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한가운데 만들어진 휴식 공원 – 용산 가족공원

1992년에 개장한 용산공원은 총 9만평으로 출발하여 시민들의 단란한 가족공원으로 자리잡았다. 용산공원은 서울시의 남북 녹지의 축을 이루는 연결고리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현재는 1997년 국립박물관 건립으로 2만7천평으로 축소되었지만 아름답고 깔끔한 잔디와 숲, 연못 등 도심내의 자연 공원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서울 한가운데 만들어진 휴식 공원 - 용산 가족공원

용산공원의 터는 역사적으로 많은 외침이 가해졌던 곳이다. 임진왜란 때에는 왜군이 병참기지로 점유되었고 갑신정변과 러일전쟁 그리고 해방전까지 일본이들의 병참기지와 거주지로 사용되었다. 또한 6.25 전쟁 때 UN 주한미군사령부가 설치되고 미군전용 골프장이 들어섰던 것을 1992년이 되서야 우리 땅으로 되찾은 곳이다.

서울 한가운데 만들어진 휴식 공원 - 용산 가족공원

특히 골프장이었던 부지의 장점을 살려 넓은 잔디밭과 연못 등 서구 풍의 공원을 맛 볼 수 있다. 또한 능수버들이 멋들어지게 조성되고 자연경관이 뛰어나다. 이외에도 산책로와 조깅코스 등 각종 시설들이 구비되어 있어 방문하는 시민들의 편의를 도모하고 있다.

서울 한가운데 만들어진 휴식 공원 - 용산 가족공원

버스
▶ 일반버스 81-1번
▶ 좌석버스 797 번

지하철
▶ 지하철 4호선 이촌역 2번출구 이용, 국철 이촌역 서빙고역 이용

주차장
▶ 승용차 55대
▶ 주차요금 기본 30분 1,000원 10분 추가 300원
※승용차 전용 주차장으로 버스나 화물차 주차 불가

서울 한가운데 만들어진 휴식 공원 - 용산 가족공원

개장시간
▶ 연중 24시간 개방

입 장 료 : 무료

편의시설
▶ 음료수대, 화장실, 휴게소, 공중전화, 벤치, 자판기, 야외예식장, 태극기공원, 자연학습장, 맨발공원 등