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자는 모든 것을 차지하지만 패자는 아무 것도 가질 수 없다. 냉정하기 짝이 없지만 인정할 수밖에 없는 현실이다.

에 있어 중요한 것은 '력' 이다. 력이란 결정적인 순간에 자신의 능력 이상으로 실력을 발휘해 인생을 변화시키는 힘을 가리키는 말. 경쟁에서 이기고 하고 싶다면 력은 선택사항이 아니라 필수사항이다. 력은 한 사람의 인생을 좌우한다.

어떻게 하면 력을 갖출 수 있을 것인가. 책은 력의 비결이 먼 곳에 있지 않다고 말한다. 예컨대 책은 지난 2002년 한일월드컵에서도 력의 비결을 찾아내고 있다.

8강전에서 한국의 상대는 강력한 우승후보 중 하나인 스페인이었다. 차기로 승패를 가르게 된 순간, 는 이미 결정된 거나 마찬가지였다. 이탈리아 에 역전승한 한국팀은 '접전이 벌어진다면 반드시 내가 승리한다' 는 자신감에 충만해 있었기 때문이다.

사들은 상대가 강하고 접전이 이루어질수록 승리는 자기 것이라 확신하는 법이다.

전설적인 일본의 검객 미야모토 무사시의 일화도 빼놓을 수 없다.

목숨을 걸고 아버지의 원수를 갚으려는 소년에게 무사시는 장검과 단검을 쥐어 주며 "적의 가슴을 파고들어라. 공격을 장검으로 막아냄과 동시에 단검으로 심장을 찌르도록 해라" 고 조언한다. 기세(氣勢)는 기술(氣術)을 능가하는 법이기 때문이다.

이 밖에 책은 타이거 우즈, 잭 니클라우스, 무하마드 알리 등 최고 사들의 사례를 통해 근성과 력의 핵심을 명쾌하게 분석하고, 그것을 갖추고 싶어하는 사람들을 위한 비결을 제시하고 있다.



facebook posting twit

  • 협상없는 연봉 결정… 직장인 절반차지
  • 면접시 자기소개하는 요령
  • 남한테 돈 받아서(타서) 사업하려면 무엇을 해야 하는가?
  • 잘 팔리는 인재는 이유가 있다
  • 부장급, 외부 인맥 쌓기/리더쉽을 길러라
  • CEO의 일하는 법칙
  • 정말 자극되는 공부명언 30가지
  • 불량 직원 유형 7가지
  • 성공이란?
  • 최저가 주차장을 찾아라!
    Tagged on: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