11:50米原12:09→12:44大垣12:55→14:17豊橋14:27→15:00浜松15:11→15:57島田16:07→17:59熱海18:10→19:57東京

大阪11:00→12:21米原12:42→13:15大垣13:25→14:47豊橋15:07→15:40浜松15:52→18:08沼津18:11→20:22東京

大阪11:30→12:51米原13:09→13:44大垣13:55→15:17豊橋15:34→16:07浜松16:17→18:44熱海18:58→20:53東京

大阪12:00→13:21米原13:44→14:16大垣14:25→15:48豊橋15:53→16:25浜松16:43→18:48沼津19:05→19:49小田原19:51→21:04東京

大阪12:30→13:51米原14:09→14:44大垣14:55→16:47浜松17:00→18:11静岡18:18→19:37熱海19:42→21:29東京

大阪13:30→14:51米原15:09→15:44大垣15:55→17:46浜松17:48→20:14熱海20:18→22:06東京

大阪14:00→15:21米原15:44→16:16大垣16:24→17:45豊橋18:11→20:00静岡20:06→21:18熱海21:22→21:45小田原21:50→23:01東京

大阪15:00→16:21米原16:44→18:45豊橋18:53→19:30浜松19:42→20:50静岡20:52→22:04熱海22:08→23:46東京

大阪15:30→16:51米原17:14→19:15豊橋19:17→19:55浜松20:00→21:07静岡21:14→22:30熱海22:34→0:09品川

大阪20:15→21:12野洲21:14→21:48米原21:54→22:24大垣23:01→5:20東京 8/4~20運転

大阪21:00→22:22米原22:33→23:04大垣23:19→5:05東京


浜松、静岡での乗換えは向かいのホームなので1分で乗換えできます。(列車が遅れなければ)
沼津も同じホームや向かいのホームで乗換えが多い。
大阪から米原間は新快速と快速と各駅停車が並行して走っているので乗り間違いに注意。
新快速はよく遅れます。
参考 普通運賃片道 8510円
夜行列車の詳細については「夜行列車」のページを見てください。
時間を書き間違えている場合があるかもしれませんので時刻表でチェックしてください。

 

청춘18킷뿌를 사서 도쿄에서 오사까가지가는 루트표입니다

 

東京~名古屋~大阪


<案1>始発
東京5:20(横浜5:47小田原6:46)-静岡8:26
静岡8:28-浜松9:37
浜松9:51-(名古屋11:12)-大垣11:44(平日新快速、土休日特別快速)
大垣12:06-米原12:40
米原12:53-新快速姫路行き(京都13:43)大阪14:13(姫路15:16)


<案2>標準
東京9:33(横浜9:57)-熱海11:30
熱海11:35-静岡13:02
静岡13:06-豊橋15:02
豊橋15:07-快速ー(名古屋15:57)-米原17:10
米原17:21-新快速播州赤穂行き(京都18:12)大阪18:43(播州赤穂20:24)

<案3>最終
東京14:43(横浜15:10)ー熱海16:29
熱海16:37-静岡17:54
静岡18:00-快速ー豊橋19:43(土休日は17:56発普通、19:43着)
豊橋19:53(土休日19:56)-特別快速大垣行きー金山20:39
金山20:55-快速ー米原22:14
米原22:17-新快速(京都23:08)大阪23:38(平日は姫路直通)


大阪~名古屋~東京


<案1>始発
平日:大阪6:03快速長浜行き(京都6:36発)-米原7:42
土休日:大阪6:05快速長浜行き(京都6:39発)-米原7:46
平日:米原8:02-快速金山行きー大垣8:36
土休日米原8:12-快速名古屋行きー大垣8:46
大垣8:55(名古屋9:27発)-新快速(土休日特別快速)-浜松10:45
浜松10:52-熱海13:27
熱海13:33-(小田原13:56横浜15:00)東京15:27
※小田原14:00発特別快速高崎行きー横浜14:43ー新宿15:11高崎16:56

<案2>標準
(姫路8:26発)大阪9:30-新快速長浜行きー米原10:52(土休日10:51)
平日:米原11:12-大垣11:44
土休日米原11:07-快速豊橋行きー大垣11:39
大垣11:55(名古屋12:27発)-新快速ー浜松13:44
浜松13:55-静岡15:40
静岡15:45-熱海16:59
熱海16:36-(横浜17:57)東京18:23

<案3>最終
(姫路14:28)大阪15:30-新快速長浜行きー米原16:50
米原17:10-特別快速ー浜松19:48
浜松19:54-静岡21:05
静岡21:13-熱海22:30
熱海22:34-(横浜23:51)品川0:09
品川0:26-東京0:38※山手線(品川0:20-新宿0:40)

억대 연봉자들의 7가지 성공비결

아는 것과 실천하는 것은 다르다…’남다른 노력’이 핵심

억대 연봉은 모든 샐러리맨의 꿈이다. 동시에 억대 연봉은 ‘되는 일도 없고 안되는 일도 없
는’ 현실의 무게에 짓눌려 패배감을 안고 살아 가는 다수 샐러리맨들에겐 머나먼 신기루
일 뿐이다. 그러나 억대 연봉자는 최근 급증하는 추세다. 능력껏 일하고 일한 만큼 보상받
는 이 ‘지존’의 자리는 모든 샐러리맨에게 그 가능성의 문을 열어놓고 있기도 하다.

수개월간 각분야 30여명의 억대 연봉자들을 쫓아다니며 알아낸 그들의 성공 노하우를 알
아본다.

서울 강남의 한 증권사 지점장은 이래저래 고민이 많다. 특히 연봉제가 도입되고 난 후에
는 고민이 하나 더 늘었다. 지점 창구에 직원들의 자리를 배치해야 하는데 그게 여간 신경
이 곤두서는 일이 아니라는 것이다.

연봉제라는 게 실적에 따라 그만큼의 돈을 더 준다는 것인데, 알다시피 증권사는 약정고
에 따라 실적이 결정되는 시스템이 아닌가. 당연히 어느 자리에 앉느냐에 따라 실적이 달
라질테고, 자리 배치를 해야 하는 지점장의 입장에서는 난감한 문제가 아닐 수 없다는 말
이다. 지점장이 이 정도라면 직원들이 얼마나 예민해하는지는 말할 필요조차 없다.

실적(능력)과 돈에 관해 신경이 곤두서 있는 곳은 비단 이 곳뿐이 아니다. 바야흐로 한국
샐러리맨 사회 전체가 이 두 개의 화두를 놓고 생존 게임을 벌이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
닐 듯 싶다. 웬만한 샐러리맨 치고 새벽 영어학원 한번 다녀보지 않는 사람이 드물고, 주
식 계좌 하나 갖고 있지 않는 사람이 없다. 그만큼 실적과 돈은 생존의 핵심이 되어 버렸
고, 이 두 가지를 한 번에 달성할 수 있는 억대 연봉에 시선이 모아지는 것도 어쩌면 당연
한 현상이다.

국세청 자료에 의하면, 99년 초 현재 전국 700만명의 월급 생활자 중 1억원 이상의 연봉을
받는 이들은 0.1%인 7000여명. 1000대 1의 경쟁률을 보이는 쉽지 않은 자리인 셈이다.

그렇다면 과연 이들 억대 연봉자들은 어떻게 해서 꿈을 이룬 것일까? 또 그들에게는 어떤
노하우가 있었을까?

□ 행복한 가정 유지가 첫째 조건

우선 이들은 하나같이 가정적이라는 공통분모를 갖고 있다. 취재를 거절한 한 여성 억대
연봉자는 “세상에 내 이름이 알려지고 얼굴이 알려지면 조용한 가정 분위기가 깨질지도 모
른다”며 사양하기도 했다. 임재만(39) 푸르덴셜 EL(Executive Lifeplanner·이사급)은 거
의 매주 집 근처의 부모님 집에 아이들을 데리고 인사를 드리러 갈 정도로 효심이 깊다. 김
승범(38) 일신창투 수석 심사역은 “가정이야말로 내 최대의 안식처”라고 말했다. 그래서인
지 이들은 주말은 무조건 가족에게 봉사하는 날로 잡아 놓고 있다. ‘가화만사성’이란 말이
여전히 살아있는 셈이다.

□ 나이 들어 늙는 게 아니라 꿈을 잃어 늙는다

이들의 두 번째 특징은 항상 젊게 산다는 것. 일신창투의 김승범 수석은 지금도 청바지에
남방 셔츠 차림으로 출근하고 사람을 만나러 다닌다. 꼭 필요한 경우가 아니면 거의 양복
정장을 하지 않는다. 헤드 헌터로 유명해진 유니코 서치의 유순신(43) 상무는 30대 초반
의 미혼 여성처럼 보인다는 말을 많이 듣는다며 씩 웃었다. 취재를 위해 처음 유 상무를 찾
아갔을 때도 혹 나이를 잘못 알고 찾아온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을 정도였다.

36세의 나이로 보스턴컨설팅그룹(BCG)에서 드물게 파트너 자리에 오른 채수일 부사장
은 “나이가 들어 늙는 게 아니라 꿈을 잃어 늙는 것”이라는 말을 했다. 컨설팅을 통해 수많
은 샐러리맨을 만나왔던 그는 이런 점을 가장 안타까워 했다.

“국내 샐러리맨들을 보면 정말 안타깝다는 생각이 듭니다. 솔직하게 말하면 딱하다는 생각
이 들어요. 기회가 자유롭게 주어지는 것도 아니고 예전처럼 평생직장의 개념이 확고한 것
도 아니니까요. 시스템도 문제이긴 하지만 샐러리맨들 자신도 변해야 합니다. 노력도 하
지 않으면서 불평만 하는 행동은 분명 문제가 있습니다. 꿈은 소중하게 간직해야 합니다.
언젠가는 이루어지거든요.”

이장우 사장은 평사원 시절 항상 ‘나는 할 수 있고 그렇게 될 것이다’라는 말을 자신에게
세뇌를 시켰고, 대학 시절부터 하루 4시간 이상을 자 본 일이 없었다고 한다. 경희대를 다
니던 시절, 그는 돈이 없어 연탄을 사지 못해 전기밥통에 물을 붓고 거기서 나오는 증기를
쬐며 추운 자취방 시절을 견뎠고 그래도 안 되면 새벽 4시에 도서관으로 달려가 잠 자는
수위 아저씨를 깨웠다. 도서관은 난방이 되는 따뜻한 곳이었던 것이다.

그는 지금도 경영학 석사 학위를 따기 위해 일주일에 두 번씩 대학원을 다닌다. 공부할 밑
천인 젊음도 충분치 않은 나이에 학교에 다닌다는 게 쉬운 일은 분명 아니다. 그러나 꼭 성
공하기 위해서가 아니더라도 어렵게 공부하는 데서 오는 희열은 세상의 어떤 쾌감에 비길
바가 아니라고 그는 확신하고 있다.

□ 우선 자신을 구조조정하라

억대 연봉자들은 끊임없이 자신의 능력을 업데이트시키고 있다. 최선을 다해 노력을 하다
보면 언젠가 인정해줄 그 누군가가 나타난다는 것이 이들의 생각. 바로 이 점이 이들의 세
번째 특징이었다. 변화를 잊으려거든 성공도 잊어야 한다는 것. 특히 이들은 직장생활에
서 가장 먼저 자신을 구조조정하라는 말을 잊지 않는다. 워크아웃은 기업만 하는 게 아니
라는 요지다. 시대가 바뀌고 게임의 룰이 바뀌었으니 뛰는 선수들 또한 당연히 그 룰에 따
라야 한다는 것이다.

유순신 상무는 나이 40에 국내에 있는 헬싱키 경제경영대학원을 다니며 MBA를 땄다. 그
의 말대로 “다시 하라고 하면 죽어도 못 할 것 같다”는 대학원을 그는 “이가 갈릴 정도로 힘
들게” 마쳤다. 일단 하면 제대로 한다는 오기가 발동했던 것이다.

사실 그는 이미 전문가 대접을 받고 있던 상황이어서 굳이 고생을 할 필요가 없었다. 그러
나 그는 도전했다. “졸업을 하던 날 MBA 학위를 획득했다는 사실보다 제가 하고 있는 일
을 더 잘 할 수 있게 됐다는 생각에 너무 기분이 좋았다”는 것이 그의 말이었다.

패션업체의 한 여성 억대 연봉자는 누구나 알만한 유명 브랜드를 몇 개씩 런칭했지만, 런
칭에 성공한 후에는 미련없이 자리를 버리고 처음부터 다시 시작했다. ‘이만하면 됐다’는
자만에 빠지는 날이 실패의 시작이라는 것을 그는 알고 있었다. 그리고 어느날 유리창에
비친 자신의 지친 모습을 발견했을 때 미련없이 사표를 던지고 프랑스행 비행기를 탔다.
자신을 재충전하기 위함이었다. 그가 다시 돌아왔을 때, 그의 손에는 다시 한번 대한민국
을 흔들었던 작품이 들려있었음은 당연했다. 그는 고졸 출신이었고 첫 직장은 작은 출판사
였다.

□ 전직을 두려워 마라

이들의 네 번째 공통점도 바로 이 연장선상에 있다. 조직과의 불화는 성공의 지름길이라고
나 할까. 대부분 전직을 한 후 성공했다는 점이다. 그래서 이들은 최선을 다해 노력을 했는
데도 받아주지 못하는 회사가 있다면 과감하게 떠나라는 말을 했다. 기회는 자신이 만든다
는 요지였다.

ING생명의 오영동(37) 재정컨설턴트는 “실패한다고 죽으라는 법은 없었다. 실패도 자산이
다. 회사가 망하거나 쫓겨나기 전까지 좋든 싫든 그냥저냥 보내는 것은 위험천만한 일이
다”라고 경고한다.

㈜이메이션코리아의 이장우(44) 사장의 경우 회사의 한 분야가 분사(spin-off)를 하자 미
국 본사에 3개월 간이나 끈질기게 ‘이 회사의 적임자는 바로 나’라는 내용의 메일을 보냈
다. 처음에는 코웃음을 치던 본사에서도 3개월 간의 끈질긴 요청을 받자 생각이 바뀌었
고, 결국 그는 사장 자리에 올랐다.

□ 독서와 인맥 만들기는 필수

이렇듯 스스로 기회를 만들고 자신을 구조조정하고 관리하기 위해 꼭 필요한 것이 있다.
독서와 인맥 만들기. 바로 다섯 번째 공통점이다. 현대는 전문가가 아니면 살아남기 힘든
시대가 되어버렸다. 그렇다면 전문가가 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하는가? 끊임없이 지
식을 재충전하고 주위에 많은 전문가를 두는 게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이들은 말한다.

이들은 약속이나 한 듯 한 달에 5권 이상의 책을 읽는다. 매일 읽는 신문 잡지를 제외하고
한 달에 5권의 책을 읽는다는 것은 사실 쉬운 일이 아니다. 직장 일을 처리하기에도 바쁜
하루하루이기 때문이다. 이장우 사장의 경우 지금까지 읽은 책이 2000권이 넘을 정도이다.

이들은 또 인맥 만들기도 열심이어서 좋은 사람들을 만나기 위해 아낌없이 시간을 투자한
다. 날마다 100통에 달하는 이력서를 받고 사람을 찾아주는 일을 하는 유순신 상무의 경
우, 회사의 데이터베이스로 적당한 사람을 찾기도 하지만, 정말 좋은 인재는 개인적인 인
맥을 통해 구하는 경우가 많다. 출장을 갈 때 이들의 가방에는 항상 몇 권의 책이 들어 있
다.

□ 위기는 정면 돌파하라

이들의 여섯 번째 특징은 위기 때일수록 피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박성준(34) 청호인터내
셔널 본부장은 개인사업을 하다 2억6000만원의 부도를 내고 수배자 신세까지 되었던 사람
이다. 자살을 하려고 몇 번이나 시도를 한 그는 은행과 거래업체에 전화를 걸어 무작정 “나
를 믿어달라”고 했다. 그는 현재도 3500만원 가량의 빚이 남아 있어(어음 제외) 억대 연봉
자임에도 은행에 황색 거래자로 낙인 찍혀 있기도 하다.

채수일 부사장의 경우, 94년 한국지사 설립을 준비중인 어느날 국내 5대 재벌의 계열사인
A상사에서 프로젝트를 수주할 컨설팅업체를 찾는다는 소식을 접했다. 당시는 국내에 진출
한 미국계 컨설팅 회사들이 일본계 회사들에게 밀리고 있는 상황이었다. 프리젠테이션을
해봐도 역시 역부족임을 절감할 수 있었다. 그는 그때 공식적인 발표가 끝나고 A상사 임원
을 찾아가 이렇게 말했다.

“BCG가 한국에서 활동하고 싶다. 이번 프로젝트를 수주한다면 첫 경험이기 때문에 열성
을 다할 것이고, 이 일을 성공적으로 끝내야 앞으로도 계속 일을 할 수 있다. 도와 달라.”
아무런 경험이 없다는 단점을 장점으로 활용한 것. 결국 BCG는 입찰에 성공했고, 채 부사
장의 말을 믿어준 임원이 있었다는 후문이 들려온 것은 한참이 지난 후였다.

□ 자신감이 시작이자 끝

이들의 마지막 특징은 이렇듯 자신의 생활에 있어서 적극적이고 낙관적이고 긍정적이라
는 데 있다. 물론 전제 조건은 있다. 최선을 다해 노력한다는 것. 노력하다보면 자신감도
생긴다는 게 이들의 조언이다. 오영동씨는 “성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져야 한다. 그리
고 주위에 자신이 성공을 향해 나아가고 있다는 것을 알려야 한다. 그러면 주위에서 성공
을 하도록 도와준다”고 말했다. 자신이 세상의 미끼가 되라는 말이었다. 이장우 사장은 “전
문가와 경쟁을 선언해야 한다. 윗사람과도 선의의 경쟁을 해야 한다. 발전은 그렇게 하는
것이다. 하루도 포기하면 안된다”는 표현을 썼다.

사실 이들 억대 연봉자들은 특별한 사람들이 아니다. 이들의 7가지 특징도 웬만한 샐러리
맨이라면 다들 아는 것일 수 있다.

그러나 가장 중요한 것은 실천을 한 사람과 하지 않은 사람의 결과는 우리의 일반적 상상
을 넘어선다는 점이다. 아마 ‘노력도 좋은 성공 비결’이라는 말은 여기에 맞는 표현이 아닐
까 싶다. 그 열매는 달고도 달다.

어쨌든 이들 억대 연봉자들의 마지막 공통점은 성공을 이룬 과거 못지 않게 그들의 내일
이 궁금해지는 사람들이라는 점이다.

과일 먹으면 딸? 임신부 ‘음식 바로알기’

과일 먹으면 딸? 임신부 ‘음식 바로알기’

잉어를 먹으면 딸을 낳고, 가자미를 먹으면 눈이 찢어진다? 우리나라는 예로부터 임산부가 먹는 음식과 관련한 속설이 많다.

심지어 닭을 많이 먹으면 닭살이 되고, 쌍밤을 먹으면 쌍둥이를 낳는다는 등 음식의 생김새와 비슷하게 아이가 태어난다는 다소 황당한 속설들도 여럿 난무한다.

특히 남아선호사상에 길들여 있던 터라 음식을 통해 남아와 여아를 골라 낳기 위한 비법 아닌 비법도 많이 퍼져있다.

가장 흔하게는, 임산부가 육고기를 좋아하면 남아가 태어날 가능성이 높다거나 과일과 야채를 즐겨먹으면 반대로 여아일 가능성이 높다는 주장이다.

이 같은 일반화는 결론적으로 얼토당토않은 소리나 그런 말이 나온 데는 일정 까닭도 있어 보인다.

실제로 임신 후 태아 성별에 따라 산모가 요구하는 음식이 다를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대부분 견해다. 이는 태아 성별에 따라 산모에게 영향을 주는 호르몬이 각기 다르게 작용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이대목동병원 산부인과 김영주 교수는 “구체적이고 결정적인 근거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나 임신으로 변화된 호르몬의 영향은 산모의 평소와는 다른 식습관을 보이게 할 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태아와 산모가 요구하는 영양소의 결핍으로 산모의 입맛이 달라질 수 있다.

이에 김 교수는 “산모가 먹는 음식은 아이와 산모에게 결핍되거나 충족을 원하는 영양소가 함유된 음식일 가능성이 상당히 높다”고 밝혔다.

때문에 특정음식을 고집한다고 해서 그 기준만으로 태아의 성별을 구분 짓는 것은 다소 억측이나 결론적으로 산모가 먹고 싶은 음식을 그때그때 보충하는 것이 태아의 영양소 충족을 위해 좋을 것으로 풀이된다.

하지만 이때 과식은 금물이다. 골고루 먹되 적절한 수위조절이 필요하다. 비만은 오히려 태아에 유해하다는 보고들이 있다.

실제로 얼마 전 노르웨이 오슬로대학 헨릭슨 박사팀이 임신 여성 290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에 따르면, 임신 중 콜레스테롤과 지방이 적은 식사를 하는 것이 태아에 원활한 혈액을 공급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산모에게 특히 도움이 되는 영양소는 따로 있다.

대한의학유전학회 김현주 회장(아주대의대 교수)은 “임신을 하면 철분과 엽산이 많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특히 엽산을 섭취하는 것은 유전학적 영향을 미쳐 신경관결손을 예방한다고 김 회장은 밝혔다.

실제로 임신 중 엽산을 충분히 섭취하면 ‘구순구개열’ 위험을 40% 감소한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이는 올해 초 영국의학저널에 게재된 노스캐롤리나 국립환경건강과학연구소 윌콕스 박사팀 발표에 따른다.

박사팀은 유럽 내 구개열 발병률이 가장 높다고 알려진 노르웨이 지역에서, 지난 1996년~2000년까지 구개열이나 구순열을 가지고 태어난 573명의 아동 및 일반아동 763명을 비교한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그 결과, 임신 초기 엽산 섭취는 구순열 위험을 40%가량 줄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엽산의 보충 없이 채소와 과일만을 먹는 경우, 구순열 위험을 약 25% 줄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실제 엽산이 유전학적 영향을 강하게 미치는 것으로 풀이된다. 연구팀은 임신 중 엽산을 많이 섭취하는 것이 신경관결손을 예방할 뿐 아니라 구순열 예방에도 큰 도움이 된다고 전했다.

임신 중 산모가 균형적인 영양소를 공급받기 위해서는 골고루 음식을 챙겨 먹어야 한다. 특히 가족력이나 유산, 사산 등 경험이 있는 경우 반드시 안전한 출산을 위해 전문가와 충분히 상의해야 한다.

한편 김현주 회장은 “흡연이나 알코올섭취는 산모는 물론 태아발육에 영향을 줄 수 있어 극히 위험하다”고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이유명기자 jlove@mdtoday.co.kr

아랫돌 빼서 윗돌 괴는 노령연금

저소득층 노인들에게 매월 일정액의 기초노령연금을 지급하겠다는 것은 노인복지정책으로서 나무랄 데가 없다.

가능하면 더 많은 노인들에게 더 많은 연금을 줄 수 있다면 그보다 좋은 일이 없을 것이다.

그러나 아무리 이상적이고 바람직한 정책이라 할지라도 재원이 뒷받침되어야 복지정책으로서 가치가 있지 줄 돈이 없어 재정을 파탄내거나 다른 복지시책에 주름을 안겨준다면 그것은 생색내기 ‘악질(惡質)’ 정책이다. 내년 1월부터 70세 이상, 7월부터 65세 이상 노인들에게 월 8만 9천원의 연금을 지급하겠다는 기초노령연금제가 그럴 가능성이 크다.

정부가 그에 소요되는 재정의 90%를 국가가 부담하겠다는 당초 방침을 바꿔 재정자립도 80% 이하에 노인인구 비율 14% 미만 지자체의 경우, 70%만 국가부담으로 하겠다고 하니 재정난에 처한 제주도로선 이를 감당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제주도는 재정형편이 어려워 내년 신규사업예산 편성을 전면 중단해야할 상황이다.

그런데 이 기초노령연금제 시행으로 제주도가 부담해야 할 예산이 당장 113억 원이라고 한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궁여지책으로 현재 65세 이상 모든 노인들에게 매월 1만 8000원 씩 지급해 온 노인교통수당 예산 연 130억원을 폐지해 일단 급한대로 내년 예산으로 확보할 방침이다.

아랫돌 빼서 윗돌 괴는 식이다.

이렇게 해서 극빈 노인들에게는 노령연금이 준다는 것인데, 노령연금 대상도 못되고 지금까지 받아온 노인교통수당도 못 받게 될 노인들은 황당한 일이 아닐 수 없다.

더 큰 문제는 노인연금액수를 2028년까지 계속 인상할 계획이라는 데 있다. 이를 제주도가 어떻게 부담하느냐는 것이다.

지금의 65세 이상 노인들은 1960~70년대 한국경제를 일으킨 주역으로 앞만 보고 달려온 세대다.

당시에는 연금같은 제도가 없어 대부분 노후생활이 막막한 상태다.

우리가 복지국가라면 마땅히 노령연금을 지급해야 한다.

하지만 기초노령연금은 사회보험의 성격으로 국가가 해결해야 할 일이지 지방자치단체에 떠 넘길 일은 아니다. 당초 방침대로 기초노령연금 재정의 90%를 국가가 부담하는 것이 옳다.

담뱃값 안 올리면 흡연율 상승? “흡연자 향한 협박”

정부의 흡연율 조사에 대한 신뢰성이 의심받고 있는 상황에서 ‘담뱃값을 안 올리면 흡연율이 상승한다’는 연구발표는 흡연자에 대한 협박일 뿐이란 주장이 제기됐다.

한국금연연구소 최창목 소장은 25일 “정부가 담배판매수요를 줄일수 있는 보다 강력한 합리적이고 본질적인, 모든 국민이 공감할 수 있는 비가격정책은 뒤로 한 채 줄곧 담뱃값 인상으로 흡연율을 줄이겠다는 가격정책에 유난히 집착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담뱃값과 흡연율간 상관관계에 대한 명쾌한 답이 없는데도, 현재 가장 많이 팔리는 2500원짜리 담배의 가격을 2만원까지 올려야 한다는 황당한 주장까지도 제기됐다는 것.

최근 보건사회연구원에서 열린 ‘금연 심포지엄 2007’에서 담뱃값을 앞으로 매년 9%씩 인상하면 현재 44%인 남성 성인흡연율이 2010년 30%로 감소하지만, 그대로 둘 경우 52%까지 상승할 것이라는 분석을 발표한데 대한 반박인 셈이다.

최 소장은 “혈세를 사용하면서 흡연율을 낮추기 위한 다양하고도 종합적인 정책연구개발이 나와야 하는데 어째서 미리 주제가 담뱃값 인상에만 국한, 초점이 맞춰진것인지 납득할 수 없다”고 꼬집었다.

그는 특히 “이번 심포지엄에서 ‘담뱃값을 안 올리면 흡연율이 상승한다’는 발표핵심내용을 놓고 생각해 보면 담배기금으로 돈을 받아 조사,연구,분석 해온 전문가들도 돈을 제공한 측(보건복지부)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즉, 얼마전 서울대 병원 등이 한국필립모리스로부터 연구비 10억원을 지원 받아 담배의 유해성을 평가하는 임상시험을 하다 언론에 호된 질책을 받은 것과 비교해 볼때 그런 유사점에 있어서는 자유롭지 못하다는 것.

최 소장은 “정부의 속보이는 담뱃값 인상론은 당분간 고개를 들어서는 곤란하다”면서 “‘담뱃값 안 올리면 흡연율이 상승’한다는 이번 발표는 어불성설이며 법치국가에선 있을 수 없는 국민(흡연자)에 대한 협박”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연구소는 정부가 공익광고 및 100인이상 관공서나 학교, 그리고 각사업장 등에 년2회 금연교육을 의무화하고 ‘담배는 기호품이 아니라 절대 피워선 안될 마약’이라는 국민의식변화에 조첨을 둔 비가격정책을 주장하고 있다.

김태형 기자 kth@mdtoday.co.kr

카리브해 UFO – 정체 밝혀졌다

카리브해 UFO - 정체 밝혀졌다

‘컴퓨터그래픽 전문가가 혼자 17시간 동안 만든 것…’

최근 전 세계 인터넷을 뜨겁게 달궜던 ‘카리브해 UFO’의 정체가 밝혀졌다.

‘카리브해 UFO, 아이티 UFO’라 불리는 이 동영상은 최근 해외 인터넷 사이트를 통해 급속히 전파되면서 진위 논란에 대한 뜨거운 논란을 낳은 바 있다.

네티즌들은 너무나 선명한 UFO 동영상에 대해 놀라움을 표시하는 한편, 역설적으로 지금까지의 UFO 관련 영상과는 ‘차원’이다른 생생한 모습 때문에 조작이 분명해 보인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하지만 이 같은 ‘가짜 추정 의견’을 뒷받침할 만한 결정적인증거는 최근까지 등장하지 않아 구구한 억측을 낳은 것이 사실.

LA 타임스의 기자는 문제의 카리브해 UFO 동영상의 정체를 확인하기 위해 추적 작업에 들어갔다. 문제의 동영상을 최초로 올린 네티즌을 찾는 한편, 인터넷을 통해 확인된 다양한 ‘조작 증거’에 대한 추적 작업에 나선 것.

기자는 동영상 제작에 E-on 소프트웨어의 이미지 프로그램인 ‘Vue 6’이 사용되었다는 증거를 발견했다. 프로그램 속 샘플이미지가 ‘카리브해 UFO 동영상’에 등장한다는 사실을 일부 네티즌들이 발견했다는 것이 그 근거. LA 타임스의 기자는 즉시프로그램 개발사의 담당자와 연락을 시도했다. 우여곡절 끝에 연결된 개발사 관계자는 문제의 UFO 동영상이 자사의 프로그램을이용한 것으로 보인다는 소견은 내놓았지만, 마케팅을 위해 동영상을 제작한 사실은 결코 없었다고 밝혔다.

여전히 미궁으로 남아있던 UFO 동영상 논란은 최근 ‘카리브해 동영상’을 직접 제작했다는 35세의 남성이 등장하면서 진위 여부논란에 종지부를 찍었다. 프랑스 파리에 살고 있다는 이 남성은 컴퓨터 그래픽 전문가라고 자신을 소개했는데, 지금까지 각종 영화,광고에서 수많은 그래픽을 제작했다고 밝혔다.

‘Barzolff’라는 가명으로 자신을 소개한 이 남성은 카리브해 UFO 동영상이 100% 컴퓨터 그래픽 작업을 통해 만들어진종류임을 확인했다. 혼자서 17시간에 걸쳐, 각종 그래픽 프로그램을 이용해 제작한 동영상을 별 생각 없이 인터넷에 올렸다는 것.

‘Barzolff’는 수많은 사람들이 자신이 제작한 동영상을 ‘진짜’라고 믿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다고 밝혔는데, 인터넷의 위력이 이처럼 대단할 것으로는 전혀 생각하지 못했다는 것이 ‘Barzolff’의 반응.

한편, ‘Barzolff’는 ‘카리브해 UFO’를 자신이 만들었다는 ‘증거’를 제시했다. 이 동영상에는프랑스 파리의 노천카페근처에 등장한 UFO의 모습이 담겨 있는데, 이 UFO는 카페에 앉아 있는 한 할머니가 리모컨으로 조종하고 있다. 이 ‘증거영상’ 또한 100% 그래픽 합성이라는 것이 ‘Barzolff’의 설명.

인터넷을 한동안 뜨겁게 달궜던 ‘카리브해 UFO 사건’이 한바탕 해프닝으로 끝나고 말았다고 언론은 설명했는데, UFO의 존재를믿고 있는 일부 네티즌들은 앞으로 비슷한 사건이 계속 일어날 것이라면서 우려를 표시했다. 컴퓨터 그래픽 기술의 발달로 이 같은사건이 계속 이어진다면, 진짜 UFO가 나타났을 때 아무도 믿지 않을 것이라는 게 일부 네티즌들의 우려다.

(사진 : 인터넷을 뜨겁게 달궜던 카리브해 UFO 동영상을 제작했다는 ‘Barzolff’가 증거물로 내세운 ‘파리 노천 카페 UFO 동영상 및 카리브해 UFO 동영상)

360kg 괴물 고양이가 있다고?

360kg 괴물 고양이가 있다고?

360kg가 넘는 ‘거대 괴물 고양이’가 화제다.

러시아 체르노빌에 살고 있는 마리세프 박사가 키우고 있다는 고양이 ‘앤지’는 유전자 변형으로 이 같은 모습으로 성장하고 있다고 하는데 출생 후 1년 만에 313kg으로 자랐다고 한다.

앤지는 현재 하루 27kg의 먹이를 먹고 있으며 성장을 계속하고 있다고.

인터넷에 떠돌고 있는 앤지의 사진을 본 국내외 네티즌들은 대체로 믿지 않는 분위기다.

“사진 조작이 확연이 드러난다” “고양이 인형이 분명하다” 등의 의견을 내놓고 있다.

“설마”…초대형 `낙타거미`에 관한 진실?

초대형 거미 사진이 또 다시 누리꾼들의 눈을 사로잡고 있다.

이 거미는 주로 사막에 서식하는 것으로 알려진 ‘낙타거미’로 한때 이라크에 주둔하고 있는 미군을 공격했다는 괴담이 퍼지면서 관심이 집중됐다.

해외 사이트에게 이달 초 화제가 되었던 거미 사진은 지난 해 이라크 바그다드 인근의 사막지대에서 한 미군에 의해 촬영된 것으로 알려졌다.

초대형 거미 ‘타란튤라’보다 휠씬 커 보이는 이 거미는 사진 조작설까지 제기되고 있다.

하지만 문제의 초대형 거미는 ‘낙타 거미(Camel spider)’라 불리는 사막 생물로 중동, 아프리카의 사막 지역에서 벌레 전갈 작은 새 등을 잡아먹는 종으로 밝혀졌다.

낙타거미는 시속 10마일(시속 16km) 이상의 속도를 낼 정도로 몸놀림이 빠르며 가위처럼 거대한 집게턱을 갖고 있고 성격도 포악하다.

야행성인 낙타거미는 괴물스런운 모습때문에 과거 아랍인들은 낙타거미가 인간의 고기를 먹는다고 믿었다.

학명이 ‘솔리푸게’인 낙타거미는 아라크니드(절지동물)의 주형과에 속하는 주형류로 일반 거미와 달리 거미줄을 만들지는 못한다.

건선의 원인과 6가지 예방법

건선이란 피부 세포가 빨리 재생되어 생기는 것으로 세포의 성숙과 각질화가 정상적으로 일어나지 못해 일어나는 피부병입니다. 건선이 있는 부위는 간지러울 때가 많아 마구 긁게 되는데 그로 인해 피부에 흉터가 생기기도 하지요.

건선은 원인에 따라 치료법에 차이가 있으므로 치료를 위해서는 일단 건선이 나타나는 원인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동안 많은건선을 치료하면서 느낀 것은 건선도 하나의 몸에 있는 노폐물이 제대로 배출이 되지 않아 생기는 질병이라는 것입니다. 혈이 탁하고신장의 기운이 약하고, 이러한 것들이 건선을 심화시키는 사례를 많이 보아왔습니다. 그 밖에도 건선을 악화시키거나 발생시키는요인들은 매우 다양한데 살펴보자면

▲유전적 요인에 의해=혈연관계가 가까울수록 건선에 대한 유전율이 매우 높습니다. 건선은 대체적으로 불완전 침투를 하는 상염색체성우성유전으로 설명하기도 하고, 최근에는 여러 가지의 유전적인 지배하에 환경적인 인자가 가해져 발병되는 다인성 유전으로 설명하기도합니다.

▲기후에 의하여 (특히 추운 계절)=기후는 건선의 가장 흔한 발생요인으로 대부분 추운 계절에 발병하고 악화되는 경향이 강합니다.

▲극심한 스트레스로 인하여=건선의 발생시기 혹은 악화되는 시기에 정신적인 스트레스가 영향을 줍니다.

▲잘못된 음식 섭취에 의하여=동물성 식품이나 짜고 매운 자극성이 있는 식품에 의해 발병, 혹은 악화됩니다.

▲습기에 의하여=평소 습기가 있는 곳에 거주하거나 혹은 노동 시에 수분과 땀 때문에 젖은 옷을 오랫동안 입거나, 어떤 경우에는 땀을 흘린 후 샤워하거나 수영을 해서 발병한 경우도 있습니다.

이 외에도 내분비성 질환이나 기타 다양한 타질환에 의해 발생하기도 하고 피로감이나 면역체계의 문제로 인해 나타나기도 합니다.

건선은 몸의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하고 독소를 체외로 배출하는 한약의 처방과 장기를 활성시켜 주고 배독작용을 하는 약침 등을시술하여 치료가 가능하며 일상생활을 하면서 조금의 노력을 기울이면 충분히 예방하고 악화되지 않도록 관리하는 것이 가능합니다.

건선을 예방하는 6가지 방법

①매 식사시마다 적어도 200g이상의 녹황색 야채를 된장이나 고추장에 찍어서 먹거나 녹즙을 해서 먹는다. 흰쌀이나 흰밀가루 보다현미나 통밀 호밀 콩 등의 잡곡이 특히 좋으며 야채와 과일 곡물의 풍부한 영양소와 항산화제 들은 인체의 면역기능을 강화하고건선의 치유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②술과 담배는 인체의 면역기능을 약화시키는 주범으로 건선에는 특히 나쁘기 때문에 건선의 빠른 치유를 위해서는 술과 담배를 반드시 끊어야 합니다.

③실제로 많은 건선환자들은 육체적인 과로와 정신적인 스트레스가 심할 때 건선이 악화되는 것을 많이 경험할 수 있습니다.

④아스피린 진통제 항생제 감기약 등과 인삼, 홍삼, 녹용, 사슴 피, 뱀, 옻닭 등의 동양에서 자양강장제로 여겨지는 식품들과 너무맵고 자극적인 음식물(카레, 고추, 마늘)들과 우 유, 치즈, 커피. 청량음료, 인스턴트 음식, 음식물에 첨가되는 색소,방부제, 인공감미료등과 육류와 생선류를 모두 금합니다.

⑤규칙적인 생활과 운동은 몸의 장부를 건강하게 하기에 건선의 발병을 막아줍니다.

⑥대부분의 건선은 봄과 여름철에 증상이 호전되었다가 가을 겨울에 증상이 악화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햇볕을 쬐는 것은 피부에 건선의 증상을 막는 작용을 합니다.

/오대경희 한의원 문성훈 원장

굶지 않으면서 몸짱·피부짱을 동시에 챙기는 노하우!

다이어트를 시도한 사람들 중 성공한 사람이 있는 반면`실패한사람들도 있을 것이다. 실패의 원인은 보통 운동을 하지 않고 음식 섭취를 하지 않아 영양섭취 부족으로 빈혈, 현기증 증세를일으키거나 살이 빠졌다가 요요 현상으로 원상 복귀되는 경우를 볼 수 있다. 요요 현상은 무리한 다이어트로 살이 빠진 것처럼보인다.

하지만 체내의 수분 손실 때문에 체중 감량이 일어나 다이어트가 끝남과 동시에 평소와 같이 음식을 섭취하게 되면 다시 모자랐던 단백질購 탄수화물이 다량의 수분을 함께 흡수 함으로 빠르게 체중이 증가한다.

또한 다이어트에 성공하더라도 영양분인 미네랄 철분 부족으로 피부가 칙칙하고 푸석푸석해지면서 윤기가 없어져 피부의 탄력을 잃어 고민하는 여성들이 많다고 한다.

다이어트를 시도해본 여성이라면 누구나 느꼈을 것이다. 무리한 다이어트를 하면 이처럼 피부의 노화는 빨라지고 몸 건강까지 해치게된다. 그래서 참사랑한의원은 굶으면서 하는 다이어트 방식이 아닌 체지방 감량을 통한 건강한 다이어트를 병행하면서 피부관리를동시에 진행하여 날씬하고 고운 피부를 가질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네티즌들의 입 소문을 추적해서 젊은 주부와 직장 여성들 사이에 화제를 모으고 있는 참사랑 한의원의 ‘동의체감탕’ 효과에 대한 인터뷰를 하기 위해 홈페이지에 직접 다이어트 성공일기를 남긴 체험자를 만나 보았다.

한달 만에 성공적인 감량에 성공한 회사원인 이지수씨(27세, 가명)은 생각과 달리 평범한 보통 체형이었다. 다이어트를 하기에 너무날씬한 것이 아니냐는 질문에 “원래 상체에는 별로 살이 없는데 복부와 허벅지 등에 살이 집중된 전형적인 하체비만 체형”이라고대답했다.

타고난 체형때문에 항상 바지만 입고 다녔던 이씨는 직장생활을 하면서 항상 아침을 거르는 등 주로 앉아서 근무를 하면서 스트레스를 받을때마다의 폭식 때문에 뱃살이 심각하게 늘어나게 되었고 무리한 다이어트로 인해 피부가 푸석푸석 해지기 시작했다.

야근이 잦은 근무 때문에 운동은 아예 엄두도 낼 수 없었던 이씨는 한약임에도 데워먹을 필요가 없는 간편함 때문에 참사랑한의원을선택하게 되었다. 결과는 놀라웠다. 첫째 주와 둘째 주에 상체에 변화가 나타나고 마지막 주에 다시 몸무게의 놀라운 변화를보였다. 가장 크게 효과를 본 것은 뱃살. 결과를 확인하기 위해 사진을 찍었을 때 전·후 사진에는 확연히 차이를 보였다.

참사랑한의원 이동우 원장은 짧은 기간에 무리한 다이어트를 계속해서 반복하면 심한 생리통과 빈혈현상까지 발생하기 때문에 개인에게맞는 영양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지속적인 운동을 병행하면서 체중감량을 시도해야 요요 현상도 최대한 막을 수 있다고 했다.

참사랑한의원에서는 다이어트의 진정한 목적은 단순한 체중감량이 아닌 체지방을 중심으로 한 불필요한 지방세포의 감소와 건강함을 통한 아름다움을 찾는 것이라고 말한다.

‘동의체감탕’ 은 탄수화물을 대체할만한 여러 약재 등이 첨가되어 있기 때문에 식전에 복용 시, 충분한 포만감을 느낄 수 있어과식을 예방할 수 있다. 또한 데워먹을 필요가 없어 바쁜 직장인들이 선호하며 무조건 굶어서 살을 빼는 것이 아니라 기존의식사량을 유지하면서 다이어트 효과를 볼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물론 규칙적인 운동을 함께 하면 훨씬 큰 효과도기대할 수 있다.

비만은 건강의 최대의 적이다. 특히 몸 속의 체지방은 오래 머물수록 여러 장기의 기능을 저하시키기 때문에 건강에 큰 해를 끼친다. 따라서 필요 이상의 체지방은 반드시 줄여야 건강함과 아름다움을 지킬 수 있다.

또한 운동은 체중을 줄일 목적으로 무리하게 하기보다는 건강을 위해 규칙적으로 꾸준히 하는 것이 중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